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현직 부장판사님의 개념찬 한마디에 짖어대는 조선

이뭐 | 조회수 : 1,176
작성일 : 2011-11-25 21:23:06

fta에 관해 자기 의견을 피력했던 부장판사가 결국 윤리위에까지 회부됐다더군요.

조선일보 입김이 세긴 세요. 어찌나 재빠르게 두들겨 주시는지... 그 순발기동력과 굳건한 내편의식에 감탄하겠어요.

최부장판사가 원래도 우리법연구회에세 소속된 의식 있는 분이라네요. 그러니 더욱 미운털이겠지요. 조선일보는 이 부분조차 놓치지 않고 사상검증까지 하는 기세고요.

이 와중에,

"법관이 정치적 성향이 강한 글을 올리는 것은 정치적 중립 의무를 위반한 것"이라고 점잖은 척 짖고 있는 조선일보...

촛불재판에 개입했던 신영철 대법관 당시엔 어떤 식의 보도를 했을까요? 

윤리위에서 신법관이 최종사퇴권고를 받자,

 "대법관이 윤리위에 회부됐고, 부적절한 처신을 했다는 판정을 받은 것은 굉장히 위중한 일이다......사법부에도 생각이 다른 여러 판사가 있다. 법원 내 세대(世代) 간 시각차도 상당히 있을 것이다. 사법부는 판사들의 이런 여러 시각과 판단기준들이 사법부를 쪼개고 분열시키는 방향이 아니라 사회 변화와 다양성을 사법부가 포용하는 쪽으로 작용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왈왈 "

아울러 "법원에서 사회적으로 의미 있는 판결이 나올 때마다 담당 판사의 출신성분과 성향부터 따져보는 사람들이 부쩍 늘어났다. 이것은 불행한 일인 동시에 매우 위험한 일이기도 하다. 멍멍"하고 씨부렸군요. 정말 개소리스럽지 않습니까?

조선일보의 이현령비현령이야 이미 알아주는 특기지만(노통 때 광우병 보도와 이씨 때 광우병 보도가 얼마나 천양지차인지가 단적인 예고요), 지들은 우리법연구회 소속 진보 판사들의 판례가 여론에 오를 때마다 항상 우리법연구회 소속 명단을 밝히라고 소리를 높였잖아요. 2009년 한해만 해도 무려 3번이나 사설에서 우리법 연구회 명단 내놔라고 찡알대고 질알댔더군요.
참, 언제 봐도 이리 보고 저리 봐도 쓰레기 조선일보입니다.

그나저나 신씨는 지 입으로도 사퇴한대놓고 왜 아직도 사퇴를 하지 않고 있을까요? 버티면 장땡이다 이맘일까요. 왜 사법부에서도 이미 사퇴권고를 해놓고도 가만 두고 주변에선 그냥 좌시하고 있을까요? 참 재밌는 풍경 중 하나입니다.

아울러, 노통을 죽음으로 내몬 중수부 개새끼 4인방은 사법부의 중립과 공정의 의무를 제대로 이행해서 다 영전의 길을 가고 있는 걸까요? 윗 두넘은 법인 변호사로(바른 등) 아래 두넘은 현 지검장으로 제대로 위함 받아서 떵떵거리고 살더만요.

그냥 조선일보 썩은 이중잣대가 어제오늘 일도 아니지만, 저런 일갈을 그나마 해줄 수 있는 사법부의 인물이 다칠까 염려되고 아깝고도 아까워서 한마디 써봅니다.

IP : 211.41.xxx.7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apfhd
    '11.11.25 10:09 PM (211.176.xxx.232)

    사법부에서 저런 소리가 더 나올까봐 단도리 하는 것 같네요. 엄청 예민한 반응...그만큼 지들한테 치명적이라는 거겠지요.

  • 2. 나경원이
    '11.11.25 10:09 PM (112.154.xxx.233)

    예전에 자기한 말로 발등찍었듯이 조선일보도 자기한 말로 발들 찍을 날일 오고 있네요.
    한나라당만 찍으시던 친정부모님.. 조선일보만 보시거든요... 얼마전 만났는데. 한나라당은 안찍는다고 하네요.. 결정적인 역활을 했던 분이 강용석의원이셨습니다..... 그리고 세금을 사설업체에 수수료 받고.. 맡겨 걷는 다는 말듣고 완전 어이없어..

  • 3. 참! 언론이
    '11.11.26 11:44 AM (58.145.xxx.7)

    지랄도 가지가지 한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547 음식 맛이 싱겁게 느껴져요 점점 22:09:09 9
1130546 컴 대기중... 급합니다 3 ㅠㅠ 22:07:24 96
1130545 동네 사람들 오래 알수록 별로네요. 1 .... 22:02:56 434
1130544 외국계회사에서 회계일 하시는 분 계세요? 1 w 22:02:20 102
1130543 채널a 왜 이럼ㅋㅋ문통의 그.중국식당갔네 8 @@; 22:01:03 447
1130542 초코렛 어떤게 맛이 있나요 종류 22:00:40 36
1130541 온라인으로교리수업 카톨릭 21:59:15 46
1130540 마트에서 이런일이 있었어요 3 모모 21:58:48 466
1130539 종현이 자살 맞아요?타살 아니구요? ㅠㅠ 21:57:38 563
1130538 연예인이란 직업의 화려함 뒤의 어둠.. 4 도노도노 21:56:02 992
1130537 갭투자자 많은 아파트 내년이면 가격 떨어지겠죠? 2 나냐 21:55:00 399
1130536 [단독] 중환자실 나온 신생아 2명 '로타 바이러스' 감염 .. 21:53:18 900
1130535 중학 문법 문제은행 사이트가 있을까요? 2 .... 21:52:15 94
1130534 '내글' 다시 볼때 빨간 숫자들.. ... 21:51:56 60
1130533 아들이 엄마는 망년회 안 하냐네요 2 부서 21:51:37 527
1130532 수도가 얼었어요. 놔두면 녹나요? (보일러 안뗌) 4 ㅇㅇ 21:51:29 332
1130531 카레에 양파카라멜화는 기름을 많이 멓어야해요? 2 요리1일차 21:50:51 206
1130530 몽글몽글한 손두부 어떻게 요리해서 먹나요? 3 두부 21:49:57 165
1130529 제가 외국인교수님께 메일을 썼는데 19 ㅇㅇ 21:49:46 368
1130528 혼밥의 대표주자 누굽니꽈? 8 .. 21:43:21 485
1130527 연예계 성공하려면 근성이 강했을텐데 그리 견디기 힘들었을까요 10 종현명복 21:41:16 1,812
1130526 천주교일 거 같다는 말 2 ll 21:39:08 484
1130525 류여해가 홍준표에게.jpg 5 ㅋ ㅋ ㅋ 21:38:35 783
1130524 동네 식당 참 장사를 못하네요 4 ㅇㅇ 21:38:21 1,279
1130523 홍발정. 박군애. 이혜훈 리즈시절 ㅋㅋㅋ.jpg 5 출처가ㅋㅋㅋ.. 21:38:03 8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