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 「환상의 폴로네이즈」

바람처럼 | 조회수 : 2,681
작성일 : 2011-11-01 23:16:25

 

요한 세바스찬 바흐 (Johann Sebastian Bach: 1685 ― 1750) 작곡

관현악 모음곡 2번 중 제5곡 <환상의 폴로네이즈> Dream Polonaise

 

<폴로네이즈>는 폴란드의 대표적인 민속 춤곡, 또는 그로부터 발생한 기악곡의

명칭이다. ‘폴로네이즈’라는 말뜻은 원래 ‘폴란드식式으로’인데, 3박자의

느린 폴란드의 춤을 말한다. 17세기에 들어와 귀족들 사이에서 유행되면서

3박자의 중간 속도로 행렬을 이루고 걸어가듯이 춤추는 음악으로 진화

했다.

이 무곡은 특히 궁정에서는 당당한 리듬이 특징적인 기악용 폴로네이즈로 발전

하게 되었다.

 

보통 모음곡 한 개에는 4~7곡이 들어 있는데, 바흐는 관 ‧ 현악기로 연주한 몇

개의 곡을 한 묶음으로 모아놓은 4개의 관현악 모음곡을 작곡했으며,

바흐가 작곡한 4개의 관현악 모음곡 중에서 2번이 가장 널리 알려져 있다.

 

관현악 모음곡 2번의 구성 ―

1. 제1곡 <서곡>

2. 제2곡 <론도: 회선곡回旋曲>

3. 제3곡 <사라방드>

4. 제4곡 <부레>

 

5. 제5곡 <폴로네이즈>

폴란드 춤곡인데 16세기 말에 궁정으로 들어와서 귀족 무도회의 행진에서

없어서는 안 되는 곡이 되었다.

바흐는 그것을 약간 느리게 모데라토(moderato: 보통 빠르기로)의 속도로

다루고 있다. 중간부는 변주곡에서 플루트가 독주한다. 변주가 끝나면

다시 폴로네이즈로 돌아온다.

 

제6곡 <미뉴에트>

제7곡 <바디네리>: 춤곡의 명칭이 아니라 농담, 희롱, 익살 맞는 짓을 뜻

하는 프랑스어 Badinerie에서 유래.       (퍼온 글을 정리)

 

 

~~~~~~~~~~~~~~~~~~~~~~~ ~♬

 

 

바흐가 활동하던 시기 ―  

바흐의 <음악 연주회>가 교회에서 열리는 날,

저녁에 하루의 일을 모두 마친 농민들이 바흐의 음악을 듣기 위해 노동으로

피곤해진 몸을 이끌며 수 십리 길을 걸어서 왔다가, 연주회가 끝나면 다시

밤길을 터벅거리며 걸어서 돌아갔다는 이야기를 책에서 읽은 적이 있습니다.

아마 그날 밤 하루의 노고勞苦를 씻어내어, 마음 안에 바흐의 ‘선율과

경건함’을 담고서 행복해하고 수런거리며 자기 집으로 돌아갔을 것입니다.

 

그리고 이 <환상의 폴로네이즈>는 개인적으로도 인연이 있는 곡인데요,

지난번에 올려 드린 사라사테의 바이올린 곡인 <찌고이네르바이젠>과 함께

저의 클래식 입문곡이지요. 이 두 곡은 클래식 음악의 첫걸음이었고, 이런

음악들을 들으면서 ‘클래식’에 대한 이해와 사랑이 시작되었답니다.

 

 

~~~~~~~~~~~~~~~~~~~~~~~~~~~~~~~~~~~

 

바흐의 관현악 모음곡 <환상의 폴로네이즈>

영국 로얄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

http://www.youtube.com/watch?v=IBaz3yJ1yCM

 

~~~~~~~~~~~~~~~~~~~~~~~~~~~~~~~~~~~

IP : 121.131.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교돌이맘
    '11.11.1 11:37 PM (175.125.xxx.77)

    아 좋네요...

    폴로네이즈를 바하가 만든지는 몰랐네요..

    이렇게 세련된 음악이 250년 전에 만들어졌다니...

  • 2. 핑크 싫어
    '11.11.2 12:16 AM (125.252.xxx.35)

    오늘도 찾아온 음악선물 잘 듣겠습니다!

  • 3. 인아
    '11.11.2 12:39 AM (175.203.xxx.25)

    설명이 곁들여지니 음악이 더욱 생생히 살아 움직이는 것 같습니다
    82에도 음악 감상실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 4. 까치머리
    '11.11.2 10:05 AM (14.40.xxx.65)

    참으로 고맙습니다.

    자세한 설면도 좋구요.

    계속 올려주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465 중국어 방문 과외샘은 어떻게 구하나요? 과외 19:53:18 16
1130464 이런성격은 동네맘들과 어울리기 힘들죠? 3 동네맘들 19:51:40 145
1130463 와인과 맥주 중 어느것이 몸에 무리가 덜 갈까요? 겨울 19:51:23 21
1130462 뉴비씨 송년회 라이브하네요 2 ㅋㅋ 19:50:02 42
1130461 정부, 내년초 연말정산시 ‘액티브 엑스 제거’ 시범 운영 2018 19:49:52 32
1130460 정시 지원 관련 상담 1 어쩌죠 19:48:25 66
1130459 학원강사 월급일할계산좀도와주세요 2 ㅇㅇ 19:46:46 65
1130458 대장내시경 수요일인데 속이 미슥거려요ㅠ ..... 19:41:08 72
1130457 방송대 사회복지학과 궁금해요 1 19:34:48 204
1130456 아무의욕이 없고 내몸하나 겨우 챙겨요 2 45세 19:31:21 535
1130455 라인댄스 질문 궁금궁금 19:23:57 124
1130454 오십넘은분들만요! 무슨 희망을 가지고살아야되나요 17 19:22:55 1,598
1130453 우벤자임 N 복용법에 대해서요. 1 겨울 19:22:21 129
1130452 송혜교 중국방문 헤어 정말 아니지 않나요 30 이건 아니잖.. 19:19:03 2,455
1130451 설득시키나요 어떻게 19:18:18 104
1130450 행사장출입명단에 없는14명의기자 3 기자폭행 19:14:17 590
1130449 샤이니 종현 사망 속보가 뜹니다. ㅠ.ㅠ 7 == 19:14:13 4,491
1130448 [속보] 샤이니 종현, 청담동서 숨진 채 발견 39 .. 19:13:41 6,327
1130447 네이비색상 반코트는 어떤 바지가 어울려요? 4 -- 19:11:11 533
1130446 왜 그렇게 결혼 하기가 싫었을까요? 11 ... 19:08:21 1,120
1130445 화천군의회, '막말 논란' 이외수에 퇴거조치 결정…집필실 불법점.. 6 ........ 19:04:55 681
1130444 포장용기는 왜 골이 져있을까요? 5 몽실 19:04:14 485
1130443 동네 엄마가 약속을 연락도 없이 일방적으로 깼을 때 여러분 어떻.. 7 ethics.. 19:01:55 967
1130442 두레생협 전국택배 된다고뜨는데 아닌가요? 1 19:01:03 104
1130441 오늘 같은 날씨 걷기운동 하시나요? 3 ... 19:00:56 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