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베토벤의 <전원 교향곡> 제1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1,379
작성일 : 2011-10-30 23:15:35

 

루드비히 반 베토벤 (Ludwig van Beethoven: 1770 ― 1827) 작곡

교향곡 제6번 F 장조 작품 68번 <전원 田園 교향곡> 1악장

Symphony No.6 i n F Major op.68 ‘Pastorale’

 

베토벤의 걸작 중의 하나인 <전원 교향곡>은 그가 38세 때인 1808년에 작곡하여

그 해 12월 22일에 비엔나에서 초연되었다. 베토벤은 비엔나 근교에 있는

하일리겐슈타트 에서 귓병으로 1802년 여름에 정양靜養한 일이 있었는데, 병고에

자신을 잃어 절망한 나머지 비통한 유서를 쓴 일이 있었다.

 

1808년 여름 ―

그는 다시 이곳에서 정양했는데, 그 때 자연에서 받은 감명을 작품에 담은 것이

전원 교향곡 Sinfonie Pastorale이다. 그는 이 작품을 ‘전원생활의 회상’이라

이름 붙였고 듣는 사람의 입장에서 생각하여 자유에 맡기고 별도로 제한을 두지

않았다.

 

귓병으로 고생했을 때는 자연을 사람보다 더 사랑하였던 베토벤은 그럴수록

더욱 더 가식 없이 공감할 수 있는 자연과의 대화를 즐겼으며 온갖 시름을

잊고 자연에 대한 사랑을 음音으로 엮은 작품인 것이다. 교향곡들이 보통 4악장

으로 되어있는데 이 교향곡은 특별히 5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제1악장: 시골에 도착했을 때의 유쾌한 감정 ―

전원에 도착했을 때 느끼는 상쾌한 기분을 표현한다. 상쾌한 여름 날, 시골에서

만나는 밝은 태양과 솔솔 불어오는 산들바람을 연상시키는 듯한 느낌이

아름답게 전해진다. 화창한 여름날 들판에서 지저귀는 새소리가 울리는 듯

가볍고 산뜻한 느낌도 전해준다.      (퍼온 글을 정리)

 

 

연주가 ―

레너드 번스타인 (Leonard Bernstein: 1918 ― 1990)

미국태생의 유대인으로 20세기 지휘계의 거장, 미국 음악계를 상징하는 인물.

정명훈 (1953~   ) 한국 출신으로 피아노 연주자, 정상급 지휘자

 

 

~~~~~~~~~~~~~~~~~~~~~~~ ~♬

 

 

한 물결이 지나고 나니, 요즈음 한미FTA로 인해 다시 어수선하고 불안스러운데

한민족의 가슴은 조용할 날이 없지요. “고난의 시기에 동요하지 않는 것,

이것은 진정 칭찬 받을 만한 뛰어난 인물의 증거다.” 베토벤의 말입니다.

생존경쟁, 인간관계의 어려움이 삶을 힘들게 할 때 ‘평상심’을 구하러 잠시

가을 속으로 들어가 봅시다. 지금은 삼라만상森羅萬象이 <가을>로 꽉 차있는데

아마 이번 주가 절정인 듯싶습니다.

 

산하山河는 단풍진 경이적인 풍경을 연출하고 우리에게 말을 걸지만 그 미美를

느껴보지도 못하고, 무언가에 쫓기듯이 바쁘게 살아가는 도시인들은 자연

에게 시인詩人처럼 말을 걸어 보실 것을 권유 드려요.

 

 

~~~~~~~~~~~~~~~~~~~~~~~~~~~~~~~~~~~

 

베토벤의 <전원 교향곡> 1악장

지휘: 레너드 번스타인

비엔나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연주(연주시간: 11분 40초)

http://www.youtube.com/watch?v=tcSuSk4d6Gs

 

지휘: 정명훈

독일 자르브뤼켄 방송교향악단 [전 악장] 연주

http://www.youtube.com/watch?list=PL12F9E49005B29EDD&v=W2QyefTG_p0&feature=pl...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997 서울지역 아파트 청약은 단독세대주 싱글은 절대 안되는건가요? 애플파이 19:23:57 19
1126996 생활수준이 확 업그레이드 됐어요 50대 19:20:32 326
1126995 뉴트리 불렛 & 한샘진공믹서기 믹서기 19:19:27 24
1126994 스페인 포르투갈 여행 다녀왔는데 길에 개똥 투성이... 1 충격 19:19:18 115
1126993 10박 여행 캐리어 사이즈 ~~ 19:16:23 35
1126992 에어프라이어 2.6L-대용량인가요? ... 19:16:17 33
1126991 크림치즈가 이렇게 느끼할줄 몰랐어요 ㅠㅠ 4 ... 19:15:10 205
1126990 싱글을 위한 나라는 없다........ 3 싱글러 19:14:51 167
1126989 허리 못 펴는 증상 있으시나요? 3 19:14:33 155
1126988 그랜드 하얏트 상품권 20만원 받았는데 19:14:29 58
1126987 아보카도오일샀는데 샐러드 드레싱으로 먹어도 좋나요 1 .. 19:10:14 60
1126986 여기서 추천받은 레깅스 샀더니 팔토시가 배송왔네요 2 심플라이프 19:09:30 358
1126985 분당 정자동에 중등 수학 감사 19:08:49 61
1126984 김성태가 자한당 새원내대표 당선 5 ㅡㅡ 19:08:35 329
1126983 밥 푸는 습관 4 .. 19:06:57 351
1126982 조용한 서민 주택가는 어느동네일까요 3 주택살고파 19:06:48 338
1126981 올 한해 가장 가슴 벅찼던 순간 언제였나요? 5 .. 19:05:58 226
1126980 아이유 너무 부러워요... 9 ㅠㅠ 19:05:13 865
1126979 둘중 어떤 남자 선택 하시겠나요 1 19:04:27 121
1126978 인천대.동덕.덕성여대... 6 국화 19:02:50 496
1126977 대학교 영재원 1차 합격했는데요. 2 ㆍㆍ 18:58:14 301
1126976 젖살이 안빠진 사람 얼굴살 빼는데 효과 제일 좋은거 있을까요 5 18:57:22 207
1126975 냉동밥? 부부둘끼니 어떻게 하세요? 4 50대 18:56:16 305
1126974 누가 이번겨울 안 춥다 했나 9 18:55:32 775
1126973 법인카드궁금해요 아정말 18:53:37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