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당뇨나 단백뇨 증상?

걱정 | 조회수 : 5,210
작성일 : 2011-11-24 15:07:28

안녕하세요. 도저히 병원을 가서 검사를 받으라고 그래도 자기 몸에 절대 이상없다고 큰소리 떵떵치고 제가 걱정하면 신경질이나 부리는, 제말이 씨알도 안먹히는 쇠고집줄 남편을 어찌할까요? 정말 답답해서 때려죽이고 싶습니다..

 

제 남편이 원래 소변을 자주보러 가더라구요. 전 그냥 농담삼아 방광이 작다고 놀렸거든요. 근데 얼마전부터 가끔보면 남편이 화장실에서 소변을 보고 난후에도 화장실 변기물이 조금 뿌옇고 거품 같은게 많이 떠 있는거 같아요.

항상 그렇진 않고 가만보니까 아침에 일어나서 처음 나온 소변 (주로 새벽녘에 화장실을 감)이 그런거 같아요. 깔끔한 성격이라 물을 안내린것도 아니고 물을 한번 내린건데.. 물을 내려도 화장실 수압이 약해서 남는건지.. 하여간 그게 보여요.

 

남편은 누구나 소변을 보거나 하면 물위에 거품이 생기는거라고 별거 아니라고 큰소리 치면서 절대로 제 말을 안듣는데요, 전 그런종류의 뿌연 거품을 한번도 본적이 없어요..

 

이거 혹시 당뇨나 단백뇨 같은거 아닌가요? 왜이리 제말을 안듣고 죽어라고 병원을 안가는지 정말 너무 너무 속상하네요.

혹시 주위에 당뇨나 단백뇨 환자 두신분들.. 소변말고 다른 증상은 없나요? 그리고 이런 소변이 전형적인 증상인건지도..

사실 제 남편이 배도 많이 나오고, 식습관도 빵에 치즈에.. 너무 엉망이라 정말 신경이 쓰이네요..

많은 답변 부탁드릴께요.. 한두마디라도 해주세요. 제 남편 보여주게요..

 

 

IP : 203.125.xxx.16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변
    '11.11.24 3:14 PM (121.88.xxx.168)

    저희 남편이 거품이나서 집에서 기름진거 줄이고 나갓도 먹지 말라했어요. 구지뽕뿌리와 유근피 사다 보리차처럼 끓여주니 왔던 당뇨가 서서히 사라졌어요. 저희는 초기.

  • 2. ..
    '11.11.24 3:15 PM (210.94.xxx.101)

    소변의 거품은 건강한 사람도 생길 수 있어요 그런데 거품은 원래 금방 사라져야 정상이고요.. 한참 남아있다면 단백뇨일 가능성이 있어요. 물론 거품으로는 알 수 없답니다.
    신장은.... 망가지면 되돌릴 수 없는 장기에요. 투석하거나 이식까지 가지 않으시려면 미리 병원가서 알아보세요.....

  • 3. 지연
    '11.11.24 3:22 PM (211.246.xxx.45)

    갈증을 많이 느껴서 물을 많이 드시는지 보시고요 단백뇨는 끈적끈적해요 당이 있어서
    약국가면 간단하게 단백뇨진단하는 진단지 팔아요 사서 해보세요

  • 4. 지연
    '11.11.24 3:24 PM (211.246.xxx.45)

    다음다뇨에 다식까지 하는게 당뇨의 전형적증상으로 알아요

  • 5.
    '11.11.24 3:41 PM (114.207.xxx.163)

    당뇨검사 그런거 굉장히 간단해요.
    생각보다 간단하다고 살살 달래 보세요.
    조기 발견이면 훨씬 쉽답니다,

    정 말 안 들으면 위 분처럼 유근피나 현미밥 나물로 밥상을 확 갈아 엎어버리세요
    그 개선만으로도 혈당 낮아져요

  • 6. ...
    '11.11.24 4:06 PM (222.109.xxx.111)

    직장 다니시면 1년에 한번 건강 검진에서 피검사 하면 나와요.
    자영업이면 2년에 한번 의료 공단에서 건강 검진 나오면 병원 가보세요.
    피검사 한번이면 수치까지 정확하게 나와요.

  • 7. 초기증상
    '11.11.24 7:07 PM (125.136.xxx.68)

    당뇨 초기증상인것 같습니다.

    울 남편이 초기에 그랬거든요.

    잦은 소변

    거품

    공복 혈당 재 보시고

    바로 식단체크하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317 스니커즈 절대 안 어울리는 이유? 일베후보 아.. 15:40:53 17
1225316 한국당, '이재명 욕설 음성파일' 홈페이지에 공개 2 올것이왔다 15:39:56 59
1225315 속초 차없이갈껀데 갈만한곳추천해주세요 ... 15:38:21 20
1225314 중3 아들 다이어트 2 위트사전 15:36:50 69
1225313 책상 스탠드 전구 밝기는 얼마가 적당한가요? 때인뜨 15:36:12 14
1225312 종합소득세 이게 정상인가요? 1 허허허 15:36:05 103
1225311 한글 글씨 예쁘게 쓰고 싶어요 금손을 꿈꾸.. 15:33:51 35
1225310 폴킴 노래 좋아하세요? 나누고 싶지않은 느낌 .. 15:30:58 46
1225309 강이지털도 기름이 끼나요 1 .... 15:29:07 75
1225308 다이어트중에 가끔 미쥬라쿠키 먹어도될지 1 ~~ 15:26:20 83
1225307 만보기 추천해주세요. 만보기 15:26:12 39
1225306 남자 직원들과 일하는 거 너무 힘들어요 8 힘들다 15:24:08 424
1225305 그 여자 비서관 중딩이랑 대화하는거 충격이네요. 20 ㅁㅁㅁ 15:21:57 811
1225304 20대초가 입을 수 있는 44사이즈 메이커 부탁드려요~ 5 ... 15:21:08 134
1225303 편두통이 어깨, 팔, 엉치다리까지 아플수있나요? 1 산그늘 15:21:03 60
1225302 출산 휴가. 생리 휴가를 무급으로 하는게 좋을 것 같아요. 9 당당하려면 15:17:48 222
1225301 버버리 트렌치는 너무 돈지랄일까요?ㅠㅠ 15 나나 15:15:00 924
1225300 영어 질문 드립니다 .. 15:14:24 76
1225299 빵이 떡이 되는 이유는 뭘까요? .. 15:12:43 113
1225298 저도 30대 중반 주부인데 먹는 거 어때요? 9 궁금 15:09:56 520
1225297 냉동 닭, 빨리 해동시키는 법좀 알려주세요!!! 7 ... 15:06:15 195
1225296 강아지, 냥이 키우시는 분~~ 1 winter.. 15:05:15 160
1225295 방울토마토 껍질때문에 못먹겠어요 2 에라잇 15:02:54 380
1225294 외부자들보다가..남경필의 선거전략.. 35 정알못 15:01:45 778
1225293 조현아 불쌍하네요. 24 ... 14:59:44 3,0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