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드라마보다보면 결혼은 꼭 부모의 허락이 있어야되는것같군요

의문 | 조회수 : 1,559
작성일 : 2011-11-09 11:17:09

외국사람들이봤을때  우리나라 드라마에는 왜 부모의 허락,결혼반대 이런소재가 많냐 너무 이상하다 그런말도 있던데

진짜 우리나라 너무 비정상인것같아요

물론 저는 외국에서 살다온적도 외국인친구도 없어서 잘모르겠지만

나이찬 자식이 결혼을하는데 부모의 허락이란게 이처럼 중요한가요?

외국소설을 읽어보면 별로 그렇지않던데요

그냥 자기들끼리 결혼하고 부모님댁에 방문해서 우리 결혼했어요,제 부인이에요 이렇게 통보하는것도 여러번봤어요

물론 거기라고 부모자식사이가 남같진않겠지만

우리나라는 부모로부터의 독립 이란게 없는나라 같단 느낌이  들어서요

IP : 180.65.xxx.9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결혼이
    '11.11.9 11:21 AM (115.126.xxx.140)

    우리나라는 결혼이 집안대 집안의 결합이라고 하잖아요.
    부모만 반대하나요? 형제들도 난리,
    형제 배우자들도 난리.. ;;
    우리나라는 정말 오지랖이.. ;;

  • 2. ㅇㅇ
    '11.11.9 11:22 AM (211.237.xxx.51)

    82글만 봐도요. 저는 그런 생각해요.
    애기때부터 얘를 어떻게 키워야 할지 안절부절 하시는 분들 많아요.
    사교육 뭘 시켜야 할지 영어유치원을 보내야 할지 너무 놀리는건 아닌지 책을 뭘읽혀야 할지
    애 건강을 위해 어떤 비타민을 먹여야 할지.. 아이 지능이 어떤지 이런것부터 시작해서
    초등학교만 가도 애들 친구문제부터 선생님 문제 학교 수업문제 과외문제 학원 문제 아이 건강 체력문제
    중고등학교는 그야말로 초등학교학생들의 5배 10배 업그레이드판
    대학가서도 전전긍긍 취업해도 걱정걱정... 이런 부모들이 과연 애들 결혼에도 너는 너 나는 나
    너는 성인이니 니가 결정해라 할수 있겠느냐..
    저부터도 자신 없네요. 머리로는 자신의 결혼 자기가 결정한다 해도 마음으론 절대 내가 용납못하는 상대
    데리고 오면 도시락을 싸들고 다녀서라도 말릴듯..

  • ㅇㅇ
    '11.11.9 11:25 AM (115.126.xxx.140)

    그 말도 맞네요.
    얼마전에 교수랑 미혼모 사건도 있었잖아요.
    그 아들이 강남에 일류학교만 전전하면서 다닌 엘리트라네요.
    그만큼 키우려면 엄마가 얼마나 애지중지 키웠겠어요.
    그게 결혼까지 이어지는거죠. 결혼도 안달복달..
    우리나라는 자식이 종교예요.

  • 3. 동감
    '11.11.9 11:28 AM (118.46.xxx.133)

    드라마가 자극적인 소재를 찾다보니 죄다 막장에 결혼반대...

  • 4. ..
    '11.11.9 12:39 PM (1.225.xxx.88)

    결혼비용, 주거지, 결혼후의 여러대소사까지
    젊은 신혼 부부의 완전 독립이 가능하다면야
    외국 영화같이 일방적 결혼 통보가 크게 문제가 되겠어요?

    우리나라는 결혼한다 그러면 살 집 마련해줘. 혼수 해줘.
    시시콜콜하게 시집에 불려가. 애 낳으면 산구완 해줘.
    둘이 싸워 하나가 쪼르르 달려오면 가서 말려줘...
    둘만의 결합이 아니니까요.

  • 5. H000
    '11.11.9 4:51 PM (94.218.xxx.190)

    우리나라 사람들 부모로부터 경제적 정서적 독립이 안되서 그래요.
    부모도 본인들 투자(?)한 게 있으니 목소리 커지는 건 당연하구요.외국처럼 18살 되면 집나가가는 게 아니고 30넘도록 붙박이로 부모밑에서 도움받으며 지내다보니 자유로울수가 없는 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824 아빠가 큰데 아들이 현저히 작은 경우 있나요? b.b 18:29:10 30
1224823 금은방에서 은가락지도 팔까요? .. 18:29:05 11
1224822 답답하고 숨차는 증상 어느병원 1 18:28:33 29
1224821 피아노 주2회 개인레슨 vs 주5일 학원 어떤게 더 효과 있나요.. 3 sss 18:24:35 102
1224820 문대통령님 속 많이 상하실 것 같아요. 5 주먹이 운다.. 18:22:40 507
1224819 엄마의 상처 받은 마음 치료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1 카키쿠 18:22:20 117
1224818 오늘 꼭 기억에 남겨야하는 혜경궁김씨와 이재명 2 혜경궁 18:21:21 86
1224817 비체 롱목걸이 비체브랜드좋아하시는 분들 ㅡㅡ 18:19:10 60
1224816 건조기 엘지냐 화이트나이트냐...선택장애 2 ... 18:17:34 144
1224815 드루킹이랑 경수찡 엮는 글을 꼭 자한당 알바가 썼을까요? 3 의문 18:15:21 112
1224814 부부는 외모도 비슷하게 만나나요? 4 ... 18:13:29 282
1224813 진료확인서 비용 내나요? 3 학교제출용 18:07:39 231
1224812 사실혼과 동거의 차이? 10 때인뜨 18:06:33 630
1224811 오늘 생일이네요.. 3 ... 18:05:05 121
1224810 유산후 병원에서 루프를 권해요 5 조언절실 18:03:05 432
1224809 화소반 어때요?이가 잘나가나요? 살림재미 17:59:25 156
1224808 체내 칼슘 마그네슘 과잉 1 17:58:31 450
1224807 고2 딸아이가 전학가고 싶어해요 7 수연 17:56:51 633
1224806 작은방 에어컨 추천 부탁드려요 1 토마토 17:55:06 150
1224805 'GMO 완전표시제 시행 촉구' 청원답변 2 snowme.. 17:51:34 156
1224804 여가부 ''낙태죄 조항 재검토해야''…헌재에 첫 폐지 의견서 ㅇㅇ 17:49:26 98
1224803 잠실엄청 떨어지고있네요 12 .. 17:47:17 2,481
1224802 봉하 추도식 자봉다녀왔습니다 7 김경수 17:47:11 613
1224801 오늘다스뵈이다 정청래나오네요 4 ㅇㅇ 17:45:30 306
1224800 노사연 부부 최민수 부부 너무 이쁜거 같아요 13 새댁 17:45:29 1,5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