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309일만에 땅 밟은 김진숙 씨 보고 눈물 날 뻔...

호빗 | 조회수 : 1,413
작성일 : 2011-11-11 17:51:58

그런데 그동안 방송3사는 뭐했나요?

김진숙 씨 1평 남짓 크레인에서 목숨걸고 싸우고

시민들 '희망버스' 조직해서 응원 펼칠때,

 

니네 정말 뭐했니?

니네 방송3사 '양아치니'??

 

방송3사 문제 짚은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 클릭!!

 

  http://vwx.kr//0rl

IP : 221.140.xxx.4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ㄴㅁ
    '11.11.11 6:03 PM (115.126.xxx.146)

    경향신문에 난..
    작업복 입은 사진...
    아름답더군요.....
    저도 살짝 찔금...

  • ...
    '11.11.11 6:15 PM (116.43.xxx.100)

    그분의 환한 미소만 기억에 남습니다..정말 고생하셨어요....ㅠㅠ

  • 2. ..
    '11.11.11 6:26 PM (211.195.xxx.122)

    미소가 정말 아름다우시더군요..

  • 3. ...
    '11.11.11 6:43 PM (178.83.xxx.157)

    김진숙님, 지금 온몸이 종합병원이래요. 안그렇겠어요? 그 좁은 곳, 크레인꼭대기에서 300일 넘게 지내셨는데요. 그런데 의사도 경찰의 엄청난 압박과 협박속에 퇴원하라는 진단을 내렸나봐요. 이게 지금 말이 되는거냐고요... 너무 안타까워서 눈물이 납니다.

  • 4. ^^
    '11.11.11 7:02 PM (118.176.xxx.223)

    저도 눈물이 왈칵~ 쏟아졌어요
    김진숙님 살아 내려오게 해줘서 모두 고맙고...
    그동안 애쓰신 모든 분들 고맙고 또 고마워서요
    그이들과 아무 관련없는 사람입니다만
    어제 하루는 참 행복하더이다.

  • 5. 시큰시큰
    '11.11.11 8:34 PM (124.54.xxx.17)

    많이 부었어요.
    원래 까칠하게 마른 분인데

    죽만 먹었는데도 좁은 공간에만 있느라 많이 붓고 백발되서
    둥글둥글한 엄마같은 얼굴로 내려온 걸 보니 시큰하네요.

    그나마 한진은 김진순이란 대단한 분이 죽기살기로 버텨서 대량 해고 막아냈죠.
    숱한 해고자가 자살하고 가정이 풍비박산 난 쌍용 자동차랑 비슷한 상황이 안되어 다행이예요.

    투자의 자유를 보장한다는 말로 부자의 폭력을 조장하는 정치인들은 뽑지 않는게
    평범한 사람들의 삶을 지키는 방법같아요.

  • 6. ㅜㅜ
    '11.11.11 10:36 PM (115.140.xxx.18)

    정말 다행입니다
    정말 다행이예요
    가끔 정의가 승리하기도 하나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34 가슴이 넘 아픈데요 ... 23:20:06 110
1128933 그.중식당에 문통식사사진이 액자로 벌써 걸림ㅎㅎ 2 빠르다 23:19:56 162
1128932 베이지색 광택나는 패딩 1 Kang 23:16:16 108
1128931 10억에서 30만원 더 있네요. 2 한 다스 참.. 23:15:41 427
1128930 김장김치 물러짐 1 ㅜㅜ 23:13:49 157
1128929 (방탄소년단 )BTS..원테이크 인터뷰 in MAMA ...다.. 1 ㄷㄷㄷ 23:13:30 106
1128928 시어머니 아픈게 며느리 탓은 아닌데 왜... 9 어이없음 23:08:47 497
1128927 과일,유제품 가격 너무 비싸요. .... 23:07:46 114
1128926 어디부터가 바람인가요? 5 고민 23:06:01 332
1128925 가슴에 남았던 댓글 찾고싶은데. 혹시 23:05:27 111
1128924 개인병원 의사 사모들 보니까 16 닥터 23:03:04 1,013
1128923 나무엑터스 측 "故 김주혁 49재, 추모 미사 집전…비.. 1 ㅇㅇ 23:01:36 331
1128922 알쓸신잡을 아예 안보는 날이 오네요 20 지루하네 23:00:10 1,122
1128921 강아지 관절 영양제 추천 부탁드립니다. 2 관절영양제 22:51:39 84
1128920 연예인 강예원 4차원인거 컨셉일까요?6 1 ^^ 22:50:19 275
1128919 Mbc, 방중 성과 드라이하게 잘 보도하네요 4 ;;; 22:49:56 379
1128918 누가 돈주는지 여기 알바들한테 묻고싶네요 24 모리 22:48:43 480
1128917 지방mbc사장 선임은 누가 결정하나요? 1 엠비씨 22:45:30 132
1128916 결혼과 유학 싱글녀 22:42:51 245
1128915 대구춥나요? 4 대구 22:42:40 297
1128914 티비서 순진한척 착한척 하는 남자들은 거의 반전이 있네요 9 .. 22:41:54 768
1128913 사주에 자식 성과가 나타난다는데 뭘까요? 2 ㅁㅇ 22:41:13 346
1128912 여자가 남자의 신경을 자극하거나 긁어대면 맞을 이유가 되나요? 3 ㅇㅇㅇ 22:40:02 319
1128911 의사인데요 너무 힘듭니다 곧 지울게요... 41 의사 22:38:16 4,040
1128910 강철비와 강철로 된 무지개 샬랄라 22:35:55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