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오늘자 조선일보의 애잔한 소설

한번웃자 | 조회수 : 5,762
작성일 : 2011-10-29 11:05:52
클릭의 수고를 덜고자 일부만 인용합니다.

 

  박원순 서울시장, 시의회와 첫 만남 삐걱
114명중 민주 40여명 참석

 

"서울 시의원들은 지난 27일 오전 9시 18분 문자메시지를 받았다.

'신임 시장님과 전 시의원님 오찬이 세종홀에서 있습니다. 꼭 참석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의장―'.

시의원들은 박원순 서울시장과 점심이 잡혔으니 참석해달라는 내용이었다. 한나라당 서울 시의원은 "가뜩이나 새벽까지 시장 보궐선거 결과를 보느라 지쳐있었는데 황당한 문자를 받았다"며 " 새 시장이 시의원을 얼마나 우습게 알았으면 12시 점심을 3시간 전에 통보하느냐"고 분통을 터뜨렸다.

통상적으로 새 시장이 오면 시의회와 상견례를 겸한 식사 자리를 1주일 전에 통보하는데 3시간 전에 통보했다는 것이다. 한 민주당 시의원은 "박 시장의 '파격적인' 오찬 통보에 분통을 터뜨린 의원이 많았다"고 밝혔다."
 
 
 
 
---> 아니 엊그제 당선되었는데 어떻게 1주일 전에 통보를 합니까?
        그럼, 선거운동 하다말고 "나 시장 할거니까 1주일 후에 점심 시간 비워놓으세요" 해야되나?
        맘에 안 드는 새 시장님 물어뜯을 생각에 너무 흥분을 했나봐요...
        누가 쓰레기 창작 집단 아니랄까봐 꼭 그렇게 '1등 조작신문 조선일보'라고 티를 내실까...
IP : 68.36.xxx.7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ㅎㅎ
    '11.10.29 11:07 AM (125.178.xxx.57)

    너무 애잔해~

  • 저러면서
    '11.10.29 11:10 AM (68.36.xxx.72)

    1등신문이라고 외치는 거 보면 제 얼굴이 다 뜨끈해져요...

    하지만 놀라운 것은 저걸 믿는 사람이 많~다는 것. 알 수 없는 세상이예요.

  • 기자도..
    '11.10.29 11:55 AM (218.234.xxx.2)

    쓰면서 이상한 거 몰랐을까요?

  • 나거티브
    '11.10.29 11:58 AM (118.46.xxx.91)

    기자가 일부러 저렇게 썼다에 백만스물두표

  • 2. 은도르르
    '11.10.29 11:08 AM (159.245.xxx.2)

    새 시장님이 나름 예의를 갖추고자 시의원들한테 당선되고 첫날에 얼굴 보자고 한거면 정말 최고의 예우를 보인건데, 딴지걸게 없으니 별 짓+소설을 다 쓰네요.

  • 3. 돌은 딴나라
    '11.10.29 11:08 AM (59.6.xxx.65)

    역시 인증중~ㅋㅋㅋㅋ

  • 4. 그러니까..
    '11.10.29 11:11 AM (125.142.xxx.83)

    아니꼽단느 거죠.
    시장이 뭔데 부임하자마자 우리를 보자그러느냐 이거 아닌가요?
    하다못해 학교에 교장선생님이 바뀌거나 회사에 사장님이 새로오셔도
    그 날은 선생님이나 직원들이 하루종일 스텐바이 하는거 아닙니까?
    하물며 시장님이 새로 오셨는데... 참나..

  • 5. 별사탕
    '11.10.29 11:11 AM (110.15.xxx.248)

    누가 시장이 됐든 시장 된 다음날은 시장하고 밥한끼 먹을 거라는 생각하고 있었어야 하는거 아닌지..
    정말 소설을 쓰네요

    그런데 민주당에서도 저렇게 생각한다는 말인지요?

  • 조선일보의
    '11.10.29 11:13 AM (125.142.xxx.83)

    애잔한 소설이니 민주당 의원인지 어디 의원인지 확실치도않지요.
    설마.. 민주당이 아직도 깨닫지 못했다면 그 당도 이젠 아웃할랍니다.

  • 한걸
    '11.10.29 11:13 AM (112.151.xxx.112)

    아니 그런 의원이 많았다 전했을 뿐입니다

  • 아뇨 조작일보의
    '11.10.29 11:14 AM (68.36.xxx.72)

    소.설. 일 뿐이예요.
    조작과 왜곡이 저들의 정체성인걸요.

