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동성에게나 이성에게나 인기 있는 사람은 역시 센스가 많은거 같아요.

... | 조회수 : 2,761
작성일 : 2011-11-15 21:00:14

외모도 물론 중요하지만,

장기적인 면에서 볼때

기본적인 센스..(말할때 재치, 그 사람 특유의 유머, 밀때 밀고 당길때 당길줄 아는 것)가 있는

사람들이 이성에게도 동성에게도 어필하고 인기가 많더군요.(너무 당연한 소리죠?)

센스가 있는 사람들이 옷 입는 감각이라던지,,요리를 잘한다던지 다재다능한거같아요.

제 친구도 그런 친구가 있는데.(A)..무지 예민한편이지만 기본적으로 따뜻한 감성에,

사람을 배려할줄 알면서도 시니컬하면서도 재미있고 야무지고 옷도 잘입고..얼굴까지 이쁜

그런 친구에요. 언제 어디서나 조언을 구해도 항상 간결하고도 정확하게 말해주고요.

잘하는 것도 무지 많고 33살나이에 비해..(많다면 많지만) 정말 지혜로워요.

그 친구하고 절친이여서 잘아는데...그 친구는 사실 사람을 별로 안좋아하더군요.

하지만 사람들이 그 친구를 찾는다는거.. 보면 밀당도 정말 잘합니다. ^^:

사람에게 집착을 안하니 오히려 더 인기가 많은거 같구요.

이 친구랑 전혀 반대되는 친구가 있는데(B), 내성적이고 말귀도 잘못알어먹고,,그런데 마음은 무지 착한데요.

답답하고 세상물정도 잘모르고,눈치도 별로 없다보니까..사람들이 안좋아하고 이용만 당하더라구요 항상..

앞으로도  본인 특유의 능력(센스=능력이라고 해도 될듯..)이 없으면

세상 솔직히 살기 팍팍한거 같아요.

여자분들도 얼굴이 보통만 생겨도 본인이 가진 센스에 따라서 얼마든지 이뻐지잖아요..

B라는 친구는 얼굴은 단정하고 조화가 잘된편인데 그걸 꾸며내지를 못하니

자신감도 없어보이고 남자친구도 한번도 못사겨봤어요. 꾸미면 너무 이쁠 아이인데..

이렇게 꾸며봐라 말해도 고집도 세서 절대 바꾸지도 않아요 자기 스타일..

A와 B를 보면서,,요새 정말 많은걸 느끼고 있습니다.

세상 사는게 저렇게도 갈리는구나 하고...

저도 기본적인 소질 늘릴려고 노력중입니다..

글이 좀 유치할수도 있지만..제가 느낀거 솔직히 적었어요.

IP : 218.220.xxx.3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15 9:14 PM (218.220.xxx.37)

    윗님..그러니깐요..
    둘다 착하다면 망설이지 않고 저도 A를 택하는거 같아요..
    눈치없고 세상물정 모르는건..진짜..매력이 없는거 같아요 ㅠ.ㅠ 친구야 미안하다 ㅠ.ㅠ

  • 2. ...
    '11.11.16 9:32 AM (182.210.xxx.14)

    센스있는 사람은 만나면 즐거워요^^
    더 자주 부르고, 만나게 되구요

  • 3. wanted
    '12.8.20 5:48 PM (119.69.xxx.19)

    재치.. 위트.. 매력..

  • 4. 부비두바비두
    '16.9.15 3:00 PM (121.129.xxx.91)

    외모도 물론 중요하지만,

    장기적인 면에서 볼때

    기본적인 센스..(말할때 재치, 그 사람 특유의 유머, 밀때 밀고 당길때 당길줄 아는 것)가 있는

    사람들이 이성에게도 동성에게도 어필하고 인기가 많더군요.(너무 당연한 소리죠?)

    센스가 있는 사람들이 옷 입는 감각이라던지,,요리를 잘한다던지 다재다능한거같아요.



    제 친구도 그런 친구가 있는데.(A)..무지 예민한편이지만 기본적으로 따뜻한 감성에,

    사람을 배려할줄 알면서도 시니컬하면서도 재미있고 야무지고 옷도 잘입고..얼굴까지 이쁜

    그런 친구에요. 언제 어디서나 조언을 구해도 항상 간결하고도 정확하게 말해주고요.

