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내일 아침 추울 거라는데 아이 옷 어떻게 입혀 보내실 건지 공유 좀;;;

..... | 조회수 : 1,593
작성일 : 2011-10-26 00:00:21
비 내린 뒤 어제부터 부쩍 추워지더니
제가 사는 곳은 내일 아침 기온이 영하 3도로 떨어질 거라고 해요.

오늘은 아들래미에게 얇은 티셔츠+얇은 집업 후드에 청자켓 입히고 
그 아래엔 누빔처리된 가을 바지 입혀 보냈는데
제가 날씨에 맞게 옷을 입힌 건지 감이 잘 안 잡혀요.

이사 온 지 얼마 안 돼서 아직 이 지역 사람들의 옷차림의 평균을 잘 모르니 더 그렇네요.

오늘 아침에 차 타고 가다보니 어떤 분은 털달린 패딩 입고 운전하시는데
길 가는 어떤 분은 그냥 얇은 홑겹 티셔츠 바람;;;

예보 보니 낮기온은 오늘보다 조금 오를 것 같은데,
오늘 낮에도 제가 느낀 체감온도는 꽤 쌀쌀했거든요.
햇볕은 환한데 바람이 차가웠어요.
제가 워낙 추위를 많이 타서 그런 것도 있겠지만요.

유치원생 아들에게
위아래 얇은 내복을 입혀서 그 위에 평소 입던대로 입혀 보내는 게 나을지,
내복 안 입히고 얇은 패딩 점퍼를 입혀 보내는 게 나을지 고민이에요.

아직 어린 자녀 두신 분들, 내일 아이 옷차림 어떻게 하실 예정이신가요?
IP : 175.194.xxx.11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큰 애들...
    '11.10.26 12:15 AM (211.178.xxx.30)

    솜 패딩을 입힙니다.
    내복까지는 입히지 않고요.
    스타킹 신는 중딩 딸은 기모스타킹으로...

  • 2. ^^
    '11.10.26 12:19 AM (114.204.xxx.92)

    전 집에서 가까운 유치원에 보내는지라 등하원시 데리고 다녀요.
    원복을 입히는데요. 체육복입는 날이라 얇은 내복 입히고 위에 폴라폴리스 점퍼를 하나 더 입혀서 데리고 갔어요. 하원땐 남편이 데리러 갔는데 잠깐 걷는동안도 춥다고 하더래요.
    내일은 더 추워진다하니 전 원복안에 내복은 물론이고 겉옷도 하나 더 입히려고요.
    얼마전부터 엄마들 따뜻하게 겉 자켓 입히던데요? 주변 의식(?) 하시지 말고 따듯하게 입혀 보내심이 좋을것 같아요.^^

  • 3. 원글
    '11.10.26 12:25 AM (175.194.xxx.113)

    답변 달아주신 분들 감사해요^^

    두 분 댓글 참고해서 낼 아이가 입을 옷 꺼내놔야 겠어요~~

  • 4. 저는
    '11.10.26 1:00 AM (121.146.xxx.247)

    춥다고 하는 날은 내의 입혀요
    겉옷 입고서 점퍼도 입히고..
    바람이 안불면 패딩 조끼도 좋은데
    바람불면 일단 막는게 중요하죠
    목에 손수건 대면 더 좋구,,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39 매수인이 집도 안 보고 사겠다고 합니다 이런경우 07:51:45 68
1129538 바비리스 사망했어요. 최강 고데기 추천해주세요. 1 ... 07:45:58 79
1129537 나폴레옹 빵집 너무 흔해져서 빵맛 떨어졌어요 2 07:38:44 157
1129536 고견 구합니다.아가리 닥쳐에 관해서요. 3 아이고 07:28:40 322
1129535 자동으로 엄빠 미소 떠오르는 방중효과 분석이래요. (펌) 소유10 07:00:15 272
1129534 남편에게 애교 부리는 여자들은 7 궁금 06:59:05 990
1129533 자식이 몇 살 정도되면 스킨십이 어색해지나요? 1 스킨십 06:37:26 419
1129532 김치 황태 국 4 따뜻한 06:29:02 410
1129531 돈꽃에서 모현이아빠 자살시도지? 죽은건 아닐거 같지 않나요? 2 아우 이거 .. 06:08:07 540
1129530 PD랑 결혼한 여배우들 다 잘 사네요 3 ㅡㅡ 05:55:40 1,305
1129529 기안84는 어떻게 방송계로 진출한건가요? 8 나혼자 04:31:50 2,176
1129528 오후에 고구마 먹고 체해서 고생했는데 또 먹고 싶은건 뭐죠? 1 .... 04:28:08 336
1129527 미국인들의 일상회화는 번역기에 돌릴떄 이상하게 나오는데.. 1 af 03:43:40 407
1129526 문재인세트메뉴 아세요? minhee.. 03:27:29 420
1129525 자야하는데 ... 03:13:30 288
1129524 민중가요 부르고 싶어요. 9 음치 03:03:51 502
1129523 청기자단해체.새서명 31487명.안하신분.컴온~ 14 14일부터시.. 02:59:19 517
1129522 인상 좋다는 말 4 ㅡㅡ 02:39:35 858
1129521 조카에게 사준 옷 신발 입은 걸 본적이 없어요 10 ㅇㅇ 02:31:53 2,041
1129520 영화 강철비 극장에서 볼만한가요. 4 . 02:25:58 495
1129519 자취 전/후에 주말에 여유의 차이는 어디에서 오는걸까요 4 .... 02:22:10 655
1129518 이혼하고 같은 부서 근무하는 선배부부 19 맹수니 02:16:56 4,505
1129517 무엇을 먹어도 효과 없는 나 18 효과 02:15:42 2,135
1129516 분당 정자, 수내, 서현쪽 빌라나 다가구 사시는 분 계신가요? ㅇㅎㅇㅎ 02:14:08 339
1129515 착하게 생겼다는말 5 ...착 02:07:00 8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