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투표 전날까지 한나라당 지지하시던 부모님

... | 조회수 : 2,591
작성일 : 2011-10-27 05:55:02

투표권이 나오고 한동안 니들은 왜 투표를 안하냐고 닥달 하시고

노무현 대통령 이후로 갈려서 서로 설득하려하다

이번 정권 들어서곤 언쟁 아닌 언쟁이 되고

자식들이 일명 좌파 성향이니 조금씩 말을 줄이고 조심하는 분위기 였죠

수첩공주에 대한 애정도 대단하시고

무조건 1번

선거일엔 새벽 부터 나서시는 분들이에요

선거 전날에도 저녁 먹으며 잠깐 얘기 나왔지만

안철수가 도와줘도 소용없다

진심을 얘기하는 사람이 누굴까요? 요런 분위기로

한마디씩만 하고 끝.

새벽에 커피 타러 나갔다 잠깐 깬 엄마에게

웃으면서 에이 걍 투표하지 마시지.. 했는데

오늘 투표 하러 갔다가 투표인 사인 하던중에 윗칸이 비었던게 생각나

농담으로 "투표 안하셨어요?"

".........응" 눈도 안마주치고 짧게 대답하시더니 방에 들어가시더라구요

내 표는 사표나 다름없다고 투덜거렸으니 잘된일 맞고

실은 부모님도 나경원이 너~~무 찝찝했었을 수도 있는데

왜 이렇게 마음이 안좋을까요?

괜히 마음이 짠하네요.......

 

 

 

 

 

IP : 110.15.xxx.22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27 6:17 AM (110.8.xxx.58)

    한다라당 지지하면 떡을 주나요 밥을 주나요..노인분들도 알건 알아야겠단 노력이 필요하다 싶어요..
    난 보수야 하는게 무슨 멋도 아니고.. 보수가 뭔지 모르겠어요.. 국민 못살게 하는게 보수인가요..

  • ...
    '11.10.27 4:35 PM (110.15.xxx.224)

    ..님 왜 이러쎄요 저한테 화내시는거에요? (농담인거 아시죠?ㅋ)
    의견에 적극 동감! 하지만 한나라당 찍으시는 대부분의 어르신들도 나름으론 나라 생각한다고 그러시겠죠
    정치인들 처럼 당신들 사리사욕 때문에 그러시겠어요?
    저희들이 분발, 분발해야죠

  • 2. 제니아
    '11.10.27 6:46 AM (112.144.xxx.135)

    그러게요. 내가 좋아하는 어른들이 조중동 , 언론장악된 티브이 뉴스와 보도만 믿고..
    순진하고 단순하게 자기가 지켜야 할 것에만 마음이 고정되어 있는 것 보는것이 너무 안타깝죠

    우리가 살아갈 미래사회를 위해 투표해 주세요 ~ 하고 부탁하는 것도 마음을 돌리는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어요 .

  • ...
    '11.10.27 4:40 PM (110.15.xxx.224)

    그 안타까움 어찌 다 말을 할까요 흑흑..
    박원순 시장님 잘 하시겠지만 덕분에 자연스럽게 부모님들 돌아서시는 기회가 됐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3. 사랑이여
    '11.10.27 8:31 AM (14.50.xxx.48)

    작은 촛불이 큰 힘을 발휘한다; 강물을 거부하는 바다는 없다는 신념을 갖고 단 한 사람만이라도 지지를 이끌어내는 것만이 지금의 몰상식을 몰아내는 데 큰 일조가 될 것으로 믿어왔고 앞으로도 그렇게 할 예정입니다.

    님의 그 깨어있는 시민의식이 모이고 모여 몰상식과 평범하지만 의식있는 시민의식을 가진 시민들의 희망에 열매를 가져다 준다고 확신합니다.

  • ...
    '11.10.27 4:46 PM (110.15.xxx.224)

    넵!^^ 저도 확신을 갖고 분발하겠습니다

  • 4. 쟈크라깡
    '11.10.27 9:43 AM (121.129.xxx.153)

    이것이 바로 콩나물에 물붓기라는 거지요.
    물을 줘도 다 빠져나가는 것 같지만 계속 주다보면
    콩나물이 쑥쑥 자라 있잖아요?

