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물에 빠뜨려서 수리비가306000원 나왔어요

핸드폰 | 조회수 : 2,329
작성일 : 2011-11-04 22:52:48
 애가 화장실에서 변기에 핸드폰을 빠뜨렸어요.산지 4개월 밖에 안됐어요. 55요금제로 하고  할부원금갚아가는 식이더라구요.그래서 수리센타에 갔더니 다 갈아야된대서 갈았더니 수리비가 306000원인거 있죠. 수리를 안할수도 없고 해서 하긴 했는데요. 애말로는 자기 친구중에 그런 애들이 몇명 있는데 어떤애는 수리비가 10만원 나온걸 처음이라고 면제해주었다네요.그럼 이건 수리하는 기사분이 정하는 건지 그기준이 뭔지 모르겠네요.제가 사정을 했으면 좀 깎아 줬을까요? 지금이라도 가서 얘기해 볼까요?
IP : 14.32.xxx.4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음..
    '11.11.4 10:53 PM (1.251.xxx.58)

    그냥 새로 사면 안되나요?

  • 원글
    '11.11.4 10:55 PM (14.32.xxx.42)

    새로살려고 해도 할부원금이 60만원 가까이 남아 있어요 그거 갚아야된대요

  • 2. 원글
    '11.11.4 11:07 PM (14.32.xxx.42)

    위약금이 있고 별도로 단말기할부금이 매달 있더라구요.해지시엔 남은 원금 내야된대요.그래서 할 수없이 고쳐서 쓰는게 나을것 같아서요

  • 3. jk
    '11.11.4 11:11 PM (115.138.xxx.67)

    이미 고치셨죠? 그러면 낙장불입이에요.
    더이상 다른 방법은 생각하지 마시압.. 간다고 해도 방법은 없어요.

    가끔 수리센터마다 방침이 다르고 기사들도 인간이라서 계산법이 다를때도 있긴 해요. 그건 사실임...
    같은 현상이라도 대처방법이 다르거든요.

    근데 침수처럼 아예 물에 담갔다가 뺀 경우는 완전히 다 나가서리 방법이 없을거에요.
    가끔은 2-3일정도 확실하게 건조시키면 켜지는 경우가 있고 그때 갖고가면 침수인걸 알아도 좀 적당히 저렴하게 고칠수도 있긴 하죠.

    이미 고쳤고 그리고 침수된 상태로 그대로 들고갔다면(말리는게 중요해요. 말리고나서 적당히 침수된 사실을 숨기고 둘러대면 어떻게든 좀 저렴하게 하겠지만) 방법이 없죠.



    한번 지나간일은 다시 생각하면 가슴만 아프니 빨리 잊어버리세요...

    글고 그런경우 정말 비용이 넘 비싸서 못고치겠다!!! 이럴때는 걍 중고폰을 사서 그 약정을 그대로 계승하는 방법도 가능해요... 약정은 통신사와 요금제만 유지하면 되지 폰은 어떤 폰을 쓰던 상관없어요.

  • 4. 원글
    '11.11.4 11:21 PM (14.32.xxx.42)

    JK님 반가워요..어제는 진짜 속이쓰렸는데요.오늘은 괜찮았는데 글쎄 저희애가 와서 하는 말이 애들에게 물어봤더니 돈 많이 들었다고 그러면서 자기들은 얼마 안 들었고 공짜로 고쳤다.. 4만원 들었다.. 그래서 나보고 왜 그렇게 돈이 많이 들었냐고 그래서 속이 상하더라구요.. 그래서 진짜로 내가 깎아달라는 말이라도 한번 해볼껄 하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 jk
    '11.11.4 11:25 PM (115.138.xxx.67)

    실제 한예를 말해드리죠.

    한 카페에서 최근에 올라온 일인데 기기에 살짝 금이 갔어요. 근데 그 실금이 똑같은 부위에 생각보다 많은 폰들에 발생한거죠.

    웃긴건 as문의를 하니 기기 케이스 교환은 가능한데 유상이라고.. 기기 결함이 아니기 때문에 무상수리는 불가능하다고 나왔는데

    며칠후에 특정 지방의 as센터에서 as를 맡겼는데 그걸 무상으로 수리해줬다는 글이 올라왔죠.

    이정도로 핸폰 수리는 기계에 따라서 회사에 따라서 그리고 as센터 어디를 가냐에 따라서 as기사에 따라서 상당히 다르게 될 수 있어요.

    근데 님은 이미 끝난 일이라서리 고민하셔도 방법이 없어요.
    한번 들어간 돈을 내뱉으라고 할수도 없구요.

    빨랑 털어버리시는게 가장 현명한 방법일듯...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310 전세 만기 넘겨서 살 경우 돈...어떻게 하나요? ㅂㅈㄷㄱㅅ 16:56:44 5
1126309 돈 좀 많~았으면 좋겠어요. 진심으로... 뚜왕 16:56:41 15
1126308 법인사업자인 사람들은 이런거까지 다 비용 처리가 되나요? 1 유나 16:55:41 25
1126307 결로있는 집으로 이사 예정인데 지혜를 나눠주세요 조언 16:50:12 159
1126306 그녀는 멀쩡하게 생겼더랬어요 하지만.. 1 ..... 16:47:42 211
1126305 삼성카드쇼핑몰!!!! 12월 5%할인쿠폰 증정! 으니쫑쫑 16:43:41 101
1126304 실손보험 갱신시 월납입료 13천원 상승.. 3 /// 16:41:10 195
1126303 양승은 최대현 아나운서는 계속 방송 2 새모이 16:39:25 399
1126302 책장 칸칸이 돼 있는거랑 그냥 일자랑 어떤 것이 더 좋을까요? 5 책장 16:38:26 161
1126301 원룸에 심야전기에 인덕션인데요, 어떨까요? 1 전기요금 16:37:39 56
1126300 김장김치가 맛있어서 더 담그려구요 5 16:35:47 550
1126299 방문화장품 3 이런 경우 16:32:03 155
1126298 비트코인 하드포크 플래티넘 사기사건 전말 5 11 16:30:41 514
1126297 교사 휴직 연장 신청 어떻게 해야할지 4 .. 16:29:27 336
1126296 이스탄불공항에서 환승시간이 1시간 15분인데 가능할까요? 3 .. 16:25:52 143
1126295 위암직전 위염 심하신분 차 어떤거드세요? 6 사랑 16:24:33 486
1126294 대체항공권국제선 4~5만원에 5 16:23:39 266
1126293 노트북 8GB 메모리는 그냥 옆에 꽂으면 되는건가요? 2 16:23:08 98
1126292 거실 소파 앞에 책상(테이블형)사서 놓고 맞은편에 의자배치하면 .. 3 그래도82뿐.. 16:21:56 190
1126291 밝은색보다 어두운 색이 어울리면 쿨톤? 웜톤? 2 퍼칼 16:20:11 302
1126290 박물관 견학 ㅡ 루브르박물관 2 .... 16:19:44 154
1126289 인천 연수구 또는 송도 치과 추천해주세요. 글리소메드 16:18:16 39
1126288 소파 추천부탁드립니다 소파원츄 16:16:40 69
1126287 서울인근이나 지방 중에서 아이들과 1박 2일 여행다녀올만한 곳 1 여행 16:16:29 59
1126286 야쿠르트 아줌마 계신가요? 1 까투리 16:14:35 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