  • 6. ....
    '11.10.29 11:16 AM (58.233.xxx.5)

    참 글은 잘써요 진짜가 뭔지 모르게 너무 잘써

  • 7. 쵸코토끼
    '11.10.29 11:16 AM (122.40.xxx.20)

    만약에 기사내용대로 일주일 전 약속예약이 선례였다는거 알고
    일주알 후에 점식약속예약하니 시간빼놓라고 문자보냈으면
    이 소설가들은(진짜 소설가님께는 죄송) 아마도
    시민투표로 당선되더니 기고만장해 시의원님들은 뭐같이 여겨 일주일 후에나 보잔다고 욕할판입니다
    내 원 참 별걸기사라고
    요즘은 뉴데일리랑 조선때문에 소설가들도 돈벌이가 안되겠어요

  • 8. ㅋㅋㅋ
    '11.10.29 11:17 AM (123.109.xxx.238)

    네이버에 제목이 떡하니 저렇게 있길래 클릭안했어요. 저새끼들 또 시작이구나....역시 반복학습의 중요성.

  • 9. 분당 아줌마
    '11.10.29 11:19 AM (112.169.xxx.61)

    대학 나오고 어려운 입사 시험 봐서 들어가서 저런 글 쓰는 조중동 기자나부랭이들....
    참 너희도 딱하다

  • 10. ..
    '11.10.29 11:19 AM (114.203.xxx.89)

    분통 터질 일이 없어봐서 너넨 모르나본데....
    그게 무슨 본통터질 일이냐
    세상 참 단순하고 등 따숩게 살아서 너넨 좋겠구나.
    점심 세 시간 전에 연락하는 게 무어 그리 분통터질 일이냐
    어제도 정치권이 치우지도 못할 똥싸려는 거 막으려다가 시민 60명이 연행되어 가고
    젊은이들이 미래가 없어 하루하루 피가 마르는 불안한 나날을 보내는데, 뭐?

    너네 글질해놓은 거 보면 난 맨날 분통터지거든?

  • 자기네들이 분통
    '11.10.29 11:24 AM (68.36.xxx.72)

    터진다는 뜻 아닐까요.
    그렇게 빨갱이를 외쳤는데 졌잖아요.
    빨갱이로 먹고사는 조작일보인데...

    제목에도 그 심뽀가 나타나죠.
    삐걱거리기를 바라는 간절함이 뚝뚝 떨어지네요.
    하지만 실상은 수구XX 지지자들의 민심이 삐걱거린다죠.
    얼마나 외면하고 싶을까요. 자기들의 패배를.

  • 11. ..
    '11.10.29 11:24 AM (125.152.xxx.171)

    그럼 일주일 전에 당선 시켜주지 그랬어...ㅎㅎㅎ

    저것도 기사라고 발로 썼네......시의원들은 밥한끼 하자는데 웬 말이 그리 많아????

    시의원......이제 마지막이죠?

    솔직히 시의원 필요 없잖아요~ 지들이 하는 일도 없고......돈만 축내고.....

  • 나거티브
    '11.10.29 12:01 PM (118.46.xxx.91)

    시의원들이 실제로 저랬는지 어쨌는지 아무도 모르죠.
    팩트는 박시장이 시의원들에게 밥 먹자고 했다는 것 정도...

    시의원 욕하는 것도 조선일보에 말리는 거예요.
    민주당 시의원드이 불만이라 소설써서
    범야권 이간질에 작은 역할을 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 12. 쟈크라깡
    '11.10.29 11:37 AM (121.129.xxx.153)

    저는 재밌게 보고 웃었어요.
    조선일보잖아요, 뭘 더 바라세요. 신문아니잖아요.

  • 13. 소설
    '11.10.29 12:17 PM (121.167.xxx.238)

    또 소설에 조작질 썼구만요..

    역시 기대를 져버리지 않아..

    점점 망조가 들고 있는것 같아요..

    이젠 화도 안나고 웃음만 나와요 계속 해봐라 ㅋㅋㅋ

  • 14. 조작선거
    '11.10.29 12:40 PM (182.211.xxx.55)

    박원순 후보가 당선되기로 일주일 전부터 정해져 있던 거 아닐까요?
    투표율이 어떻든 득표율이 어떻든 박 후보가 시장으로 내정돼 있었는데 그걸 박후보 진영만 몰랐다는...?