    님 잘 하셨네요, 포기하지 말고 지금처럼 하시면 달라지실겁니다.

  • ...
    '11.10.27 4:53 PM (110.15.xxx.224)

    저 쓰담쓰담 해주시는거죠?^^
    담번에 어떻게 바뀌실지 모르지만 워낙 강경하셨던 분들이라
    자식들에게 져주신다는 심정이신가? 약해지셨나?
    이런 마음이 들어서 그랬던것 같아요
    콩나물 물주기는 앞으로도 쭉 갈겁니다^^

  • 5. 그래서
    '11.10.27 9:50 AM (119.70.xxx.86)

    부모님 댁에 시사인 놔드려야 겠다고 생각했어요.
    노통때 잡지며 책이며 사서 안겨 드린기억이 나네요.
    그리고 나선 하도 tv와 언론에서 노통을 가루나도록 부셔대는걸 보시고는 다시 돌아서서 쥐를 찍으셨다 슬픈 전설이...ㅜ.ㅜ

    다시 내년 총선과 대선을 위해 시사인 놔드릴려구요.

  • ...
    '11.10.27 5:03 PM (110.15.xxx.224)

    시사인 놔드리고 나꼼수 들려드리고 싶은데
    님 처럼 현명한 방법이 아니라
    부모님께는 아니지만 울분을 참지 못하고 막 화내고
    뉴스 보면서 더러는 욕도.. 더 반감을 불러일으킨 것 같아요
    저도 이건 아니다 알게 됐고 지금 넣어드릴 기회만 보고 있어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506 靑 "임종석 실장, 과거 정권 비리로 중동지역 방문한 .. 1 ..... 22:32:03 31
1126505 막영애 1 재미없어요... 22:27:07 159
1126504 몽클 따뜻한가요? 4 에펠탑 22:26:58 202
1126503 엄마표 문과 고2 수포자 구출하는 법 3 부끄럽지만 22:25:43 141
1126502 12월20일 .... 안노는 거죠? 3 Bb 22:21:49 308
1126501 운동화는 왜 바닥이 하얀색일까요 블랙 22:17:31 68
1126500 남편과 같이 봅니다. 제가 너무 고루한가요? 33 @@ 22:16:56 1,148
1126499 공단에서 건강검진 3 lfg 22:15:56 267
1126498 세상엔 신기한일이 너무많은거같아요 3 .. 22:14:12 494
1126497 원룸텔이나 고시원 하시는 분 계실까요? 2 원룸텔 22:11:20 190
1126496 고딩때 발치교정해도 평생 유지장치 해야 하나요? 1 ,, 22:09:30 101
1126495 멀리 떠나는친구에게주는 시? ㅇㅇ 22:09:20 96
1126494 초등아이 스키복 안에 내복만 입히면 추울까요? 9 스키캠프 22:07:29 347
1126493 mri촬영후에 환급건으로 1 국민을위해 22:02:43 199
1126492 닌자믹서기 어떠세요. 6 믹서기 21:58:38 263
1126491 ebs 교육 패러다임 대전환 보세요~ ㅇㅇㅇ 21:55:03 326
1126490 [SW시선] 김성주는 MBC에서 어떻게 될까? 8 .... 21:53:41 784
1126489 음악 들으면서 82 하세요 8 뮤즈82 21:51:39 189
1126488 공군전문특기병은 고졸도 가능하나요? 2 고등 21:49:09 218
1126487 이중(?)고무장갑 인터넷으로 구매하고 싶은데요. 2 .... 21:48:15 189
1126486 프랑스, 독일을 다음주에 가는데요.. 1 ... 21:47:26 206
1126485 나이들면서..살을 좀 붙는게 좋으세요?마른게 좋으세요? 21 .. 21:43:41 1,675
1126484 좀 도와주세요 /애들 학교에서 만난 한국인엄마가 13 vivres.. 21:43:18 1,384
1126483 오늘 MBC 박성호 기자 관련 대형 오보낸 동아일보 기자 이름 6 ... 21:41:46 994
1126482 토요일 결혼식 서울숙소 21:39:55 2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