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연애상담좀해도될까요..

미혼녀성 | 조회수 : 3,048
작성일 : 2011-11-03 18:11:50

20대 중후반인데 서른넘은 남친이 있어요 ,,


엊그제밤까지 별일없이 통화했는데........

어제연락이 서로없어서 오늘아침까지 잠잠하길래 전화해보니


남친이 아무말없이 폰을 정지시켰네요........

고갱님의사정으로 연결이안되.. 근데 다른 모든사람도 연락이 안되는거고......다른번호로도 전화해봤구요..

알아보니 저런 멘트나오면 폰분실 이런것도 아니고..(분실정지면 고객님요청이라고 안내 나온대요)

 

무슨일이있다기 보다 자기의지로 정지 인거 같은데......




사귄지 얼마안됐어요........한달인데......올해초부터 알고지내던 사이였구요,, 만난초기 그때부터 남자가 맘에있었는데

 

간간히 연락하다..........제가 최근에 마음을 열게되서 사귀게되었어요..

 

직업군인이였고 저번주에 제대했고.. 진로고민 하는거 같았어요. 옵션은 유학/취업인데.. 집안형편은 넉넉한편 이구요

 

집안과 상관없이 본인이 당장 제대하면 무직이니깐 여자를 만나야되나 고민했던걸로 알구요..

 

그래도 절 많이좋아하고. 진지하게 만날거라 시작한걸로 저는 알고있어요

 

좀 어렵게 시작한거 같은데.. 근데 갑자기 폰이 정지되니

별별생각다들고, 무시당한거같아 기분진짜 상합니다 /////////

보복하고싶은ㅠㅠㅠㅠㅠㅠㅠㅠㅠ이대로연락쭉없을까 무섭기도하구요

폰없으면 사실상 내가 다른방법으로 연락하거나 남친 집도모르니 찾아가지도 못하겠구요

 

남친이 우리집이랑 회사는 알지만.. 제가 남친집엘 데려다준적은없어서..

....................


하지만 저도 많이 좋아합니다.

얼마나 더 기다려야될까요


연락이 언젠간 올거같은데 전 어떻게 행동해야될까요? 따끔하게 정신차리게 하는법없나요? ㅠㅠ

 

물론 이대로 연락이 쭉안오면 정리할겁니다. 이게 이별통보라면........

IP : 211.38.xxx.24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1.3 6:12 PM (14.55.xxx.168)

    전화요금 연체로 끊긴것은 아닌가요?

  • 글쓴이
    '11.11.3 6:21 PM (211.38.xxx.244)

    그럴수도있어요. 미납되도 저멘트 나온대요
    근데 오랫동안 백수였으면 그려려니 하지만 ㅎㅎ 바로 얼마전까지 월급받던사람이.. 돈쓸일도 별로없던사람이라 ,,ㅎㅎ 폰요금 연체는 가능성이 좀낮지않을까요? ;

  • 2. 76
    '11.11.3 6:15 PM (122.37.xxx.130)

    이렇게 갑자기 연락끊길때 제일 짜증나죠.
    따끔함게 정신차리는 법이 있을까요?
    걍.. 답답한 사람이 헤어지던가, 아쉬우면 참던가 둘중 하나같은데..
    방법알면 나좀 가르쳐주세요.

  • 글쓴
    '11.11.3 6:23 PM (211.38.xxx.244)

    아아 ㅠㅠ 76님도 그러시군요 ㅠㅠ 참..옆에계셨으면 한잔하고싶네요 ㅠㅠ

  • 3.
    '11.11.3 6:18 PM (58.145.xxx.210)

    혹시 핸드폰 번호이동중이신건 아닌지... 좀 뜬금없나요?
    저 외국 유학나갔던날 엄마가 핸드폰 기계를 바꾸시는 바람에 개통되기까지 하루동안 연락이 안돼서 엄청 걱정했었거든요.
    원글님과의 관계에서 혹시 낌새가 있었다면 걱정하시는게 맞겠지만,
    아무런 이유없이 이렇게 되신거라면... 일단 하루이틀 기다려보세요.

  • 글쓴이
    '11.11.3 6:22 PM (211.38.xxx.244)

    폰바꿀예정이긴한데.그래도 번호이동중이라해도 연락안된지 만하루가 지났지요.. 대리점가서 바꾼다쳐도 벌써 개통이 되었을시간인데 ㅎㅎ
    ..................제 관계에서 뭐가 있엇나 고민해보게 되네요 ㅠㅠ 계속 ㅠㅠ

  • 4. 기다려보세요.
    '11.11.3 6:25 PM (85.1.xxx.140)

    일단 기다려보시는게 좋겠습니다. 위의 몇분이 댓글 다신 것처럼, 핸드폰 기계를 바꾼다던지 무슨 일이 있는건지 아직은 모르는 거잖아요. 아예 그렇게 폰 정지하고 일주일 혹은 열흘이 지났다거나 그러면 모르지만 하루 이틀 상관으로 섣불리 판단내리시기는 너무 이른 것 같습니다. 일단은 침착하게 기다려보세요

  • 5. ;;;;;;;;;;
    '11.11.3 6:30 PM (119.207.xxx.170)

    동굴들어가는 시기네요 남자들.
    전화오면 그냥 아무렇지 않게 받으세요.
    저시기에 있는남자들 캐물어 보았자 더 짜증내고 움츠러 드는거 같아요.
    사귀기로 한지 한달이면 남친 보다는 그냥 아는 남자보다 조금 가까운 사이로 생각하세요.
    연애 초기인데 님 생각안하고 잠수타는 남자 결코 좋은 남자아니예요.
    님이 문제라기 보다는 저 남자의성향이 그런거겠죠

  • 6. 기다림
    '11.11.3 6:31 PM (121.128.xxx.151)

    일단 기다려보세요. 전화 잘 되다가 안될 때 별별 생각 다하죠. 혹시 전화기를 잃어버렸을 수도 있고

    내일은 연락이 오겠죠.

