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김장 30포기 준비

초보엄마 | 조회수 : 5,519
작성일 : 2011-11-13 22:15:45
결혼하고 두 해 제가 김장했다가
잘 해먹고 산다고 믿으시는 시어머니께 거짓부렁하고 수 년간 친정에서 김장을 같이 해왔어요.
올 해는 셋째가 시집을 가서 저라도 엄마 수고를 덜어드려야겠기도 하고
시어머니께 늘 찜찜하고 죄스런 마음도 이젠 덜고자...
김장독립을 선언하고 남편에겐 딱 30포기만 하자고 했어요.

오랫동안 김치 안담고 살았더니....
정말 감을 잃었네요.  
대강의 준비를 얼마만큼 해야할지 도통 모르겠어요 ㅎ~

30포기에 필요한 젓갈의 양....고추가루 양. 
무, 갓, 대파...의 필요치....
전혀 모르겠어요 ㅎ~
하다못해 소금 얼마나 필요한지도요 

애 하나 키우면서 정말 
혹시 알츠하이머 아닐까....싶기도 한 요즘인지라....
ㅜ.ㅜ

대략 얼마만큼 준비를 하면 될지 고수분들 도움 부탁드려요.^^
IP : 114.204.xxx.9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13 10:21 PM (114.201.xxx.80)

    해남화원농협 홈페이지에 기본 양념 비율이 있어요.
    전 늘 그거 보고 합니다.

    그리고 여기 노니님 김치양념 있어요.
    요새는 그거 만들어서 합니다.

    제입에는 해남농협맛과 거의 비슷하던데요.

    검색해 보시면 여러 레시피 나옵니다.
    마음에 드는 걸로 골라보세요.
    감이 오는 걸로 선택하시면 되지요

  • 2. ....
    '11.11.13 10:21 PM (218.158.xxx.149)

    답이 아니라 죄송한데
    배추 한포기 얼마씩 사셨어요??
    울동네마트는 한포기에
    조금큰거 2천원씩이던데,,싼건지 모르겠어요

  • 3. ..
    '11.11.13 10:24 PM (222.121.xxx.183)

    저희 오늘 30포기 했는데요..
    갓 한 단. 다발무 석단 사서 석박지 넉넉히 넣었어요..
    쪽파는 한 단 반 정도 썼구요.. 대파는 한 단 썼구요..
    배 3개, 사과 3개 넣었고..
    양파 4개.. 매실액 두컵정도? 넣었어요..
    시어머니랑 형님이랑 같이해서 제가 아는 한에서 썼습니다..

  • 4. 원글이
    '11.11.13 10:31 PM (114.204.xxx.92)

    오랜만에 글올렸는데...댓글쓰기가 이상하네요?

    맨 윗분..덕분에 잘 구경했어요. 참고할게요. 감사합니다.

    ....님 저도 아직 안사서 잘 모르겠어요. 친정엄마께 여쭤보니 좋은게 한포기 2천원 정도 한다고 하시더군요.^^ 님도 맛난 김장 담으세요.^^

    ..님 석박지까지 하셨다니 맛있을것 같아요. 과일도 넣으시는군요. 매실액도 넣으시고...^^
    김치의 세계도 정말 다양한가봐요. 맛이 궁금하네요.^^ 아시는 한도에서 정성껏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 5. 앗~
    '11.11.14 10:36 AM (211.214.xxx.95)

    배추 한포기 2천원씩 하나요??

    2주전 시장갔다가 3포기가 든 1망에 2천5백원주고 데려왔습니다만,,,,,,,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5049 미성년자들도 비혼자들로서 잘만 사는데 3 oo 03:48:59 119
1225048 작은 자동차부품 제조회사 품질관리에대해 알려주세요. 카푸치노 03:45:24 34
1225047 잠자리와 업무능력과의 상관관계 연구 3 .... 03:13:30 303
1225046 문소리 몸매가 2 박하사탕 03:11:01 490
1225045 사는게 늘 고행이네요 엄마 03:09:41 199
1225044 이혼,별거,한집서 남으로 살기 결정하기!! 19 ㅇㅇ 02:57:01 641
1225043 정은채 너무 이뻐요... 9 .. 02:36:27 649
1225042 저탄수 넘 어려워요 2 저탄수식차림.. 02:14:04 545
1225041 라돈 피해가기 너무 힘드네요. 아아아아 02:11:20 420
1225040 배가 고파서 잠이 안와요. ㆍㆍㆍ 02:10:17 176
1225039 채시라도 입술필러한듯 4 .. 02:04:28 759
1225038 문대통령 도착.JPG 6 드뎌 01:57:32 940
1225037 하루에 2만보 걸었어요 8 걷기 01:50:54 937
1225036 왜 애들은 한쪽부모를.. 3 신기 01:49:26 649
1225035 펌)유독 한 사진만 뚫어져라 쳐다본 문재인대통령. 2 달이 01:38:51 1,247
1225034 치과갔다가 강아지 데려온 분 봤어요 2 병원에? 01:33:17 590
1225033 타올 같은 거 얼마만에 삶으시나요? 6 01:26:16 573
1225032 임신 34주 원래 짜증나고 우울한가요 1 ㅡㅡ 01:23:26 174
1225031 몸에서 스스로 어떤 냄새가 나세요 6 왕관 01:22:42 1,120
1225030 트럼프에게 문통 신뢰하냐고 물은 기레기. jpg 14 미친 01:20:57 1,425
1225029 치아치료 아말감 괜찮을까요? 4 저기 01:18:37 390
1225028 칸 영상을 보는데요..이창동 감독 포스 ㅎㄷㄷ..ㅋㅋㅋㅋ..너무.. 3 tree1 01:18:17 930
1225027 오늘 라디오스타 재밌었어요 ㅋㅋㅋ ㅋㅋㅋ 01:05:43 901
1225026 한끼줍쇼 2 나나 01:04:14 937
1225025 82에서 추천받은 샴푸 쓴지 한달만에 건선이 완전히 사라졌어요... 6 뉴트로 01:03:13 1,7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