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바그너의 오페라 <로엔그린> 중 - 결혼 합창곡

바람처럼 | 조회수 : 1,620
작성일 : 2011-10-28 23:06:03

 

빌헬름 리하르트 바그너 (Wilhelm Richard Wagner: 1813 ― 1883) 작곡

오페라 로엔그린 Lohengrin》 중 제3막 <혼례 합창곡>

 

오페라 로엔그린 제3막 처음에 나오는 결혼 행진곡으로 <혼례 합창곡>

으로 불린다. 아이러니한 것은 축복 받아야 할 결혼식에 로엔그린 자체가

비극적이고, 두 주인공도 슬픈 결말을 맺어 사실상 비극적 사랑을 암시

하고 있기 때문이다.

 

원래 서양에서는 따로 결혼식 노래라는 것이 없었고 신부가 원하는 노래,

혹은 성가를 불렀다고 한다. 그런데 이 <혼례 합창곡> 이 보편적으로

쓰이게 된 것은 19세기 초, 영국 「왕실 결혼식」때문이었다고 한다.

 

영국 빅토리아 여왕의 맏딸인 빅토리아 공주는, 17살의 나이에 프러시아

왕자와 결혼하게 되었는데 바그너의 열렬한 팬이었던 공주는 결혼식에서

자신이 입장할 때 바그너의 이 곡을 연주해 주길 요구해서 이 <노래>가

불러졌다고 한다.

 

이 결혼식은 당시 유럽의 상류층 여성들에게 선망의 대상 이 되어, 당연히

대부분의 상류층 여성들은 빅토리아 공주의 결혼식을 따라하게 되었고

시간이 흘러 일반 사람들도 결혼식에서 이 노래를 부르게 된 것이라 한다.

이 <혼례 합창곡>은 결혼의 숭고함을 찬미하는 고금古今의 명곡이다.

                                                                                (퍼온 글을 편집)

 

~~~~~~~~~~~~~~~~~~~~~~~ ~♬

 

 

로엔그린 제3막: 신혼부부의 침실 ―

전주곡에 이어서 결혼 행진곡으로 유명한 <혼례 합창곡> 이 연주되는

가운데 결혼 축하행렬의 인도로 엘자와 기사騎士가 등장한다.

 

“그대들이 부부가 되기까지 수많은 역경을 이겨온 당신들의 용기와 승리,

그리고 ‘사랑’이 이제 그대들을 부부로 맺어줍니다. 이제 밖에서

들리는 떠들썩한 하객들의 소리와 화려한 겉모양은 잊어버려요, 진실로

사랑하는 당신 두 사람만을 위해 오늘의 신방新房이 준비되어 있어요.”

 

남자들, 여자들의 축혼 노래 ~

믿음의 안내로 가까이 오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으로!

사랑의 보상인 승리의 용기가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덕을 갖춘 전사여, 나오시오!

젊음의 보석이여, 나오시오!

이제 축제의 소음은 잊고

마음의 행복을 얻으시오!

 

이제 축제는 끝나고, 사랑을 위해 장식된

향기로운 방이 그대들을 맞이할 것이오.

믿음의 안내로 가까이 오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으로!

사랑의 보상인 승리의 용기가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8명의 여자들 ―

(두 사람의 주위를 돌며)

신이 그대들에게 축복을 내리듯

우리도 그대들의 행복을 빌겠어요.

(다시 한 바퀴 돈다)

사랑의 기쁨이 함께 하는

이 시간을 오래 기억하세요!

 

축혼의 노래 ~

믿음의 인도로 머무르세요.

나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에!

승리의 용기, 사랑과 행복이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덕의 전사여, 여기 남으시오!

젊음의 보석, 여기 남으시오!

이제 축제의 소음을 잊고

마음의 행복을 누리세요!

잔치는 잊으세요. 사랑을 위해

장식된 방이 그대들을 맞이했어요.

 

믿음의 인도로 머무르세요.

사랑의 축복이 기다리는 곳에!

승리의 용기, 사랑과 행복이

그대들을 행복한 부부로 맺어줘요.

 

 

~~~~~~~~~~~~~~~~~~~~~~~~~~~~~~~~~~~

 

바그너의 로엔그린 중 <혼례 합창곡>

http://www.youtube.com/watch?v=6wPG9Sd1kpk

 

~~~~~~~~~~~~~~~~~~~~~~~~~~~~~~~~~~~

IP : 121.131.xxx.147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과객
    '11.10.28 11:17 PM (125.188.xxx.25)

    감사합니다

  • 2. 좋은
    '11.10.29 10:35 AM (58.140.xxx.126)

    오페라를 좋아하는데 이런 내용은 처음알게 되었어요
    젊을때 플라시도 도밍고는 참 잘생겼어요
    도밍고 젊을때 오페라 좋아하는데 반갑네요
    잘 들었습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30258 인상깊었던 한중 정상회담 비하인드 스토리/펌 저녁숲 14:21:02 3
1130257 남녀가 헤어질때 이별 14:19:52 34
1130256 척추전방전위증 진단 받으신분 중에.. 문의 14:18:56 11
1130255 양의사들은 왜 한의사를 무시할까요 1 ... 14:18:04 48
1130254 회색패딩에는 무슨색니트가 어울릴까요? *** 14:17:55 29
1130253 정남향인건 어떻게 알수 있나요? 6 정남 14:14:22 180
1130252 주말 내내 좀 우울했어요 가을 14:14:06 105
1130251 죄인은 오랄을받아. . 무슨뜻?? 6 ..?.. 14:14:02 263
1130250 더러움주의)대변 후 샤워기와 비누로 샤워 안하면 못견디는분 계실.. 3 난다 14:13:55 158
1130249 시험 때만 되면 예민해져 설사하는 자녀 없으신가요? 3 14:12:06 68
1130248 남편이 얼굴에 뾰루지 같은게 나는데 엄청 고통스러워해요 d 14:10:59 78
1130247 요즘 불륜하다 헤어지자 하면 쳐맞나봐요 8 ㅋ ㅋ 14:09:48 640
1130246 홍제동 애들 학원및 초등학교 홍제 14:08:27 51
1130245 욕먹고 제목 고쳐 쓴 기레기 10 richwo.. 14:04:09 341
1130244 사소한 고민~ ... 14:02:05 86
1130243 예수가 한말중에 ㅇㅇ 14:00:01 103
1130242 성동구 행현초 6학년 학교폭력, 아파트 8층에서 투신자살 시도 11 짐승같은 13:59:39 1,045
1130241 전 경향신문 기자 페북 댓글/펌 14 허걱 13:59:29 368
1130240 밍크머플러 질문이요~! 4 질문 13:59:04 258
1130239 확장한 방에. 단열벽지? 방한커튼? 13:58:52 60
1130238 지역난방.. 원래 온도가 잘 안올라가나요? 2 궁금 13:58:11 206
1130237 오랫동안 배우자 간병하시는 분 어떤 마음으로 하시나요? 4 괴롭 13:57:46 432
1130236 아까 1층 전세 방범창해줘야 하냐던 글 싹 지웠네요 6 ... 13:56:56 406
1130235 간염바이러스 없에는 약이 나왔나요 올해 처음으.. 13:56:22 144
1130234 지적당하면 고치는 사람과 고수하는 사람 중 8 ㅇㅇ 13:56:16 2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