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터에 문제가 많다고 느끼는 건 저만의 문제일까요?

장터관련 | 조회수 : 2,589
작성일 : 2011-10-28 23:55:49

건의를 올리고 적극적 후기를 유도하고 하는 것이

맥이 탁 풀리면서 이상하고 그랬는데, .......... 갑자기,

나만 이런 건가? 바보같이 아무도 관심없는데, 안 사고 싶으면 저만 안 사면 그만이지 왜 헛힘을 빼나.......하는,

생각이 드네요.

장터관련 엮이기 싫고, 남의 일에 뭐 그렇게 적극적 의견 개진을 하나, 나만 손해 안 보면 그만이지...그런 생각들이신 건지,

저 사람은 왜 저렇게 바보같이 허공에다 손짓을 하고 있나....하시는 건가요?

판매자들은 자기들에게 불리한 상황이 될 것 같은 글이 올라오면 촌철살인이라도 할 기세로 집중하는데,

왜 그 당사자인 구매자 입장인 사람들은 외면하고 침묵하나요?

 

정말 궁금합니다.

제가 잘못 생각하고 혼자 멍청한 짓을 하고 있는 건가요?

 

무슨 대동강 물장수도 아니고 없는 물건에 대해서(앞으로 수확할 거라지만 지금 없는 물건이잖아요) 가격이 책정되고 거래가 되는 건 이상한 거라고 생각해요, 지금도.

장터에서 농산물을 구매하는 건 생산자가 판로 개척이 안 되어 손해볼까 걱정되어서

그 분들과 연대한다는 의미로 정말 많이 샀어요, 근데 생산자도 아니면서 여기저기서 취합한 물건을 본인이 생산한 것인양 판매하고 있는 것 제한해야 한다는 생각이 드는데,

이런 것조차 어리석은 애정인 걸까요?

판매자가 아닌 생산자를 보호하고, 생산자와 연대하고자 하는 구매자의 권익도 보호하고자 하는

최소한의 장치가 필요한 장터라고 생각하여

혼자 궁리가 많았던 건데, 그 모든 것이 부질없는 것이었다는 생각과 아울러

그럴 필요가 없는데 오지랖만 넓었다는 자괴조차 듭니다.

 

 

맥 풀리고, 가닥을 잘못 잡아 잘 성사되게 하지 못 한 것 같아 스스로의 능력의 한계에 좌절감 느껴집니다.

역량도 부족하면서 괜히 나섰다는 생각에 씁쓸하고 서글프기도 하구요.

 

 

 

 

 

 

 

 

IP : 180.182.xxx.24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28 11:59 PM (125.152.xxx.27)

    장터 이용 절임배추 이후로 끊었는데......아직 수확도 안 한 농산물을 가격책정해서

    미리 판다는 건 좀 그러네요.

  • 2.
    '11.10.29 12:04 AM (221.162.xxx.207)

    거래내용 삭제하는분들이 정말 싫어요
    그것때문에 관리자에게 쪽지를 보내도 강등 시키지도 않더군요

  • 3. 나거티브
    '11.10.29 12:05 AM (118.46.xxx.91)

    장터에서 속 시끄러운 얘기가 나온지라 이미 너무 오래 전이라,
    저는 아예 장터 들어가지도 않은지도 한참 되었어요.
    장터글도 거의 읽지 않는데, 님이 얘기하시는 건 바로 이해가 되네요.

    여기 장터는 딱히 관리가 되는 것도 아니라서,
    직거래로 농민들 도와주시고 싶은 고운 마음 여기서 상처 받지 마시고
    직거래 경로도 다양하니 다른 경로로 구매하심이 좋을 것 같습니다.

  • 4. 가래떡&떡국떡
    '11.10.29 12:10 AM (222.238.xxx.247)

    가격 너무비싸요.

    저희성당에서도 이문남기자고 하는건데도 싸고맛있는데 여기 장터에서는 택배비든다해도 너무 비싸더라구요.

  • 5. 다른것
    '11.10.29 12:20 AM (122.40.xxx.41)

    다 차치하고 저는 가격대가 너무 비싸서 안사게 되더라고요.

  • 6. 부자패밀리
    '11.10.29 12:30 AM (211.213.xxx.94)

    네..생각보다 비싸요 초록마을도 참 비싼데 초록마을보다 비싼것도 많더라구요.

  • 7. ..
    '11.10.29 12:35 AM (121.146.xxx.143)

    비싼 것도 맞고, 미리 주문받는 것도 이상한거죠.
    하지만 구매하는 사람 있기 때문에 장사가 되는거 아닌가요?

    안 사고 싶으면 저만 안 사면 그만이지 왜 헛힘을 빼나..
    원글님께서 정답 말하신 것 같은데요?

    저는 이런 글 올라올 때 마다 이유를 모르겠어요..
    그냥 마음에 안들면 안사면 되는거 아닌가요?

