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바그너의 오페라 <로엔그린> 중 - 결혼 합창곡

바람처럼 | 조회수 : 1,772
작성일 : 2011-10-28 23:06:03

 

빌헬름 리하르트 바그너 (Wilhelm Richard Wagner: 1813 ― 1883) 작곡

오페라 로엔그린 Lohengrin》 중 제3막 <혼례 합창곡>

 

오페라 로엔그린 제3막 처음에 나오는 결혼 행진곡으로 <혼례 합창곡>

으로 불린다. 아이러니한 것은 축복 받아야 할 결혼식에 로엔그린 자체가

비극적이고, 두 주인공도 슬픈 결말을 맺어 사실상 비극적 사랑을 암시

하고 있기 때문이다.

 

원래 서양에서는 따로 결혼식 노래라는 것이 없었고 신부가 원하는 노래,

혹은 성가를 불렀다고 한다. 그런데 이 <혼례 합창곡> 이 보편적으로

쓰이게 된 것은 19세기 초, 영국 「왕실 결혼식」때문이었다고 한다.

 

영국 빅토리아 여왕의 맏딸인 빅토리아 공주는, 17살의 나이에 프러시아

왕자와 결혼하게 되었는데 바그너의 열렬한 팬이었던 공주는 결혼식에서

자신이 입장할 때 바그너의 이 곡을 연주해 주길 요구해서 이 <노래>가

불러졌다고 한다.

 

이 결혼식은 당시 유럽의 상류층 여성들에게 선망의 대상 이 되어, 당연히

대부분의 상류층 여성들은 빅토리아 공주의 결혼식을 따라하게 되었고

시간이 흘러 일반 사람들도 결혼식에서 이 노래를 부르게 된 것이라 한다.

이 <혼례 합창곡>은 결혼의 숭고함을 찬미하는 고금古今의 명곡이다.

                                                                                (퍼온 글을 편집)

 

~~~~~~~~~~~~~~~~~~~~~~~ ~♬

 

 

로엔그린 제3막: 신혼부부의 침실 ―

전주곡에 이어서 결혼 행진곡으로 유명한 <혼례 합창곡> 이 연주되는

가운데 결혼 축하행렬의 인도로 엘자와 기사騎士가 등장한다.

 

“그대들이 부부가 되기까지 수많은 역경을 이겨온 당신들의 용기와 승리,

그리고 ‘사랑’이 이제 그대들을 부부로 맺어줍니다. 이제 밖에서

들리는 떠들썩한 하객들의 소리와 화려한 겉모양은 잊어버려요, 진실로

사랑하는 당신 두 사람만을 위해 오늘의 신방新房이 준비되어 있어요.”

 

남자들, 여자들의 축혼 노래 ~

믿음의 안내로 가까이 오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으로!

사랑의 보상인 승리의 용기가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덕을 갖춘 전사여, 나오시오!

젊음의 보석이여, 나오시오!

이제 축제의 소음은 잊고

마음의 행복을 얻으시오!

 

이제 축제는 끝나고, 사랑을 위해 장식된

향기로운 방이 그대들을 맞이할 것이오.

믿음의 안내로 가까이 오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으로!

사랑의 보상인 승리의 용기가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8명의 여자들 ―

(두 사람의 주위를 돌며)

신이 그대들에게 축복을 내리듯

우리도 그대들의 행복을 빌겠어요.

(다시 한 바퀴 돈다)

사랑의 기쁨이 함께 하는

이 시간을 오래 기억하세요!

 

축혼의 노래 ~

믿음의 인도로 머무르세요.

나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에!

승리의 용기, 사랑과 행복이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덕의 전사여, 여기 남으시오!

젊음의 보석, 여기 남으시오!

이제 축제의 소음을 잊고

마음의 행복을 누리세요!

잔치는 잊으세요. 사랑을 위해

장식된 방이 그대들을 맞이했어요.

 

믿음의 인도로 머무르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에!

승리의 용기, 사랑과 행복이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

 

바그너의 로엔그린 중 <혼례 합창곡>

http://www.youtube.com/watch?v=6wPG9Sd1kpk

 

~~~~~~~~~~~~~~~~~~~~~~~~~~~~~~~~~~~

IP : 121.131.xxx.147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과객
    '11.10.28 11:17 PM (125.188.xxx.25)

    감사합니다

  • 2. 좋은
    '11.10.29 10:35 AM (58.140.xxx.126)

    오페라를 좋아하는데 이런 내용은 처음알게 되었어요
    젊을때 플라시도 도밍고는 참 잘생겼어요
    도밍고 젊을때 오페라 좋아하는데 반갑네요
    잘 들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12822 (청원) 부산과 일본을 잇는 해저 터널의 금지를 청원합니다 1 끌어올립니다.. 10:24:38 43
1312821 북한제재를 더 강력히, 미국과 공조하여 해야한다는 분들~~!!!.. 4 .... 10:17:39 113
1312820 파격 거듭한 문대통령 교황청 방문 8 한반도평화 10:16:56 237
1312819 차 구입 후 삶의 질이 더 떨어지는 기분입니다... 14 유유 10:13:54 881
1312818 핸드메이드 물건들 달라고하니 짜증나요 18 짜증 10:09:13 738
1312817 혼자서도.. 핑크소라 10:03:02 133
1312816 정부의 정책 기조가 대체 뭔가요? 9 궁금 10:00:48 169
1312815 30대초반인데 아줌마 소리 들었어요 6 ㅅㅈ그 09:56:20 458
1312814 혜경궁수사팀에 전화했는데요 22 .. 09:52:18 719
1312813 이재명 경기지사 비서실 갑질 도마에 20 읍읍이 제명.. 09:51:28 631
1312812 우리 옆집 왜 이러는지.. 7 ㅇㅇ 09:50:38 914
1312811 대용량 배추국 끓이는 법 좀 알려주세요 2 저2 09:50:17 152
1312810 공유)교육비리.입시비리 제보센터 1 입시부정 09:49:59 78
1312809 인간관계로 고민입니다 2 ... 09:48:53 553
1312808 이정도 벌면 어느 정도 일까요? 3 30대후반 09:46:32 688
1312807 이런 남자 본 적 있나요? 09:43:49 228
1312806 실비 얼마나 내시나요? 1 블루커피 09:39:26 350
1312805 코스코에서 타이어 교체해 보셨나요? 2 코스코 09:35:50 231
1312804 넷플릭스 1 궁금 09:33:38 347
1312803 남양주 진건읍 경기 어떤지요? 2 ?? 09:33:23 228
1312802 싱싱한새우 그냥 생으로 먹어도 되나요? 3 ........ 09:32:38 396
1312801 쉬폰 롱롱스커트에는 상의를 뭘 입어줘야하나요? 7 ..... 09:29:56 563
1312800 우리나라 북극곰 통키 결국 세상을 떠났네요... 5 동물원반대 09:23:28 437
1312799 오늘 아침은 흑당라떼 ... 09:23:23 277
1312798 펌) 자식의 자살을 겪은 아버지 13 .... 09:23:18 2,4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