  • 7.
    '11.11.3 6:47 PM (59.7.xxx.108)

    하루이틀 연락안된다고 바로 보복하고 싶다는건 좀...
    무슨 사정이 있을수도있고 일단 연락올때까지 기다려보세요
    이해할만한 사정인지 아닌지는 그때가서 판단하셔도 늦지않아요

  • 8. ...........
    '11.11.3 6:57 PM (110.10.xxx.181)

    걱정하기 보다는 일방적 이별..보복....
    좀 의아합니다. 서로의 맘은 제대로 알고 계신건지..

  • 9. ㅇㅇ
    '11.11.3 7:01 PM (211.237.xxx.51)

    전화요금 연체에요. 월급 받는 사람들도 연체 자주 시켜요.
    근데 그렇게 되면 일단 사귀는 사람한테나 가족한테는 다른 전화로라도 알려줄텐데...
    저도 예전에 연락이 아예 안됐던적이 있는데 저는 성격상 그렇게 안달하거나 그러진 않습니다만
    그래도 좀 찜찜 했었거든요.
    나중에 알고 보니까 교통사고로 입원했었고 폰은 박살나서.. 전화번호를 외우질 못해서 연락을
    못했었다고 ... 연락이 온적이 있네요.. (그인간이 지금 남편임;)

  • 10. 사슴해
    '11.11.3 7:14 PM (121.160.xxx.52)

    일반적인 남성들은 군대있을떄와 제대한후에 생각이 많이 바뀝니다. 새롭게 맞이하는 상황에 대해 자신에대한 생각도 바뀌지만 여자에대한 생각도 다시금 하게된다더군요. 그걸 이겨내야 지속적인 교제가 가능해요. 만약 지금상황이 의도적인 정지라면 절대 다시 받아주지 마세요. 확신이없는겁니다. 책임감도 없구요. 다른 이유때문이라면 수단과 방법을 안가리고 연락을 먼저 해와야죠.

  • 11. 별로네요
    '11.11.3 7:57 PM (61.102.xxx.231)

    서른넘고, 군대갔다온 남자의 매너(?) 행동이 남자친구로서 참~ 별로네요
    원글님 휴대폰 번호 모를 수도 없을텐데, 폰이 고장난게 아니라면, 먼저 왜
    연락을 못 한답까?????
    그만 생각하고, 만나지 않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 12. ㄱㄱ
    '11.11.3 9:21 PM (175.124.xxx.32)

    번호 저장해 놓고 그냥 전화 걸고 받고 했으면 전번 모를수도 있습니다.
    기다려 보십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7189 나비도 잠자리도 아닌 이게 뭘까요?! 1 에스텔82 19:07:02 57
1227188 학생때부터 친구도 없고 늘 외로웠는데 ㅇㅇ 19:07:01 106
1227187 Obs 에 이재명 나와요 6 일베아웃 19:01:47 184
1227186 한고은, 전지현 코 성형 한 건가요? 3 ... 18:59:51 247
1227185 무법변호사 보시는 분들 궁금한 점이 있어서 질문이요 궁금이 18:57:56 88
1227184 바른정당은 건물 월세나 선거비용 어디서 조달할까요? 2 ㅇㅇ 18:56:41 182
1227183 냉동 새우 어디 브랜드가 괜찮나요? 1 ... 18:56:33 65
1227182 노견 보내보신 분들.. 2 ... 18:56:17 148
1227181 아래 폭스뉴스 클락하지 마세요 4 나무 18:54:50 149
1227180 가볍고 이쁜 백팩 있을까요?? 3 ... 18:53:47 305
1227179 싱글 재테크 첨 해보려는데 도와주세요~~ 7 고시원가자 18:53:19 276
1227178 사촌언니가 아는 남자 주선했는데.. 1 소개팅 18:50:27 428
1227177 요즘 음식들이 죄다 맛있는 이유 11 ㅇㅇㅇ 18:47:30 1,185
1227176 운동안하는 사람이 할만한 운동은? 5 또로똥 18:45:00 488
1227175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2차 회담에 대한 폭스뉴스입니다.. 4 ㅇ1ㄴ1 18:40:37 465
1227174 고3 수험생 스트레스 정신과 2 궁금 18:35:17 382
1227173 지하철.. ... 18:34:39 157
1227172 약올리는 건지 뭔지.. 6 ... 18:34:33 571
1227171 문재인이 있다는 건 세계의 행운 25 세계 석학 18:32:35 1,007
1227170 읍읍이 개소식인데요 9 이상해 18:31:10 618
1227169 김상수 작가 페북 '문 대통령을 기다리는 김여정의 표정에는' 3 ^^;; 18:30:49 737
1227168 35세 늙는가봐요 .. 8 ㅜㅜ 18:29:21 1,039
1227167 비슷한 연령대 여자 연예인 동안이고 세련되 보이는게 나아요 18:23:28 285
1227166 영어 잘하시는 분들 좀 봐주세요~ 3 ".. 18:21:05 429
1227165 술담배 안하는 남자와 5 살면 18:20:40 3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