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바흐의 토카타와 푸가 D단조(Toccata and Fugue in D minor)

바람처럼 | 조회수 : 2,186
작성일 : 2011-11-18 23:20:27


                                        요한 세바스찬 바흐 (Johann Sebastian Bach: 1685 ― 1750) 작곡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 (Leopold Stokowski: 1882 ― 1977) 편곡

<토카타와 푸가> D단조 BWV.565 Toccata and Fugue in D minor


토카타는 ‘손을 댄다.’ 라는 이탈리아어로 16~18세기에 걸쳐 많이 작곡된 건반

악기를 위한 악곡 형식이다. 즉흥성이 강하고 화려한 기교와 격정적인 표현

으로 이루어진 것이 특징이다.

푸가는 모방 대위법적인 악곡 형식의 하나로 바로크 시대 음악에서 주된 악곡의

형식으로 쓰였다. 이 곡은 바흐의 수많은 오르간 곡 중에서 가장 많이 알려진

작품으로 24세 때인 1709년에 작곡되었다. 멘델스존은 이 곡을 처음 들었을 때

“교회의 천정이 내려앉는 듯한 충격에 휩싸였다.” 라고 고백했다고 한다.


바흐가 바이마르 궁정악사 시절, 오르간 연주자로 있으면서 작곡한 이 곡은 형식

에 얽매이지 않아 자유롭고 역동적이며 정교한 선율로 종교적인 경건함을 담고

있으며, 정열적인 토카타와 아름다운 푸가를 대조시킨 명곡이다.

본래는 오르간 곡이지만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의 <관현악 편곡>에 의해서도

널리 알려져 있다.    (퍼온 글을 편집)



연주자 ―

앤드류 리튼 (Andrew Litton, 1959~    ) 미국 출신 지휘자

한스 안드레 스탬 (Hans-Andre Stamm, 1958~     ) 독일 출신 오르간 연주자



~~~~~~~~~~~~~~~~~~~~~~~ ~♬



◆ 편곡자, 레오폴드 스토코프스키

폴란드 계 영국 태생으로 주로 미국에서 지휘자로 활동, 그는 풍부하면서도

아름다운 현絃의 울림을 들려주어 ‘스토코프스키 사운드’ 라는 말까지

생겨났으며, 바흐의 오르간 곡인 <토카타와 푸가>를 관현악곡으로 편곡했고,

영화 ‘오케스트라의 소녀’에도 출연했다.


푸가 Fuga, fugue: 서양 음악에서 악곡 형식의 하나. 먼저 하나의 성부聲部가

으뜸 조로 주제를 연주해 나가면 다른 성부가 그것을 모방하면서 되풀이하는 방법으로

3성부, 4성부로 발전시키는 대위법 에 따르는 악곡으로써 바흐에서 완성됨.


대위법 對位法: 독립성이 강한 둘 이상의 멜로디를 동시에 결합하는 작곡기법.



~~~~~~~~~~~~~~~~~~~~~~~~~~~~~~~~~~~~~


바흐의 <토카타와 푸가> ― 관현악 편곡

지휘: 앤드류 리튼

영국 로열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10분 18초)

http://youtu.be/i0nRPDfpbkY


연주 동영상 ― 원곡 原曲

파이프 오르간 연주: 한스 안드레 스탬 (연주시간: 8분 29초)

http://youtu.be/Nnuq9PXbywA


~~~~~~~~~~~~~~~~~~~~~~~~~~~~~~~~~~~~~

IP : 14.39.xxx.6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웃음조각*^^*
    '11.11.18 11:22 PM (125.252.xxx.35)

    아.. 이곡이 이 곡이었어요? 자주 들어본(주로 드라마 같은데서 배경음으로 나오던..) 곡인데 제목도 알게되고 배경지식도 알게 되었네요^^

    바람처럼님 고맙습니다^^

  • 2. 참맛
    '11.11.18 11:29 PM (121.151.xxx.203)

    클래식교실이군요 ㅎㅎㅎ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76 생리기간 소변 검사해도 될까요? .. 20:13:16 16
1130475 백화점 샤넬 화장품 남자직원들은 거의 모델같아요 1 깜놀 20:12:05 98
1130474 엄마랑 인연 끊고 살아요 ... 20:11:30 146
1130473 독립후 살다보니.식구들이랑 인연 끊고싶어요 음... 20:10:34 142
1130472 노인분 신기에 적당한 패딩부츠 추천해주세요 ... 20:09:06 27
1130471 스카이 영문과생들 공인영어 1 ㅇㅇ 20:06:04 163
1130470 가난한 집에서 아들 낳으려고 넷 낳은 어머니가 6 19:58:04 865
1130469 뉴스룸 오늘 지켜보겠습니다. 3 ddd 19:55:09 438
1130468 중국어 방문 과외샘은 어떻게 구하나요? 2 과외 19:53:18 137
1130467 이런성격은 동네맘들과 어울리기 힘들죠? 13 동네맘들 19:51:40 866
1130466 와인과 맥주 중 어느것이 몸에 무리가 덜 갈까요? 1 겨울 19:51:23 68
1130465 뉴비씨 송년회 라이브하네요 2 ㅋㅋ 19:50:02 124
1130464 정부, 내년초 연말정산시 ‘액티브 엑스 제거’ 시범 운영 2018 19:49:52 82
1130463 정시 지원 관련 상담 2 어쩌죠 19:48:25 244
1130462 학원강사 월급일할계산좀도와주세요 4 ㅇㅇ 19:46:46 189
1130461 대장내시경 수요일인데 속이 미슥거려요ㅠ ..... 19:41:08 111
1130460 방송대 사회복지학과 궁금해요 2 19:34:48 313
1130459 아무의욕이 없고 내몸하나 겨우 챙겨요 2 45세 19:31:21 738
1130458 라인댄스 질문 궁금궁금 19:23:57 168
1130457 오십넘은분들만요! 무슨 희망을 가지고살아야되나요 27 19:22:55 2,454
1130456 우벤자임 N 복용법에 대해서요. 1 겨울 19:22:21 184
1130455 송혜교 중국방문 헤어 정말 아니지 않나요 37 이건 아니잖.. 19:19:03 3,420
1130454 설득시키나요 어떻게 19:18:18 136
1130453 행사장출입명단에 없는14명의기자 3 기자폭행 19:14:17 791
1130452 샤이니 종현 사망 속보가 뜹니다. ㅠ.ㅠ 14 == 19:14:13 6,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