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에 쥐가 들어왔어요...ㅠㅠ 쥐 퇴치법 좀...

허걱.. | 조회수 : 15,805
작성일 : 2011-11-09 20:49:41

정말.. 쥐라면 안팎으로 지긋지긋하게 생겼네요..

 

주택으로 이사를 왔더니..

상상도 할 수 없는 복병을 만났어요...

첨엔 설마.. 설마했는데..

역시 쥐가 있네요..

 

처음 쥐를 마주했을 땐.. 정말  기절하는 줄 알았는데..

더 큰일(번식..ㅠㅠ)이 생기기 전에 어떻게 퇴치하는게 좋을까요??

 

지시장에 알아보니 쥐덫 부터 쥐끈끈이 쥐약까지 다양한데..

저희 집에 아이들이 아직 어려.. 위험한건 피하고 싶구요..

초음파 퇴치기도 있던데.. 이 초음파 퇴치기의 음파 영역대가 사람에겐 해롭지 않을까요?

 

추천하는 퇴치법 하나씩만 알려주세요.

아웅.. 쥐에게 발목을 잡히 줄이야..ㅠㅠ

 

 

IP : 183.97.xxx.204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아마폴라
    '11.11.9 8:51 PM (114.200.xxx.197)

    어머 정말 무서우시겠어요..
    어특해....

  • 2. 아마폴라
    '11.11.9 8:51 PM (114.200.xxx.197)

    우리 엄마가 그러는데 끈끈이를 사다 놓으시래요..
    그래도 쟤 생각에는 그냥 쫓아내버렸음 좋겠네요..
    쥐도 가여운 생명이니까요...;;;;;

    • //
      '11.11.9 11:39 PM (118.45.xxx.100)

      흑사병은 오바라도 유행성출혈열이나 기타 등등의 질병으로 아이들의 건강이 위험해 질 수도 있어요.
      쥐를잡자 쥐를잡자 찍찍찍!
      좀 안됐지만 업보를 쌓지 말고 천도되렴.....
      쥐도 아마 우리가 쥐 굴에 들어가면 덤벼들겁니다 ㅎ;

  • 3. ..
    '11.11.9 8:52 PM (112.184.xxx.54)

    약국에 쥐끈끈이 있어요.
    쥐는 구석 모서리따라 잘 다니니까
    그런데 놔 두면 담날 100% 잡혀요.
    주택이시라면 고양이 키워보세요.
    고양이 있는것 만으로도 쥐는 도망가요.

  • 4. 흠...
    '11.11.9 8:53 PM (61.78.xxx.92)

    오나 가나 그넘의 쥐새끼가 문제네요.

    • ㅎㅎ
      '11.11.9 8:55 PM (218.157.xxx.4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5. 광팔아
    '11.11.9 8:56 PM (123.99.xxx.190)

    끈끈이위에다가 반시 1/4쪽을 놓고 구석진곳에다 두세요.
    금방잡힙니다.
    쥐...새끼 반시 엄청좋아합니다.

    • 내가 잡고싶은 쥐새끼~
      '11.11.9 9:07 PM (115.140.xxx.24)

      내가 잡고 싶은 그 쥐새끼도 반시로 잡을수 있는 놈이었음 좋겠슴다~

    • 광팔아
      '11.11.9 9:16 PM (123.99.xxx.190)

      지금 속으로 홍시가 다 되어갈겁니다.

  • 6. tt
    '11.11.9 9:20 PM (115.143.xxx.176)

    저도 끈끈이 추천. 예전에 단독살때 쥐끈끈이가 최고였어요.
    쥐 다 잡았는데도 몸이 가렵거나 그러면 그땐 연기로 소독하는거 터트려야해요.

  • 7. candle
    '11.11.9 9:39 PM (60.231.xxx.203)

    어머낫 끔찍하시겠어요..도움이 되지 못해 죄송해요.

  • 8. 흑..
    '11.11.9 9:48 PM (183.97.xxx.204)

    아주 손가락만한 쥐를 만났는데.. 섬찟했어요..
    게다가.. 저희 아기도 쥐를 마주쳤는데.. 아이는 그게 벌레인줄 알더라구요..
    아.. 소름~~~

  • 9. there_is
    '11.11.9 10:26 PM (125.209.xxx.11)

    쥐 잡는데는 고양이 만한 게 없어요. 다른 건 다 일시적인 거라서... 쥐가 잔머리가 좋아서 다른 건 금방 무용지물 됩니다

  • 10. ..
    '11.11.9 11:24 PM (125.152.xxx.34)

    맞아요...주택은 쥐가 있어요.....그래서 쥐박이만 보면 소름 돋아요....고양이 키워 보세요.

  • 11. 제목보고
    '11.11.10 12:45 AM (125.137.xxx.69)

    번뜩생각난게 쥐루사 네요
    죄송해요 도움못드려서,,

  • 12. 1212
    '11.11.10 4:03 PM (1.176.xxx.92)

    죽이지 않는 쥐덫 없나요 아는 분이 쥐덫 놓고 잡아서 멀리 풀어주셨다던데여..ㅠ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722686 자기일상 매일 사진 카톡으로..수십장 보내는 지인.. ephapa.. 23:51:25 13
722685 무조건 시어머니 편 드는 남편. 고구마 23:51:15 15
722684 가톨릭 신자분들 질문이요 성무일도 시간이 어떻게 되나요? ;;;;;;.. 23:50:46 6
722683 충남대 간호와 울산대 간호 3 12 23:46:07 106
722682 근데 시댁에 매주 오거나 하면 시부모 입장에서는 편안할까요..... .. 23:45:38 77
722681 밑의 글 보고..시어머니들은 아들 일하는게 그렇게 싫으신가요? 어흥 23:45:14 68
722680 역시 부엌은 여자혼자쓰는게 맞는가봐요 2 23:40:53 296
722679 이런 고기집 어떤가요? 가격이 23:37:58 76
722678 시어머니들이 아들에 대해 흔히 하는 착각 18 착각은 자유.. 23:36:32 752
722677 35년동안 부인 병간호한 할아버지 1 궁금한 이야.. 23:36:08 143
722676 양념해버린 질긴 앞다리살, 살릴 방법이 있나요? 6 구이용 23:30:23 140
722675 일부러 안보이게 따 시키는 여자분들 어떻게 해야될까요? ㅇㅇ 23:24:48 174
722674 십만원에 기분나쁘네요 4 23:22:41 1,072
722673 이곳도 2시간째 잔소리중 2 노답 23:19:20 505
722672 장손.. 그리 중요한 건가요? 7 ... 23:15:27 505
722671 아들 가진 40-50대 분들 어떻게 대비하고 계시나요 65 ㅇㅇ 23:12:09 1,814
722670 나이트 몇번 다녀본 경험담 16 남자수기 23:09:31 1,354
722669 제 남편은 어째 본인 집에만 오면 아프네요. 1 참나 23:06:09 354
722668 남자들 선이나 소개팅때 재산 능력 막 어필하나요? 6 1234 23:06:04 333
722667 재건축때문에 맘이 공허해요..ㅠ 4 하와이 23:03:11 762
722666 사드는 사막에 배치하는 것이래요. 2 .... 23:02:57 278
722665 자동차도로를 걷던 노인을 차로 다리를 스쳤는데 29 재수없는날 23:01:57 904
722664 혹시 뇌동맥류 증상일까요? 3 무서워 22:59:03 460
722663 목욕탕가면 보통 얼마 있다 오세요? 3 ... 22:54:57 479
722662 잘못 온 굴비택배... 베란다에 뒀는데 괜찮을까요?? 7 그네아웃 22:54:26 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