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모차르트의 레퀴엠 & Kansas - Dust in the Wind(바람에 날리는 먼지)

바람처럼 | 조회수 : 1,585
작성일 : 2011-11-24 23:17:59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Wolfang Amadeus Mozart: 1756 ― 1791) 작곡

1. 레퀴엠(진혼 미사곡) D단조 제1악장 초입 初入 부분

     Requiem in D minor KV 626, Introit

2. 그룹 캔사스 Kansas - Dust in the wind ‘바람에 날리는 먼지’ 1977년 발표

 

‘레퀴엠’은 보통 진혼곡鎭魂曲, 혹은 진혼가 ― 죽은 자의 혼을 달래기 위한 노래

라는 뜻을 가진 가톨릭교회의 의식 음악이다. 레퀴엠은 라틴어로 ‘안식’이라는

Requies에서 나온 용어로 죽은 사람이나 죽음을 앞둔 사람을 위한 가톨릭 미사를

가리키기도 한다.

서양 음악사에서 모차르트의 레퀴엠은 가장 훌륭한 종교음악일 뿐만 아니라, 가장

잘 알려져 있고 후세 작곡가들에게 심대한 영향을 끼쳤다.

 

제1악장: 아다지오 Adagio 느리게 ~

초입 부분: Requiem (그들에게 영원한 안식을 주소서)

천천히 암울하게 흐르는 현악기의 선율 사이로, 바셋혼과 파곳의 깊은 사색의 소리

가 이어진다. 그리고 서로 주고받으면서 곡이 서서히 상승하기 시작한다. 이러한

서주序奏 다음에는 베이스로부터 소프라노까지를 ‘레퀴엠’ 시작으로 계속 이어지게

된다.     (퍼온 글을 편집)

 

 

~~~~~~~~~~~~~~~~~~~~~~~ ~♬

 

레퀴엠은 종교적 색채가 강한 곡이지만 모차르트가 인류에게 남긴, 불멸의 명곡

이라서 올립니다. 가톨릭교에서는 매년 11월을 위령성월慰靈聖月로 제정해서

죽은 자의 넋을 기리는데 특히 11월 2일은 ‘위령의 날’로 미사전례 중에 죽은 이

들의 영혼을 위한 안식을 기원하지요.

11월이 계절상으로도 늦가을이고 번성했던 자연이 갈무리하는 시기이기 때문에

레퀴엠이 주는 깊은 의미는 아마 “어제는 그들 차례였지만 내일은 당신들

차례” 일수도 있겠습니다.

 

~~~~~~~~~~~~~~~~~~~~~~~~~~~~~~~~~~~

 

 

Dust in the wind

                                        Group Kansas

I close my eyes, only for a moment, and the moment's gone.

All my dreams, pass before my eyes a curiosity

Dust in the wind, all they are is dust in the wind.

 

Same old song, just a drop of water in an endless sea.

All we do, crumbles to the ground though we refuse to see

Dust in the wind, all we are is dust in the wind.

Oh ~

Don't hang on, nothing lasts forever but the earth and sky.

It slips away, and all your money won't another minute buy.

 

Dust in the wind, all we are is dust in the wind

Dust in the wind, everything is dust in the wind.

 

 

바람에 날리는 먼지

                                         그룹 캔사스

잠시 동안 눈을 감으면 그 순간은 사라져 버리고, 내 모든 <꿈>들은

눈앞에서 호기심으로 지나쳐 버리죠.

바람에 날리는 먼지, 그 모든 것들은 바람에 날리는 먼지일 뿐이에요.

 

늘 같은 옛 노래는 그저 망망대해에 떨어진 한 방울의 물에 불과하고

우리가 하는 것들은 모두 스러져 흙으로 돌아가죠.

바람에 날리는 먼지, 우리는 한낱 바람에 날리는 먼지일 뿐이에요.

 

그렇게 집착하진 말아요, 대지와 하늘 외엔 영원한 건 아무것도 없어요.

모든 건 다 사라져 버리죠, 당신이 가진 모든 것을 준다 해도 단

1분조차 시간은 돈으로 살 수 없답니다.