  • 15. 조선일보도
    '11.10.29 2:02 PM (222.237.xxx.218)

    현실을 과장되게 표현한 소설을 쓰는데 얘들은 조사 안하나 몰라요..

  • 그렇죠?
    '11.10.29 2:12 PM (68.36.xxx.72)

    얘들이야말로 1년 365일 과장, 왜곡, 조작인데....
    공평치가 안잖아!!!!

  • 16. ㅋㅋㅋ
    '11.10.29 2:28 PM (125.177.xxx.83)

    박원순 시장이 시의원을 우습게 본 게 아니라
    서울 시정을 무겁게 본 거겠지
    애잔한 조선수필 같으니라구 ㅋㅋㅋㅋ

  • 17. 조이씨
    '11.10.29 6:02 PM (1.64.xxx.147)

    ㅎㅎ 이거였군요.
    제목보고는 이상해서 보니 역시 찌라시라 클릭안했는데, 푸힛~

  • 18. ..
    '11.10.30 12:24 AM (116.39.xxx.119)

    신문이 아니라 걍 막장드라마 같아요
    기승전결도 없고 꿈틀거리는 구더기같은 신문
    참..애잔하다!!

  • 19. 가지가지한다.
    '11.10.30 9:30 AM (211.107.xxx.67)

    ㅉㅉ

    불쌍한 사람들...

    최소한 언론인으로서의 양심조차 없는...

  • 20. 우습게 알았으면
    '11.10.30 9:51 AM (124.195.xxx.143)

    이 아니고 우습네

    민주당 어떤 의원이 그러디
    이름 좀 띄워봐라

  • 21. 나원참
    '11.10.30 9:54 AM (180.69.xxx.57)

    3시간전에 통보받았다고 분통까지 터뜨리다니.....

    저것들 도대체가 월급받고 하는일을 뭘로알고

    그전날 늦게까지 못잤다고 다음날 일을 안하려 들어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982 문 대통령이 중국인에게 남긴 결정적, 인상 깊은 모습이라네요 1 널리알리자 01:14:48 42
1128981 다스 회장 운전기사 인터뷰 ... 01:11:54 51
1128980 1128974 베이징이 쓴글 답글 주지 마세요 3 오늘도 돈벌.. 01:02:58 67
1128979 이런 부모님 중에 —- 부모 01:02:50 89
1128978 왜 때문에 이 말.. 한 때의 유행어로 이내 없어지겠죠? 2 싫다 01:01:25 128
1128977 아들 운동 단수? 따놓는거 유용한가요? 1 노루 01:01:21 58
1128976 신아영 진행이 참 초딩도 아니고 ... 4 ... 00:57:37 628
1128975 /바로아랫글.pass;문통비꼬는글/조선링크 9 댓글금지 00:51:42 116
1128974 폭행건은 좀 유감이지만 어른 앞에서 소란을 피우면 안되죠 4 베이징 00:49:18 292
1128973 미국사람들도 각질제거 하나요? 2 가을 00:48:21 335
1128972 저도 신아영 너무 싫어요. 3 궁금 00:43:03 1,174
1128971 손바느질 못하겠네요 3 ... 00:42:35 218
1128970 박그네 칠푼이한테 형광등 100개 켜진 거 같다던 기레기들 7 ... 00:39:28 577
1128969 문통이 난징이 아닌 베이징으로 간 이유 6 움마나 00:34:45 494
1128968 학생이 선생님에게 뽀뽀해달라고.. ... 00:31:45 274
1128967 주근깨 빼는 시술하면 화장 못하나요? 아웅이 00:23:54 79
1128966 어서와에서 여자 아나운서요. 13 ㅎㅎ 00:18:57 1,573
1128965 문재인 대통령.충칭 도착! 24 ㅇㅇ 00:13:10 863
1128964 길냥이 집 사은품 행사정보 드려요 캣맘들 컴온~ 3 캣맘 00:10:14 181
1128963 어준총수 수상소감 28 ... 00:09:17 1,207
1128962 저 170에 66인데.. 36 ㅇㅇ 00:00:39 1,555
1128961 오늘 마약사건 예상하셨죠?? 8 손바닥으로 .. 00:00:27 3,332
1128960 베이지 아이보리 화이트 이런색 오리털이여 .. 00:00:04 141
1128959 다른곳에 치킨 시켜줄때 어떡해야 하죠? 8 음냐 2017/12/15 592
1128958 육아휴직 끝내고 복직하니 좋은 점 2 오호 2017/12/15 6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