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경찰서 다녀온 사연....

작성일 : 2011-11-06 01:28:17

3차선 도로에서 가운데 차선으로 운전중

지하도를 막 지나니 신호 대기중에 바로 제앞에 차 2대가 접촉 사고가 났어요.

비상등 켠 다음 오른쪽 깜박이 켠후 오른쪽 차선으로 빠지려는데

(가운데 ,오른쪽 차선은 직진 차선이고 왼쪽은 좌회전 해야하는 차선이에요)

갑자기 오른쪽 있던 승용차 머리가 제 차 앞에 사선으로 들이 내미는겁니다.

깜빡이도 없이 갑자기요.

 

신호는 바뀌어서 가는데 이차가 사선으로 세우다보니 가운데,오른쪽 차들이 가지를 못하고..

더 열받는건 왼쪽으로 가서 우회전 하려고 그상황에 양쪽 차선을 다 막은겁니다.

신호가 2번 지나가고 나서야 그 아줌마 차가 왼쪽으로 가게됐고

저도 그때서야 빠져나와 오른쪽 맨앞에 섰고

그아줌마 차도 왼쪽 맨앞에 신호에 섰길래

차창문 열고 냅다 제가 소리질렀어요.

운전좀 똑바로 하라고..이따위로 하려면 차갖고 나오지 말라구요.

 

그랬더니니 여자 둘이 앞좌석에 타고 있더니

저를 보면서 고소하다는듯 웃으며 조롱합니다.

저도 모르게 이런 미친* 이란 말이 나오자

운전석 옆자리 40대 중반 여자가 내리더니 다짜고짜 제차를 발로 차고 앞범버 있는곳을 손으로 내리치면서

운전석 유리창을 세게 두드리며 빨리 내리라고 팔짱을 끼고 제 차를 가로 막고 있는겁니다.

114에 전화해서 경찰 부르던중에 차 신호가 바뀌고 그여자가

제 유리창으로 다가오는 틈에 그대로 달려서 3분 거리에 있는 경찰서에 가서

신고 접수하고 왔습니다.

 

30여분 되니 경찰서에 그 여자들이 왔다고 연락이 왔네요.

제가 욕을 해서 고소를 하러 왔다고 제게 나올수 있냐고 해서

고소 하려면 하라고 말했습니다.

운전 15년 하지만 이런 기본중에 기본도 안된..운전자는 첨입니다.

상대방이 고소하면 저도 맞고소 한다면 어떤걸로 할수있니요?

 

1분만 더 가면 유턴해서 갈수 있는 길을 본인 때문에

그 많은 사람들이 정지해 있었음에도 전혀 미안함도 없고..

보통은 고개를 숙이던 손으로 죄송하단 표시가 기본 아닌지요..

 적반하장도 유분수란 말밖에 안나옵니다.

IP : 59.27.xxx.5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dd
    '11.11.6 1:31 AM (123.213.xxx.148)

    욕했다고 고소하면 경찰서에서 받아주지도 않을듯

  • 2. ,,,,
    '11.11.6 9:05 AM (112.72.xxx.138)

    댁도 잘한거 하나없는거같아요
    물론 그여자들이 잘못했으니 그랬겠지만 화나서 창문열고
    운전을 그렇게 하시면 어떡해요 정도 수위이지
    그따위로 운전할거면 차가지고 나오지말라고 -- 말도 곱게 안하셨구만요
    물론 곱게 나가지는 않지만 수위조절 해야죠
    거기까지도 넘어갔을텐데 미친년 이라고요 상상하기 힘든말이네요
    세상에는 초보자도 많고 그래서는 안되지만 운전을 못하기도 하고
    실수할적도 있고 잘못할때도 있는데 그때마다 미친년 하면서 창문내려 욕하실래요
    피곤하실걸요 적당히 속으로 욕하고 가는게 더 낮지 싶어요

  • 님..
    '11.11.6 10:27 AM (59.27.xxx.53)

    그 여자운전자가 어딜봐서
    초보자인지..운전을 못하는 사람인지..실수한건지요??
    무조건 내 하고싶은대로 남은 안중에없는 안하무인 운전자밖에요.
    오히려 초보나 운전 미숙한분들은 차 사고났음 비켜 가려고 하지 그 틈새로 끼어들지 않습니다.
    운전 15년한 저역시도 그렇구요.
    가해자에게 너무 안일하게 대처하니 늘 그렇듯 아무렇지않게
    같은 행동을 반복하는거지요.
    그 많은 사람들이 어떻든 상관없이..

