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남편이랑 돈 공유하시나요?

0000 | 조회수 : 1,801
작성일 : 2011-11-11 02:16:33

음..민감한 얘기라 조심스러운데요.

돈 부족한 일 있으면 제가 가진 돈으로 남편은 모르게 충당하기도 하거든요. 저한테 기댈까봐서요. 그래봤자 푼돈입니다;

내 돈인 줄 모르고 지나가게 되다 보니 곰곰히 생각해 보니 푼돈이든 적잖은 돈이든 출처가 마누라한테 나왔다는 걸 말해야 되나 싶네요? 

IP : 94.218.xxx.6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11 2:41 AM (59.27.xxx.145)

    님이 가지고 계신 돈은 전업이신데 따로 모으신 비상금인지 아니면
    직장인이어서 남편분과 따로 각자 가지고 계시는 통장을 말하시는것인지...
    저는 전업이어서 어차피 그돈이 그돈이라 경우가 다르겠지만 제가 따로 모아놓은 돈(비상금) 을 필요해서 풀어놓을 때에는 비상금이었다고 남편에게 말해요.

  • 아...
    '11.11.11 2:45 AM (94.218.xxx.65)

    현재는 전업이에요. 남편분이 믿거라 기대는 그런 느낌은 못받으시나요? 솔직히 사람 마음이 기대게 되잖아요 ..

  • ..
    '11.11.11 7:52 AM (14.55.xxx.168)

    남편이 아내몰래 비자금을 모아두고 있으면서 시댁에 필요하거나 하면 살짝살짝 빼서 주는것이 아무렇지도 않다면 그렇게 하세요.

  • 2.
    '11.11.11 10:41 AM (211.192.xxx.60)

    결혼 전까지 모아둔 돈하고 적지만 매달 들어오는 수입이 있어요.
    저는 현재 전업이고요. 남편 수입관리도 제가 하고 있어요.

    생활비 적자를 메꿔야 하는 일이 종종 있는데 대부분 조용히 처리하지만
    목돈이다 싶을 때는 남편한테 얘기해주는 편이고요.
    남편한테 시시콜콜 얘기하지도 않지만 돈이 얼마쯤 있다는 걸 숨기지는 않아요.

    오히려 직장에서 너무 시달리고 들어오는 날이면 큰 돈 아니어도 몇 달은 먹고 살 수 있으니
    회사 그만두고 좀 쉬어라 허풍 떨어요.
    제가 그런다고 남편이 옳다구나 낼름 그만두거나 은연중에 기대는 것 같지는 않아요.
    되려 목숨걸고 돈 벌어야 한다는 부담을 떨치고 마음의 여유 갖는데 도움이 된다고 생각하거든요.
    일종의 남편 기 살려주기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666 애기 표정만 봐도 경험 13:31:48 22
1129665 서민정 남편복?부모복? .. 13:31:27 43
1129664 택시기사들 너무 해요. 2 어휴 13:25:53 132
1129663 이상한 여자 ip: 175.223.xxx.92 12 9999 13:22:31 287
1129662 고등 요즘 4교시하고 마치죠? ㅇㅇ 13:21:39 51
1129661 안양근처에 돌판에 오리구워먹고 볶음밥해주는곳 없나요? 13:16:57 44
1129660 백화점 헌팅으로 결혼도 하나봐요 14 13:16:56 772
1129659 베트남 다낭여행준비물과 사올 쌀국수라면종류 2 급질문드려요.. 13:15:51 97
1129658 靑 "한반도문제, 또 하나의 산 넘었다"..'.. 샬랄라 13:07:04 157
1129657 펨*도피러스 여성용 유산균 하루에 몇알먹나요? 1 .. 13:04:44 117
1129656 안 될 사람만 좋아하는 1 ㅇㅇ 13:03:57 201
1129655 양악수술한 얼굴이라는데.. 6 ,. . 13:00:35 1,168
1129654 예비중3 고민중... 2 사랑해^^ 12:58:44 270
1129653 언니가 너무 밉고 상처주고싶어요. 10 ... 12:56:51 579
1129652 [펌]오늘, 너무나 감동적이었던 두 사진을 합쳐봤습니다. 2 소름. 12:55:24 424
1129651 나혼자산다 박나래 기안 설정잡는거 촌스럽네요. 11 ... 12:52:11 1,126
1129650 유산균 복용 후 변을 더 힘들게 보는 분 없나요..;; 5 저처럼 12:52:07 321
1129649 중 저가 수분 크림 좀 알려주세요 18 중 저가 수.. 12:44:32 1,065
1129648 솔직히 돈많으면 다들 여유있게 전업주부 하고 싶지 않나요??? 49 유리상자 12:39:46 2,545
1129647 강철비 보고왔는데. . 질문있어요!! 5 궁금 12:36:24 546
1129646 턱밑 임파선이 부었어요 ㅇㅇ 12:34:32 128
1129645 황금빛 최도경-치사해도 난 지갑이랑 웃이랑 다 갖고 나올건데.... 8 우유 12:33:29 908
1129644 고등 학원비 장난 아니네요. 5 12:31:57 1,160
1129643 과외하고 그걸로 끝인 고딩 2 열불 12:30:16 419
1129642 혹시 북향집 어떤가요? 10 아흐 정말 12:29:14 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