 

바람에 날리는 먼지, 우리는 한낱 바람에 날리는 먼지일 뿐이에요,

바람에 날리는 먼지, 그 모든 것들은 바람에 날리는 먼지일 뿐이에요.

 

 

~~~~~~~~~~~~~~~~~~~~~~~~~~~~~~~~~~~

 

모차르트의 <레퀴엠> 초입 부분

연주시간: 8분 52초

http://www.youtube.com/watch?v=Zi8vJ_lMxQI

 

그룹 캔사스의 ‘Dust in the wind’  

http://www.youtube.com/watch?v=n8xC-RQ1W3g&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4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핑크 싫어
    '11.11.24 11:21 PM (125.252.xxx.35)

    레퀴엠.. 처음 들었을때 영화 아마데우스의 배경음으로 들었는데 그 웅장함과 선율에 마음을 빼았겼죠.
    장송곡임에도 불구하고 계속해서 듣게하는 마력이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 2. 참맛
    '11.11.24 11:30 PM (121.151.xxx.203)

    오늘도 열공합니다~

    Dust in the wind 이건 누구더라 scorpions노래 아닌가요?

  • 3. 핑크 싫어
    '11.11.24 11:33 PM (125.252.xxx.35)

    참맛님 Dust in the wind는 Kansas노래입니다.
    이후 많이 리메이크 되었지요.

  • 4. 참맛
    '11.11.24 11:39 PM (121.151.xxx.203)

    핑크 싫어/

    그래요?
    그래도 scorpions게 좋은데요 ㅎㅎㅎ이
    ㄹ단 들어 보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771 핸폰서비스센터가면 봤던 인터넷페이지 2 핸폰 02:56:21 107
1127770 스타벅스 같은 카페에서 공부하시는 분들한테 질문있어요.. 5 0000 02:55:11 350
1127769 메이크업 배우고 싶은데 어디로 갈지 골라주세요 1 왜이래 02:39:22 171
1127768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요.. 5 드라마 02:07:08 565
1127767 의사와 간호사의 아는 것 비율이 몇 대 몇 정도 될까요? 4 ... 02:03:51 458
1127766 대형캐리어 구매를 어디서 하나요? 2 ... 01:52:17 179
1127765 슬기로운 감빵생활 유대위 외모 진짜 좋네요 10 잘쌩김 01:40:07 792
1127764 상사가 감정적으로 대할 때 대처법은... 3 직장생활 01:37:24 252
1127763 김정숙여사님 시낭송 올라왔네요 1 ㅇㅇ 01:36:44 295
1127762 손발은 무지 찬데 얼굴이랑 등은 화끈거리고 3 01:35:14 360
1127761 지적은 지적질 3 01:26:19 364
1127760 늦은밤 혼술 알쓸신잡 .. 01:25:58 261
1127759 채용담당했던 현 교직원입니다. 14 187426.. 01:02:47 2,439
1127758 한그릇음식으로 할수 있는 집들이가 있을까요? 6 -- 01:02:43 801
1127757 집에서만든 쌈장같은거 어디서 살수있나요? 3 ... 00:49:49 372
1127756 중국발 외신 번역ㅣ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후 첫 중국 방문 4 ... 00:41:50 655
1127755 오늘 두 새댁 보고 가슴이 서늘했네요 4 이사 00:35:32 3,162
1127754 장손왕족발 사왔는데....... 롯데마트 00:29:09 244
1127753 인터넷으로 옷을 살때요 1 쿠크 00:24:35 680
1127752 재섭는 남편 3 gma 00:20:23 1,113
1127751 자궁암검사시 5 물혹보이나요.. 00:19:12 849
1127750 여윳돈 4억 생기면 어디에 투자하시겠어요? 12 임대사업자아.. 00:10:53 2,253
1127749 국간장이 원래 까만색?인가요? 3 국간장 00:10:24 288
1127748 최승호 MBC 사장 취임후 터진 대형 오보 SNS 반응 16 .... 00:09:06 2,458
1127747 지금 홈쇼핑에나오는 반트쿠션 써보셨나요? 노란톤?핑크톤? 1 ^^ 00:07:08 7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