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부산]한나라당 당직자 아들 "아버지 당원복 불태우고 나왔다"

우언 | 조회수 : 1,676
작성일 : 2011-11-23 10:05:16

한 한나라당 당직자의 아들도 거리로 나와 주목을 받았다. 문아무개(29) 씨는 “우리 아버지가 한나라당의 당직자인데 오늘 당원복을 불태워버리고 이 자리에 나왔다”고 말했다. 문 씨는 한나라당이 한미FTA를 강행처리 하기 전 최루물질을 뿌렸던 민주노동당 김선동 의원을 언급하며 “김 의원을 존경한다”면서 “제 마음 같아서는 다 쓸어버리고 싶었을 정도였다”고 분노를 표시했다.

그는 “이미 한미FTA가 통과되었다지만 촛불 들고 싸워야 한다”라며 “4월에 투표로 심판하자. 저도 (투표일에 한나라당 당직자인) 아버지가 나오지 못하도록 큰방 문을 잠그겠다”라고 말해 큰 지지를 받았다.

 

http://www.vop.co.kr/A00000451428.html
IP : 124.51.xxx.87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23 10:06 AM (121.146.xxx.157)

    맘이 아픈 현실입니다.

  • 2. 한나라당에
    '11.11.23 10:08 AM (59.6.xxx.65)

    최영철 의원이던가요?

    이사람이 유일한 반대 1표로 나왔어요


    헐;;딴나라에 그래도 한명이 반대표 나왔다는게 더 신기했음

  • 3.
    '11.11.23 10:11 AM (180.68.xxx.105)

    그나마 우리 시대의 소소한 영웅들 아닐까 싶네요. 돈과 권력, 환경의 미칠듯한 세뇌가 있었을텐데 그걸 다 불태워버리고 거리로 나온 용자.ㅠㅠ

  • 4. --
    '11.11.23 10:24 AM (211.206.xxx.110)

    최영철 직권상정할때 적극적으로 했다는데..다들 기회주의자죠..신기하게 그나마 낫다 그런식으로 볼필요도 없음...딴날당 인간일뿐..

  • 5. 우언
    '11.11.23 10:46 AM (124.51.xxx.87)

    최영철이 아니라 황영철이고요

    한우로 유명한 횡성이 지역기반입니다.
    원내대변인으로 기회되면 직권상정 요청하겠다 했고요

    그 지역 17대 국회의원이 열린우리당이었는데
    FTA찬성하다 떨어졌죠

    그걸 보고 당선됐으니 당연히 반대할 수 밖에요
    황영철 그 인간 쭉 그 지역 한나라당 위원장이었지요

    뭐 그리 대단히 칭찬할 일은 아니라 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3617 어깨끈으로 매는 작은 백 추천좀 해주세요 .. 20:46:11 2
1313616 전원주택 방범은 어떻나요?? 1 ㅇㅇ 20:41:05 108
1313615 임대인인데 임차인이 권리금 얼마줬는지 몰라요 상가임대차 20:40:54 31
1313614 목이 칼칼한데..프로폴리스가 없어요 1 아프다 20:40:21 56
1313613 가짜뉴스를 단속하라!....윤서인 4 ........ 20:39:57 47
1313612 이런 성격..사람들 알게되나요??? 1 ... 20:36:04 145
1313611 이해찬 당대표는 8 ... 20:35:29 74
1313610 이동형 박쓰떼기 발언에 분노한 2002년 민주당 경선 참여자 글.. 10 증언 20:34:51 132
1313609 샤를 드골 공항 빵집 아시는분? 2 ... 20:34:23 157
1313608 2006년 결혼하신 분들 잘 사시나요? 2 ... 20:33:13 204
1313607 공부안하는 고딩에게 너무한가요? 4 궁금 20:32:43 236
1313606 룸메 하메 방값받는거요 다소니 20:25:41 156
1313605 누가 거짓말하는지 알 수 있을까요? 5 .. 20:23:56 419
1313604 친구가 한명도 없어요 4 론리 20:19:36 872
1313603 치질인거같아요 몹시 통증있는데 금한데로 소염제 먹어도 5 도와주세요 20:19:20 208
1313602 공주병 걸린 상사가... 7 황당 20:15:31 646
1313601 의욕과잉에 모난돌인 사람한테, 왜 가만있으면 중간은 간다고 하나.. 1 ㅇㅇ 20:13:00 169
1313600 이동형의 워딩 15 거울이되어 20:12:48 454
1313599 남편에게 제일 듣기 싫은 말 있으세요;;;? 1 저만 그런가.. 20:10:11 387
1313598 비리유치원 명단 나마야 20:07:50 284
1313597 후회합니다 9 된장 20:02:47 841
1313596 권순욱, 이정렬. 뻐꾸기 나르시스트들. 김어준, 이동형에게 열폭.. 27 ㅇㅇ 20:01:39 387
1313595 엄마한테 서운한데 제가 문제인가요? 20 ㅇㅇ 20:01:22 1,111
1313594 이혼소송 시작했다고 말했더니 5 리봉하나 19:59:22 1,295
1313593 중학교에서 하는 고교설명회 신청서 안내도 갈수있나요 4 ㅇㅇ 19:55:55 2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