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당뇨나 단백뇨 증상?

걱정 | 조회수 : 5,078
작성일 : 2011-11-24 15:07:28

안녕하세요. 도저히 병원을 가서 검사를 받으라고 그래도 자기 몸에 절대 이상없다고 큰소리 떵떵치고 제가 걱정하면 신경질이나 부리는, 제말이 씨알도 안먹히는 쇠고집줄 남편을 어찌할까요? 정말 답답해서 때려죽이고 싶습니다..

 

제 남편이 원래 소변을 자주보러 가더라구요. 전 그냥 농담삼아 방광이 작다고 놀렸거든요. 근데 얼마전부터 가끔보면 남편이 화장실에서 소변을 보고 난후에도 화장실 변기물이 조금 뿌옇고 거품 같은게 많이 떠 있는거 같아요.

항상 그렇진 않고 가만보니까 아침에 일어나서 처음 나온 소변 (주로 새벽녘에 화장실을 감)이 그런거 같아요. 깔끔한 성격이라 물을 안내린것도 아니고 물을 한번 내린건데.. 물을 내려도 화장실 수압이 약해서 남는건지.. 하여간 그게 보여요.

 

남편은 누구나 소변을 보거나 하면 물위에 거품이 생기는거라고 별거 아니라고 큰소리 치면서 절대로 제 말을 안듣는데요, 전 그런종류의 뿌연 거품을 한번도 본적이 없어요..

 

이거 혹시 당뇨나 단백뇨 같은거 아닌가요? 왜이리 제말을 안듣고 죽어라고 병원을 안가는지 정말 너무 너무 속상하네요.

혹시 주위에 당뇨나 단백뇨 환자 두신분들.. 소변말고 다른 증상은 없나요? 그리고 이런 소변이 전형적인 증상인건지도..

사실 제 남편이 배도 많이 나오고, 식습관도 빵에 치즈에.. 너무 엉망이라 정말 신경이 쓰이네요..

많은 답변 부탁드릴께요.. 한두마디라도 해주세요. 제 남편 보여주게요..

 

 

IP : 203.125.xxx.16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소변
    '11.11.24 3:14 PM (121.88.xxx.168)

    저희 남편이 거품이나서 집에서 기름진거 줄이고 나갓도 먹지 말라했어요. 구지뽕뿌리와 유근피 사다 보리차처럼 끓여주니 왔던 당뇨가 서서히 사라졌어요. 저희는 초기.

  • 2. ..
    '11.11.24 3:15 PM (210.94.xxx.101)

    소변의 거품은 건강한 사람도 생길 수 있어요 그런데 거품은 원래 금방 사라져야 정상이고요.. 한참 남아있다면 단백뇨일 가능성이 있어요. 물론 거품으로는 알 수 없답니다.
    신장은.... 망가지면 되돌릴 수 없는 장기에요. 투석하거나 이식까지 가지 않으시려면 미리 병원가서 알아보세요.....

  • 3. 지연
    '11.11.24 3:22 PM (211.246.xxx.45)

    갈증을 많이 느껴서 물을 많이 드시는지 보시고요 단백뇨는 끈적끈적해요 당이 있어서
    약국가면 간단하게 단백뇨진단하는 진단지 팔아요 사서 해보세요

  • 4. 지연
    '11.11.24 3:24 PM (211.246.xxx.45)

    다음다뇨에 다식까지 하는게 당뇨의 전형적증상으로 알아요

  • 5.
    '11.11.24 3:41 PM (114.207.xxx.163)

    당뇨검사 그런거 굉장히 간단해요.
    생각보다 간단하다고 살살 달래 보세요.
    조기 발견이면 훨씬 쉽답니다,

    정 말 안 들으면 위 분처럼 유근피나 현미밥 나물로 밥상을 확 갈아 엎어버리세요
    그 개선만으로도 혈당 낮아져요

  • 6. ...
    '11.11.24 4:06 PM (222.109.xxx.111)

    직장 다니시면 1년에 한번 건강 검진에서 피검사 하면 나와요.
    자영업이면 2년에 한번 의료 공단에서 건강 검진 나오면 병원 가보세요.
    피검사 한번이면 수치까지 정확하게 나와요.

  • 7. 초기증상
    '11.11.24 7:07 PM (125.136.xxx.68)

    당뇨 초기증상인것 같습니다.

    울 남편이 초기에 그랬거든요.

    잦은 소변

    거품

    공복 혈당 재 보시고

    바로 식단체크하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83 한국 사람이면 공감하는 이야기들 특히 여성들 ... 01:19:01 45
1128982 문 대통령이 중국인에게 남긴 결정적, 인상 깊은 모습이라네요 2 널리알리자 01:14:48 189
1128981 다스 회장 운전기사 인터뷰 ... 01:11:54 78
1128980 1128974 베이징이 쓴글 답글 주지 마세요 3 오늘도 돈벌.. 01:02:58 80
1128979 이런 부모님 중에 —- 부모 01:02:50 106
1128978 왜 때문에 이 말.. 한 때의 유행어로 이내 없어지겠죠? 2 싫다 01:01:25 162
1128977 아들 운동 단수? 따놓는거 유용한가요? 1 노루 01:01:21 84
1128976 신아영 진행이 참 초딩도 아니고 ... 6 ... 00:57:37 765
1128975 /바로아랫글.pass;문통비꼬는글/조선링크 10 댓글금지 00:51:42 123
1128974 폭행건은 좀 유감이지만 어른 앞에서 소란을 피우면 안되죠 4 베이징 00:49:18 322
1128973 미국사람들도 각질제거 하나요? 2 가을 00:48:21 392
1128972 저도 신아영 너무 싫어요. 4 궁금 00:43:03 1,292
1128971 손바느질 못하겠네요 4 ... 00:42:35 254
1128970 박그네 칠푼이한테 형광등 100개 켜진 거 같다던 기레기들 8 ... 00:39:28 623
1128969 문통이 난징이 아닌 베이징으로 간 이유 6 움마나 00:34:45 514
1128968 주근깨 빼는 시술하면 화장 못하나요? 아웅이 00:23:54 83
1128967 어서와에서 여자 아나운서요. 13 ㅎㅎ 00:18:57 1,706
1128966 문재인 대통령.충칭 도착! 24 ㅇㅇ 00:13:10 905
1128965 길냥이 집 사은품 행사정보 드려요 캣맘들 컴온~ 3 캣맘 00:10:14 191
1128964 어준총수 수상소감 29 ... 00:09:17 1,266
1128963 저 170에 66인데.. 36 ㅇㅇ 00:00:39 1,623
1128962 오늘 마약사건 예상하셨죠?? 8 손바닥으로 .. 00:00:27 3,507
1128961 베이지 아이보리 화이트 이런색 오리털이여 .. 00:00:04 147
1128960 다른곳에 치킨 시켜줄때 어떡해야 하죠? 8 음냐 2017/12/15 614
1128959 육아휴직 끝내고 복직하니 좋은 점 2 오호 2017/12/15 6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