  • 그여자들
    '11.11.6 12:13 PM (1.246.xxx.160)

    하는 꼴 좀 보세요.
    어디 남의 차를 발로 차고 두드리고 적반하장도 유분수지 미친x 욕이 아깝습니다.
    운전하다 그런 상황이 되면 얼마나 가슴이 철렁인데 자연스럽게 욕이 나오더군요,욕을 부른다고 하는말이 맞네요.
    그여자들 지네는 2이고 이쪽은 혼자라고 그렇게 몰상식한 행동 했나본데 아주 잘하셨습니다 원글님.

  • 3. ...
    '11.11.6 10:28 AM (124.5.xxx.88)

    요새 아줌마들 중에는 모습만 여자 모습이지 성질은 조폭보다도 더 포악하고 더러운

    성격 가진 사람들이 많아요.

    적반하장을 달고 살지요. 그런 족속들과 엮이지 않을려면 되도록이면 참고 말 한마디라도

    책 잡히지 않게 해야 됩니다.

  • 4. 욕도
    '11.11.6 10:59 AM (122.32.xxx.57)

    요령이 필요합니다.

  • 5. pianopark
    '11.11.6 11:55 PM (122.32.xxx.4)

    딴 사람이 듣는 곳에서 한 사람 욕했으면 언어 폭력으로 폭력행위 위반으로 처벌받게됩니다. 욕안했다고 증거 대라고 해야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927 욕조 수도꼭지 물 새면 교체비는 누가 내나요? ㅇㅇ 10:33:04 11
1226926 전기압력밥솥, 풀스텐이라고 광고하고 참나 10:32:58 13
1226925 기레기들 질문하는데 내가 다 불안 기레기들 10:32:19 68
1226924 다시 6월 12 개최 한대요 1 아놔 10:31:03 152
1226923 어떤빵이 특히 가스냄새가 많이나나요 오월도다갔네.. 10:30:12 37
1226922 대나무에 부딪히는 돌맹에 소리에 깨닫다-나쓰메 소세키 tree1 10:27:25 113
1226921 지금 회담결과 방송을 보고나니 또 화딱지가 11 으휴 10:27:09 929
1226920 영어회화 리얼클래스 아시는분? 영어회화 10:26:53 51
1226919 [속보] 트럼프 6월12일 북미정상회담 바뀌지 않았다 9 속보 10:25:49 844
1226918 우리 문프 말씀도 너무 잘 하시네요! 8 아오 달님~.. 10:25:42 508
1226917 저따위 기레기들한테 악수까지하시는 우리 문통 8 부처 10:24:24 555
1226916 내가 이나라의 주인. 맞네요 3 오늘 아침 10:24:13 295
1226915 고 1아들 간호사 6 10:23:34 262
1226914 자동차 국내 여행 (2박3일)추천해주세요. 1 반백살 10:20:15 77
1226913 황철상황 버섯 아시는분 버섯 10:19:53 50
1226912 기자들 질문 핵심만 말해라...제발. 13 @@ 10:18:27 1,136
1226911 기자들 왜저리 꼬치꼬치 묻나요? 둥둥 10:18:00 272
1226910 기레기들 기자회견에서의 태도 엿같네요. 27 10:17:16 1,798
1226909 한심한 기레기들 16 그냥이 10:16:51 961
1226908 카페에 수박쥬스 보통 씨빼고 하나요? 씨넣고 그냥 하나요? 3 ㅇㅇ 10:14:43 206
1226907 대통령님 얼굴 너무 상하셨어요 ㅠㅠ 16 으음 10:11:01 1,392
1226906 아우~ 티비남조선 그 기레기 또 맨 앞줄 1 피꺼솟 10:10:45 516
1226905 도쿄 여행 도움 좀 주세요 7 ... 10:10:33 155
1226904 문프 체력도 진짜 대단하신듯 4 ㅇㅇ 10:10:10 539
1226903 종교를 떠나 문프를 위해서 기도하시는 분들 계신가요? 8 무교 10:09:09 3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