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모차르트의 교향곡 40번 G단조 제1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2,893
작성일 : 2011-11-17 23:20:09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 (Wolfang Amadeus Mozart: 1756 ― 1791) 작곡

<교향곡 40번 G단조> 제1악장 Symphony No.40 in G Minor, K.550

 

이 작품은 1788년 6월 26일에 시작하여 8월 10일에 완성되었는데 특기 할만한

것은 그의 만년의 교향곡 16곡 중 ‘단조’로 쓴 것은 오직 이 한 곡뿐이다.

따라서 내용에 있어서도 인간의 ‘슬픔’을 표현하였다.

 

그런데, 이 비애란 노골적으로 나타낸 감상과 어두운 게 아니라 맑은 기품으로

간소하게 처리되어 인간미가 풍부하게 다루어지고 있다. 슈베르트는 “천사가

이 가운데서 노래하고 있는 것을 들을 수 있다.” 고 평했다고 한다.

 

모차르트의 음악은 고귀한 기품을 지니고 있으며 단정하고 아름다워 동심에 찬

유희와 색채, 그리고 자연스럽게 흘러내리는 창작력을 가지고 있다. 또한

단정한 스타일과 맑은 하모니, 간결한 수법을 겸하는 음악적 특징이 있다. 그의

말대로 멜로디는 ‘음악의 에센스’ 라 할 정도로 그의 가락은 아름답고 풍부

하다. 그러나 때로는 그의 음악의 밑바닥에 한줄기 애수가 흐르고 있음을 알 수

있을 것이다.    (퍼온 글 편집)

 

 

제1악장: 몰토 알레그로 Molto allegro 아주 빨리 ~

서주가 없는 소나타 형식

가슴을 에는 듯한 슬픔의 제1테마가 바이올린으로 제시되고, 탄식의 소리와도

같은 체념의 제2테마가 바이올린과 목관으로 나타난다. 전개부는 주로

제1테마의 활용이고, 제시부의 테마들이 확대되면서 제2테마를 거쳐 끝난다.

 

연주자 ―

카를 뵘 (Karl Böhm: 1894 ― 1981) 오스트리아 태생의 명지휘자

법학을 전공한 박사 출신.

 

 

~~~~~~~~~~~~~~~~~~~~~~~ ~♬

 

 

교향곡

관현악(오케스트라)의 합주를 위해 작곡한 소나타를 교향곡이라 하며, 영어

로는 <심포니symphony>라고 한다. ‘심포니’는 이태리어의 신포니아

synfonia 에서 파생된 용어.

 

신포니아 란 원래 그리스어에서 유래된 것으로 ‘다양한 음들이 함께 울린다.’

라는 뜻이다. 17세기의 신포니아는 축제의 도입음악과 오페라의 서곡을

지칭 했는데, 특히 후자의 의미가 컸다. 그 후 오페라의 서곡이라는 개념에서

벗어나 독립된 연주회용 <신포니아>로서 작곡되기에 이르렀고 여기서

교향곡의 탄생이 이루어졌다.

 

여기에는 하이든이 큰 역할을 했고, 하이든을 ‘교향곡의 아버지’라고 부르는

것도 이 때문이다. 하이든과 모차르트, 베토벤, 이 ‘비엔나 고전파’

세 사람은 교향곡 작곡에서 특정한 규율이 있는 ‘형식’을 굳건히 지켰는데

다름 아닌 ‘소나타 형식’ 이 바로 그것이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교향곡은 대개 3~4개의 커다란 악장으로 이루어지며,

그 가운데 적어도 1악장 이상은 소나타 형식을 취하는 성격을 지니고 있다.

                                                                                   (퍼온 글 편집)

 

~~~~~~~~~~~~~~~~~~~~~~~~~~~~~~~~~~~~~

 

모차르트 <교향곡 40번 G단조> 1악장

연주 동영상: 카를 뵘 지휘

비엔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8분 53초)

http://www.youtube.com/watch?v=sZHKJQdB_Ng&feature=player_embedd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웃음조각*^^*
    '11.11.17 11:33 PM (125.252.xxx.35)

    지금 듣고 있습니다.
    모짜르트는 제가 좋아하는 작곡가예요.^^ 덕분에 좋은 음악 듣고 있어요^^

  • 2. 제가
    '11.11.18 12:21 AM (221.147.xxx.77)

    가장 즐겨듣던 곡중 하나에요. 한동안 못들었는데 감사해요^^

  • 3. 항상 언제나..
    '11.11.18 10:20 AM (211.195.xxx.204)

    좋은 음악 감사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39 바비리스 사망했어요. 최강 고데기 추천해주세요. ... 07:45:58 1
1129538 나폴레옹 빵집 너무 흔해져서 빵맛 떨어졌어요 07:38:44 77
1129537 고견 구합니다.아가리 닥쳐에 관해서요. 3 아이고 07:28:40 208
1129536 자동으로 엄빠 미소 떠오르는 방중효과 분석이래요. (펌) 소유10 07:00:15 242
1129535 남편에게 애교 부리는 여자들은 5 궁금 06:59:05 822
1129534 아마존 89달라를 76만원에 파는 뻔뻔 장사치 5 There .. 06:37:43 1,045
1129533 자식이 몇 살 정도되면 스킨십이 어색해지나요? 1 스킨십 06:37:26 355
1129532 김치 황태 국 4 따뜻한 06:29:02 357
1129531 돈꽃에서 모현이아빠 자살시도지? 죽은건 아닐거 같지 않나요? 2 아우 이거 .. 06:08:07 484
1129530 PD랑 결혼한 여배우들 다 잘 사네요 3 ㅡㅡ 05:55:40 1,145
1129529 기안84는 어떻게 방송계로 진출한건가요? 7 나혼자 04:31:50 2,054
1129528 오후에 고구마 먹고 체해서 고생했는데 또 먹고 싶은건 뭐죠? 1 .... 04:28:08 315
1129527 미국인들의 일상회화는 번역기에 돌릴떄 이상하게 나오는데.. 1 af 03:43:40 388
1129526 문재인세트메뉴 아세요? minhee.. 03:27:29 402
1129525 자야하는데 ... 03:13:30 284
1129524 민중가요 부르고 싶어요. 9 음치 03:03:51 482
1129523 청기자단해체.새서명 31487명.안하신분.컴온~ 14 14일부터시.. 02:59:19 477
1129522 인상 좋다는 말 4 ㅡㅡ 02:39:35 829
1129521 조카에게 사준 옷 신발 입은 걸 본적이 없어요 10 ㅇㅇ 02:31:53 1,961
1129520 영화 강철비 극장에서 볼만한가요. 4 . 02:25:58 461
1129519 자취 전/후에 주말에 여유의 차이는 어디에서 오는걸까요 4 .... 02:22:10 644
1129518 이혼하고 같은 부서 근무하는 선배부부 18 맹수니 02:16:56 4,280
1129517 무엇을 먹어도 효과 없는 나 18 효과 02:15:42 2,014
1129516 분당 정자, 수내, 서현쪽 빌라나 다가구 사시는 분 계신가요? ㅇㅎㅇㅎ 02:14:08 326
1129515 착하게 생겼다는말 5 ...착 02:07:00 78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