    잘하는 것도 무지 많고 33살나이에 비해..(많다면 많지만) 정말 지혜로워요.

    그 친구하고 절친이여서 잘아는데...그 친구는 사실 사람을 별로 안좋아하더군요.

    하지만 사람들이 그 친구를 찾는다는거.. 보면 밀당도 정말 잘합니다. ^^:

    사람에게 집착을 안하니 오히려 더 인기가 많은거 같구요.



    이 친구랑 전혀 반대되는 친구가 있는데(B), 내성적이고 말귀도 잘못알어먹고,,그런데 마음은 무지 착한데요.

    답답하고 세상물정도 잘모르고,눈치도 별로 없다보니까..사람들이 안좋아하고 이용만 당하더라구요 항상..

    앞으로도 본인 특유의 능력(센스=능력이라고 해도 될듯..)이 없으면

    세상 솔직히 살기 팍팍한거 같아요.



    여자분들도 얼굴이 보통만 생겨도 본인이 가진 센스에 따라서 얼마든지 이뻐지잖아요..

    B라는 친구는 얼굴은 단정하고 조화가 잘된편인데 그걸 꾸며내지를 못하니

    자신감도 없어보이고 남자친구도 한번도 못사겨봤어요. 꾸미면 너무 이쁠 아이인데..

    이렇게 꾸며봐라 말해도 고집도 세서 절대 바꾸지도 않아요 자기 스타일..



    A와 B를 보면서,,요새 정말 많은걸 느끼고 있습니다.

    세상 사는게 저렇게도 갈리는구나 하고...



    저도 기본적인 소질 늘릴려고 노력중입니다..



    글이 좀 유치할수도 있지만..제가 느낀거 솔직히 적었어요. 2222222222222222222222222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142 남자들 주로 어디에 돈 쓰나요? .... 12:41:45 5
1129141 친구부인의 친정엄마장례식에간다는데(상식적인답원해요) 2 푸른바다 12:40:17 60
1129140 이번 대통령 방중 성과~중국 국민들에게 어필한 점 2 ooo 12:34:51 90
1129139 경품이라곤 되본적이 없는데... ㅋㅋ 12:32:54 88
1129138 아침 후쿠오카 글 왜 지웠어요???? (깊은 빡침) 4 왜왜왜 12:30:15 347
1129137 분쇄한 원두커피 몇개월까지 마셔도 되나요? 1 ........ 12:28:52 101
1129136 만성위염환자 뷔페가면 어떤음식위주로 먹나요? 1 뷔페 12:27:57 66
1129135 실온에 둔 밥 몇시간 뒤까지 먹을 수 있나요? 2 12:24:05 115
1129134 문재인 대통령 한중정상회담 성과에 대한 미국 신문 보도.jpg 4 ... 12:21:31 191
1129133 중국 포털 메인에 걸린 문 대통령 부부 ‘러브스토리’ 4 러블리~ 12:19:51 260
1129132 전자드럼에 대해서 여쭈어봅니다. 한결나은세상.. 12:19:17 41
1129131 재테크 2 재테크 12:15:55 199
1129130 뽁뽁이를 유리에 붙이는 것보다 8 주부 12:11:42 929
1129129 고양이들 털달려서 추위 안타는줄 알았더니 2 12:11:22 356
1129128 (아래) 김성주 방송출연--글보며 드는 생각 ........ 12:10:55 256
1129127 원주 오크밸리 주변 성당 어디있나요? 2 ... 11:58:32 131
1129126 집안습도 어느정도 인가요? 3 한강얼다 11:58:09 203
1129125 뉴질랜드 홍합 영양제 00 11:55:27 122
1129124 꽃뱀이지? 1 oo 11:53:50 379
1129123 맘 접었던 친구 엄마의 문병 9 배짱이 11:53:42 1,173
1129122 집 매매시 남동향 해들어오는거 보려면 5 아파트 11:53:14 367
1129121 문재인과 함께 비를 맞겠다.jpg 44 나도.재.다.. 11:51:51 1,546
1129120 이 엄마도 대단... 그걸 계속 듣다니... 4 듣다가 11:50:12 1,052
1129119 기자들의 안전을 위해 기자단 해체합시다 3 ㅇㅇㅇ 11:48:34 181
1129118 성형도 젊었을 때 하는게 좋은거 같아요. 3 ... 11:48:18 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