  • 8. .....
    '11.10.29 12:37 AM (218.158.xxx.149)

    가격 정말 비싸요.
    저두 살려다가
    몇번이나 옥션,지마켓,11번가 뭐 이런데랑 비교해보거든요(후기도좋아요)
    근데 여기 장터는 정말 비싸요
    그런데보다 20-30%는 비싼거 같아요
    이제는 안삽니다

  • 9. 동감이에요.
    '11.10.29 12:38 AM (218.50.xxx.182)

    농가살림이 어렵다고 떠들어대는데 장터 판매자는(생산자로 착각했었음) 저렇게 높은 가격으로
    판매를 해대는데 갑부 금방 되겠다고 생각한 적이 있었어요.
    근데 알고보니 중간 판매자가 상당히 많더라구요.
    그렇다고 생산자 직거래(엄마가 농사 지어요,시댁이 해요...등등)도 가히 적당한 가격이 아니더라구요.

  • 10. 에고...
    '11.10.29 1:32 AM (1.226.xxx.44)

    몇번이나 데어서 안이용하려고 했는데, 엊그제 농산물 또하나 주문해서 받았더니....
    아이고, 역시나예요.
    아래쪽은 찍히고, 상하고...
    언제나 판매자 하는 말은 "한번도 이런 일이 없었는데, 어떡하다 이렇게 되었는지 모르겠다" 입니다.
    부분환불 받기도 싫어서 그냥 먹지만, 결국 이렇게 되면 싸지도 싱싱하지도 않은 상품을 먹는거죠.
    일주일이상 기다렸는데,,,수확전 주문받아서.

  • 11. ------
    '11.10.29 8:48 AM (115.20.xxx.245)

    저도 믿고 (농산물) 샀는데 역시나 입니다.
    산지에서 가져다가 서울에서 파는 건지.......도무지 알수가 없고 상품평보고 주문했는데
    상품평도 임의로 써 놓은 것 같다는 생각이 들고 많은 양 주문하지 않아서 다행인데 ...아무래도 중국산(?)같다는 느낌이 드는건 왜일지..... 신뢰감이 뚝 떨어지네요 조심해야 될 것 같아요 생산자 따로 판매자 다른 건 정말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 12. 비싸요
    '11.10.29 11:17 AM (125.177.xxx.23)

    비싸고 역시나에요.
    사후처리도 안되고 이것도 나름 직거랜데 싸지도 않고 그래서 한번 구입하고나서는 절대 안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847 매실액 보관은 냉동 or 실온인가요? 매실 09:54:28 13
1127846 전기장판 세게 틀면, 전기세 더 나오나요? 2 아오 춥다 09:50:20 178
1127845 떵떵거리며 살다 쫄딱망한사람 3 09:49:48 227
1127844 복지관에서 초등생수업봐주는 일은 ? 질문 09:47:00 70
1127843 저희 동네 영화관에 강아지 판매샵이 있는데요.. 1 bb 09:46:51 76
1127842 가죽가방 끈이 자꾸 흘러내리는데 방법없겠죠 1 09:46:39 32
1127841 이 폭스퍼 머플러 어디거인지 아시는 분 계실까요? 지나가다 09:41:10 125
1127840 요새 메갈,워마드 몰이가 낯설지 않은 건 저뿐인가봐요.(아래 블.. 8 ... 09:36:38 153
1127839 옥천성당 근처 음식점 추천 부탁합니다 음식 09:36:30 45
1127838 Plan Das의 계) 질문입니다 ... 09:35:35 58
1127837 공직자 부동산채무신고 문의.. 3 알려주세요 09:35:00 61
1127836 가족간에 서로 크리스마스선물,성탄카드 하나요? 5 .. 09:26:57 176
1127835 이럴 경우 예단(펑예) 12 daisy 09:25:42 631
1127834 문재인 대통령님은 참 따뜻한 분이네요 6 몰디브 09:25:11 529
1127833 김래원은 뭔가 설레게 하는 느낌을 주는거 같아요 ㅎㅎ 11 김래원 09:20:55 999
1127832 수능 절대평가화 되면 본고사 부활인가요? 9 ??? 09:15:23 445
1127831 비대면으로 계좌개설하면 입출금도가능해요? 3 질문 09:13:24 163
1127830 블로그나 게시판을 운영하는 분들, 질문.... 1 ... 09:13:16 115
1127829 현대홈쇼핑에 지금 나오는 elo범랑 어떤가요? 5 살까말까 09:12:38 389
1127828 고2올라가는 이과 남학생 수학학원요... 1 어디로 갈까.. 09:08:15 135
1127827 6학년 올라가는 아이 영어공부 좀 봐주세요 4 에너지 09:07:49 315
1127826 석해균 선장 미납 치료비 6년만에 정부가 낸다 9 기사 09:07:01 803
1127825 연어캔 맛이 어떤가요? 21 연어 09:02:50 691
1127824 헌혈하고 나서 기미가 생겼어요 9 헌혈 09:02:35 701
1127823 최순실 오늘 결심공판 중형 구형 예상이라는데 5 ? 09:01:27 4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