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하이든의 「놀람 교향곡」 2악장

바람처럼 | 조회수 : 1,939
작성일 : 2011-10-29 23:01:37

 

프란츠 요제프 하이든 (Franz Joseph Haydn: 1732 ― 1809) 작곡

교향곡 제94번 G장조 <놀람 교향곡> 제2악장

Haydn′s Symphony No.94 in G Major ‘Surprise’

 

교향곡의 아버지 하이든이 영국에서 활동하던 시기, 교향곡 음악은 귀족들의

전유물이라서 그들을 위해 음악을 작곡하고 연주하는 일을 할 때 하이든의

자존심을 상하게 하는 일이 많았다.

그 중에서도 특히 귀족들의 부인들은 음악회가 열리면 멋진 드레스를 걸치고

거들먹거리지만, 막상 음악 연주가 시작되면 꾸벅꾸벅~ 졸고 있는 부인들이

많아서 하이든은 이 부인들을 놀려 줄 방법을 궁리하다 <새 교향곡>을

작곡했다고 한다.

 

드디어 ‘새 곡’이 발표되던 날 ―

경쾌한 1악장이 끝나고 부드럽고 잔잔한 2악장이 시작되자 역시나 귀족들과

그 부인들은 음악을 자장가 삼아 졸기 시작했다. 그때, 갑자기 팀파니와

함께 모든 악기들이 “쾅 ~ ” 하고 연주를 하자, 졸고 있던 귀족들은 일제히

깜짝 놀라 눈을 번쩍 떴다!

어떤 부인은 너무 놀란 나머지 의자에서 굴러 떨어지기도 해서 그 뒤로 이 곡

을 <놀람 교향곡>이라고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퍼온 글을 정리)

 

 

~~~~~~~~~~~~~~~~~~~~~~~ ~♬

 

하이든의 <놀람 교향곡> 2악장

연주시간: 5분 50초

http://www.youtube.com/watch?v=sJGK8eImui0

 

~~~~~~~~~~~~~~~~~~~~~~~~~~~~~~~~~~~

IP : 121.131.xxx.63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0.29 11:08 PM (121.151.xxx.203)

    고맙습니다.

  • 2. 웃음조각*^^*
    '11.10.29 11:15 PM (221.138.xxx.213)

    마음이 어지러운 주말 밤에 기다리던 음악선물이 왔네요^^
    잘 듣겠습니다^^

  • 3. 델리쿠션
    '11.10.30 7:53 AM (121.149.xxx.79)

    감사합니다 ^^

  • 4. 선미맘
    '11.10.30 10:36 AM (110.14.xxx.144)

    잘들었읍니다
    고마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467 미국영화 래스토랑, 지하실 감금, 범죄 스릴러.. 뭘까요 15:46:25 9
1312466 광화문 광장에 주말 택배 부칠 수 있는 곳 문의 크렘블레 15:44:59 14
1312465 사진없이 날아온 주정차위반 고지서. 1 엄지 15:44:58 40
1312464 요즘 젊은 사람들 소개받으면 페북 열어보는건 기본인가요? 5 감귤요거트 15:41:59 160
1312463 압구정 영유 게이트 비용이 어느정도인지 아시는분 계신가요? 234 15:41:48 39
1312462 부동산 사무소 바꿀 수 있나요? 3 궁금 15:39:41 47
1312461 장신중 전경찰청인권센터장 트윗-헤경궁 계정 도용관련 2 에잉~~~~.. 15:38:38 111
1312460 나이탓이라고 위안을..... ... 15:37:55 107
1312459 주변에 고교졸업후 워킹홀리데이 간 사람 있으신가요 .. 15:32:06 104
1312458 노인냄새 젊은이 냄새 케바케 15:31:44 237
1312457 샤오미,디베아,단후이?? 아시는 분 계신가요? 3 .. 15:30:41 72
1312456 전입 신고 1 년 늦으면 불이익있나요? 이사 15:29:19 77
1312455 불났던 집 들어가는거 어떨까요? 11 ㅇㅇ 15:25:47 745
1312454 바티칸 미사 다시 보려면? 5 동영상 15:24:27 183
1312453 9월말에 월세 내놓았는데 아무도 보러오지 않네요,, 3 ,, 15:23:30 435
1312452 날짜 한 달 지난 리코타치즈 새것 3 ... 15:23:07 130
1312451 어린아기들 육아하시는 젊은엄마들 힘내세요. 2 가을 15:21:57 245
1312450 돈 많은데 않쓰는 남편 vs 돈없는데 잘쓰는 남편 9 .... 15:19:50 648
1312449 11월 초 유럽 2개국 어디가 좋을까요? 3 돠오 15:19:19 133
1312448 아파트 입주시에 잔금 대출도 집단대출인가요? 4 대출 15:17:16 211
1312447 징징대고 챙김받고 싶어하는 사람 받아주시나요? 6 짜증 15:12:36 408
1312446 윈도우요 문서나 다운로드 열어본거 티가 나나요? 1 ㅇㅇ 15:12:05 163
1312445 영화 제목이 기억이 안나요 2 조력 15:10:44 241
1312444 제가 꿈이 잘 맞는데.. ㅇㅇ 15:09:59 245
1312443 오래된 연인이 서로를 측은하게 여기는 감정은 뭘까요? 1 .. 15:08:10 4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