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비발디의 <사계> 중 - 여름 The Four Seasons, Summer

바람처럼 | 조회수 : 2,431
작성일 : 2011-11-16 23:05:34

 

안토니오 루치오 비발디 (Antonio Lucio Vivaldi 1678 ― 1741) 작곡

사계 중 <여름> The Four Seasons Op.8 “Summer ”

 

이 작품은 비발디의 작품집 <화성과 착상의 시도> 에 실린 12개의 콘체르토

중에 포함된 4개(봄, 여름, 가을, 겨울)의 바이올린 콘체르토이다.

사계의 네 협주곡에는 각각 ‘봄’ ‘여름’ ‘가을’ ‘겨울’ 이라는 제목이 붙어 있고

각 악장의 악보위에는 소네트 가 제시되어 있다.

 

다시 말해, 이 네 협주곡은 작자미상의 소네트를 기초로 이태리의 사계절에서

느낄 수 있는 인상이나 자연의 변화를 대단히 시각적, 묘사적으로 그리고

있다.

‘사계’는 표제음악(묘사음악)이기 때문에 알고 들으면 보다 생생한 즐거움과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다.

 

 

제1악장: 알레그로 논 몰토 ― 알레그로 Allegro non molto- Allegro

            너무 빠르지 않게 ― 빠르게 ~

전반부에 가축과 사람을 지치게 만들고, 또 푸른 들판의 나무와 풀들까지도

붉게 물들이는 폭염을 권태롭게 묘사하는 짧은 모티브로 시작한다.

이어서 솔로 바이올린이 비둘기의 울음소리를, 현악약주絃樂弱奏가 산들

바람을 묘사한 후 격렬한 폭풍으로 곡을 끝맺는다.

 

제2악장: 아다지오 ― 프레스토 ― 아다지오 Adagio- presto- Adagio

               느리게 ― 아주 빨리 ― 느리게 ~

2악장은 22마디에 불과한 짧은 ‘간주곡’의 형태를 취하고 있다.

폭풍전야의 불안한 상태를 사실적으로 묘사한다. 사람을 공포와 불안으로

몰고 가는 번개와 천둥을 트레몰 로 연주로 표현하고 있고, 이후에

솔로 바이올린은 귀찮고 성가신 파리와 모기떼의 극성을 익살스럽게 표현해

내고 있다. 번개와 천둥에 대한 두려움, 극성을 부리는 파리와 모기떼에

시달려 양치기는 쉬지도 못한다.

 

제3악장: 프레스토 Presto 아주 빨리 ~

갑자기 들이닥친 폭풍을 묘사, 무시무시한 번갯불과 천둥소리가 들리고

폭우가 쏟아진다. 이로써 애써 가꾼 농작물에 엄청난 피해를 주고 사람들이

걱정하는 모습을 묘사한다.

 

양치기의 걱정은 ‘현실’이 되었다. 하늘에서는 천둥 번개가 우르릉 쾅쾅 ~

이윽고 우박이 퍼붓듯이 쏟아져서 다 자란 보리 이삭들을 때린다.

“하늘은 으르렁대고 우박은 옥수수와 꼿꼿이 서 있는 콩들을 부러뜨린다.”

트레몰로 , 분산화음 , 분주한 현絃 바꿈을 위한 손놀림, 높은 음역의

소리들이 특징적이다. 독주 음악도 이러한 분주한 소리와 함께 같이 간다.

                                                                             (퍼온 글을 편집)

 

용어 설명 ―

콘체르토 Concerto: 합주 협주곡을 말함. 협주곡은 관현악과 독주악기의

협연으로 이루어지는 소나타로 보통 Allegro, Andante-(Adagio)-Allegro의

3~4개 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소네트 sonnet: 14행의 짧은 시로 이루어진 서양의 서정시가抒情詩歌.

트레몰로 tremolo: 음 또는 화음을, 빨리 떨리는 듯이 되풀이하는 기악연주법.

분산화음 分散和音: 화음의 음정 관계들을 선율적으로 펼쳐놓은 화음.

 

 

~~~~~~~~~~~~~~~~~~~~~~~ ~♬

 

비발디의 사계― <여름>

율리아 피셔 바이올린 협연

마틴 음악원 합주단 연주(연주시간: 10분 2초)

http://www.youtube.com/watch?v=OLP1pqNx0v4&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1.16 11:13 PM (121.151.xxx.203)

    오늘도 좋은 곡을 가져오셨네요
    고맙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5429 평양 선언·군사 합의, 국회 동의 없이 비준…야당 반발 도대체 왜 07:24:47 7
1315428 피씨방 살인자 동생이요 당당묘 07:19:42 169
1315427 황교익에게 묻고 싶다 .... 07:19:17 47
1315426 공포가 덮쳤다, 국내 금융시장 패닉..연말 2천선 장담 못 해 1 @@ 07:14:29 320
1315425 허리디스크로 mri 찍을시 삽입된 피임기구 있으면 안되나요? 샬롯 07:08:26 175
1315424 고추가루요..아는분께 샀는데 9 사바하 07:03:08 480
1315423 전세금 임차권등기명령 2 ... 06:46:16 210
1315422 신발이 큰데 ..방법 있을까요 4 김데렐라 06:07:01 483
1315421 연장자와 일하기 힘드네 05:48:48 216
1315420 달러 강세 지속?...환율 1200원 되면 외인 주식자금 ‘7조.. 4 환율 상승 .. 05:21:05 1,220
1315419 美, 내년 1~2분기 연속 인상…금리差 더 벌어질듯 2 한미금리역전.. 05:01:51 495
1315418 중견 남자 배우 중에서는 누구 인상이 가장 선한가요? 11 04:45:21 1,137
1315417 비만인데 스쿼트 해도 될까요? 8 비만녀 03:48:19 1,211
1315416 압력 밥솥이 아닌 그냥 전기 밥솥인데 율무 현미 등 잡곡밥 지을.. 3 ... 03:20:36 384
1315415 아동학대한 언니네 집 모임에 가야할까요? 18 가야하나요?.. 03:12:29 3,086
1315414 내가 쓴글 찾기 3 OO 02:05:44 332
1315413 손이랑 팔 상태가 이러면 무슨 질환일까요. 7 ... 01:54:40 1,638
1315412 영양제 안먹을래요.. 11 ... 01:37:51 3,404
1315411 늘 늦는 남편이 얄미운데 제가 소인배인거죠? 7 ㅇㅇ 01:26:52 1,279
1315410 강민구 조국에게 겁박하지 말라 난리치던 판사 4 장충기에 충.. 01:26:42 985
1315409 프리미어 리서치랩 초유크림 쓰시던분~~ 아 옛날이여.. 01:20:33 99
1315408 가정적인 중년남자들 중에도 .. 01:07:03 912
1315407 몸뚱이가 무거워 감당이 안돼요 4 ㅠㅠ 01:02:37 1,647
1315406 수능 앞둔 고3 남학생 선물 3 aaa 01:01:44 765
1315405 이재명 조카 이주영씨 페북 7 악마를보았다.. 00:56:15 2,6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