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강명석이 본 김어준

지나 | 조회수 : 2,437
작성일 : 2011-12-03 21:13:26
재미있게 썼지만 요점정리도 잘 했네요.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2D&sid1=106&sid2=221&oid=312&aid=0000011968

<나는 꼼수다>가 갖는 정치적, 사회적 의의는
한국에서 이른바 진보로 불리는 진영이 보수의 네거티브에 대해
더 ‘악마’같은 폭로와 비난과 조롱으로 맞설 수도 있다는 것을 보여줬다는데 있다.
네거티브 공방전이 정말 끝까지 갈 때의 승자는 그래도 덜 잘못하고, 더 악마같이 상대를 공격할 수 있는 쪽이다.
그 점에서 <나는 꼼수다>는 공정성을 따지는 언론의 영역보다
차라리 한 남자의 상실에서 비롯된 결기가 만들어낸 테러리즘에 가깝다.
그 상실의 결기를 공유하던 사람들이 <나는 꼼수다>를 중심으로 모이면서 기존 매체를,
그리고 시스템을 위협하는 거대한 흐름이 되고 있다.


IP : 211.196.xxx.19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지나
    '11.12.3 9:13 PM (211.196.xxx.193)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2D&sid1=106&sid2=221&oid=312&aid=0000...

  • 2. 보스포러스
    '11.12.3 10:40 PM (114.207.xxx.163)

    요대목 정말 좋네요

    정봉주 의원은 김어준이 “화내는 것을 본 적이 없”고, “라디오 진행할 때 작가들 밥을 매일 사줬”던 모습에 매력을 느꼈다고.

    딴지일보는 쇠락해갔지만, 김어준은 라디오 진행을 통해 새로운 길을 찾는다. 책 보다 경험을 통해 자신을 발견한 그의 ‘무학의 통찰’은 글보다 말이 더 어울리는 형식이었고, 어떤 순간에도 진지해지지 않는 양아치 정서에서 나오는 유머감각, 스스로 “타고났다”고한 균형감각은 민감한 문제에 대해 자유롭게 말하면서도 재미를 함께 줄 수 있었다.

  • 3. phua
    '11.12.4 1:40 PM (1.241.xxx.82)

    대통령 a.k.a. 가카. 또는 김어준의 밥줄.....
    저는 요 대목이 맘에 쏘~~옥 드는 군요.
    무탈하시죠? 지나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219 질투나 동정심을 불러일으키지 않는 처신 어떻게 해야하나요? 익명 22:10:30 26
1226218 알바 한달 소감 1 ㆍㆍㆍ 22:09:39 98
1226217 재산세 문의 22:07:53 58
1226216 40초반인데 마트에서 장보다가 헌팅당했어요 1 - - 22:07:24 256
1226215 쌍욕하는 엄마 3 3333 22:01:27 270
1226214 예비신랑이 결혼앞두고 갑자기 효자가 되었어요. 18 예신 21:59:03 749
1226213 70세 할머니 임신..세계기록 경신 앞둬 3 허걱 21:58:14 707
1226212 비긴어게인2 이번 멤버들은 교포가족 같네요 7 ... 21:56:29 467
1226211 정치인 재산내역 축소해서 신고할수도 있죠? 박원순 배현진 쫌 이.. ... 21:54:31 84
1226210 내일 혜경궁김씨 마지막 집회라고합니다 KBS 추적60분에서 11 ... 21:47:30 306
1226209 친절함을 만만함으로 보는 사람들 6 사회생활 21:45:20 523
1226208 방탄도 음방 피디한테 인사하느라 대기탈까요? 5 ㅇㅇ 21:40:22 510
1226207 온라인으로 구매한 여름 블라우스(3장)...1장이 수치가 다르게.. 4 ... 21:39:20 670
1226206 제가 피해입은 맘충 1 21:38:07 545
1226205 궁금한 이야기 y 저놈은 사람이 아니라 악마네요 6 21:36:36 1,478
1226204 일본-조중동-자유당 반응이 어째 고비마다 꼭같은지 8 눈팅코팅 21:36:12 259
1226203 일반세제를 드럼세탁기에 사용해도 될까요? 6 드럼 21:34:09 409
1226202 초등보다 중등이 대회가 더 많네요. 4 아이 21:28:47 358
1226201 오른쪽 옆구리가 자꾸 아파요 3 뭘까요 21:28:35 478
1226200 동네 아이들 모임에서 캠핑 가자가자 하는데.. 27 어쩌지.. 21:27:13 1,141
1226199 이복 오빠나 언니 있으신 분들 있나요? 1 마리아나 21:25:27 423
1226198 헐, '트럼프, 따뜻하고 생산적인 북 담화...아주 좋은 뉴스'.. 24 속보라네요 21:24:28 2,239
1226197 미국 언론 '트럼프, 한국에도 경솔... 다시 대화할 기회 있어.. 15 쯥쯥 21:23:38 1,418
1226196 미니멀, 잘 버리는 노하우 알려주세요 10 ... 21:18:14 1,356
1226195 트럼프 트위터에 가서 27 ♡♡ 21:17:01 1,3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