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본 윌리엄스 -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바람처럼 | 조회수 : 2,817
작성일 : 2011-10-25 23:07:38

 

윌리엄스 (Ralph Vaughan Williams: 1872 ― 1958) 작곡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Fantasia on Green Sleeves &

<그린 슬리브스> Green Sleeves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은 영국 근대 국민주의 작곡가 본 윌리엄스가 영국의

16세기 말, 엘리자베스 시대에 금광을 찾아다니던 사람들 사이에서 불려

지던 통속민요 <그린 슬리브스>를 주제로 작곡한 관현악을 위한 환상곡이다.

 

인류학자 찰스 다윈의 후손이기도 한 어머니를 둔 본 윌리엄스는 <민요>에

큰 매력을 느끼고 영국 전역을 여행하며 <구전민요>를 채보採譜해 기록하기

시작했고, 이는 그의 음악에 큰 영향을 미쳤다.

 

16세기 말경에 ‘푸른 소매의 옷’을 입은 바람기 있는 한 여인이 있었는데,

그 여인을 <그린 슬리브스>라는 이름으로 부르게 되었고 그것이 다시 노래로

불리게 되어 지금의 민요로 되었다고 한다.

본래 이 곡은 1928년에 쓴 <사랑에 빠진 존 경卿>이란 4막짜리 오페라의

간주곡으로 씌었는데 1934년 독립시켜 <관현악을 위한 환상곡>으로 고쳐서

썼다.

 

본 윌리엄스는 이 옛 노랫가락으로 신선하고 녹음이 짙은 푸른 하늘을 연상

하게 하는 시원한 환상곡을 만들었는데 민요조의 ‘서정적이고 몽환적인 선율’

이 너무도 아름답고 인상적인 작품이다.

20세기 들어서 재발견 되어 수많은 사람들에게 새로 사랑받는 곡이 되었다.

                                                                                      (퍼온 글을 정리)

 

~~~~~~~~~~~~~~~~~~~~~~~ ~♬

 

본 윌리엄스의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 관현악곡

http://www.youtube.com/watch?v=zdxakRxYt1M

 

<그린 슬리브스> ― 전래민요 傳來民謠

http://www.youtube.com/watch?v=t1cd69sUDYk&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0.25 11:10 PM (121.151.xxx.203)

    잘 듣겠습니다.
    수고하셨고요~

  • 2. 바람처럼
    '11.10.25 11:38 PM (121.131.xxx.185)

    Green sleeves푸른 옷소매/ Olivia Newton John

    Alas, my love you do me wrong
    To cast me off discourteously
    For I have courted you so long
    Delighting in your company.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So, Greensleeves now farewell, adieu
    May good fortune prosper thee.
    For I am still thy lover true,
    Oh, come once again and love me.


    아아 내 사랑 그대는 그렇게도 야속하게
    나를 버리고 가버리다니
    그렇게 오랫동안 그대를 사랑하고
    그대와의 사귐을 기쁘게 여겼던 나를.

    그린스립은 나의 즐거움,
    그린스립은 나의 기쁨,
    그린스립은 아름다운 마음을 지닌 사람,
    그건 다른 누구도 아닌 내 사랑 그린스립

    그린스립, 이제는 이별이군요.
    그대의 앞날에 행운이 있기를.
    나는 지금도 그대의 참사랑이니,
    오, 돌아와 다시 한 번 날 사랑해 주오.

  • 3. 자연과 나
    '11.10.25 11:51 PM (175.125.xxx.77)

    음... 이것 요즘 제가 출퇴근 시간에 듣고자 찾아봤던 거였는데

    잘 못찾았었거든요..

    고맙습니다.

    바람처럼님도 내일 잘 되게 빌어주세요.. 꼭 바람처럼님의 축하의 음악 내일 받고싶습니다..^^

  • 4. 덕분에
    '11.10.25 11:59 PM (59.101.xxx.204)

    덕분에 좋은 음악을 알아가고 있습니다. 늘 감사해요!

  • 5. 감사합니다.
    '11.10.26 3:10 AM (99.226.xxx.38)

    제가 좋아하는 음악...감사해요.
    개표..부디 서민에게 이로운쪽으로 결과 나오길 바라겠습니다.

  • 6. 헤로롱
    '11.10.26 6:41 AM (122.36.xxx.160)

    바람처러님 덕분에 배경까지 알게되어 아는만큼 들리게 되는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424 에어서울) 전자티켓도 받았는데..공항 가니 "예약 안 .. .. 04:33:05 33
1224423 똥배= 자궁근종?? 6 ㅇㅇ 03:40:44 347
1224422 독립하는 과정에서 가족과의 트러블, 어떻게 조율해야 할까요? 11 새벽비 03:31:01 302
1224421 강아지산책이 보기랑 다르게 힘드네요 8 ㅇㅇ 03:15:20 395
1224420 (속보)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은 안전하고 북한은 번영될 것 8 ........ 03:06:30 978
1224419 분명히 봤는데 안본것처럼 줄거리가 전혀 기억 안나는 영화 있나요.. 2 ... 02:59:34 195
1224418 오만과편견 영화 봤는데요 5 02:58:47 398
1224417 샐러드마스터 쓰는분들 질문이요 2 02:42:46 304
1224416 원순씨를 지지합니다!!!!!!!!!!!!!!!! 1 themid.. 02:38:15 151
1224415 근데 네이버 댓글이 또 뭔가 이상해지지않았나요? 1 ... 02:33:55 350
1224414 문프와 트럼프 넥타이~~ 5 ... 02:32:30 804
1224413 새로 이사온 큰집에 나혼자 돈벌어서 산 내집이라는 남편. 아휴 4 아휴 02:31:37 918
1224412 일본만 그런줄 알았더니 중국도 겐세이질... 10 회담 02:28:38 632
1224411 예민하신 분들 실리콘냄새.. ... 02:25:28 131
1224410 트윈워시..플러스 설치 할때 사이즈?// 2 세탁기 02:18:48 101
1224409 문대통령 오늘따라 잘생겼네요 4 ㅂㅅㅈㅇ 02:17:47 522
1224408 트럼프, "한국은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하는 것이 행운&.. 13 ㄷㄷㄷ 02:16:42 1,403
1224407 담배피는 남편에게.. 1 7년째 투쟁.. 02:15:26 225
1224406 콩자반이 덜익어 딱딱하면 후속조치 가능한가요? 2 ㅡㅡ 02:15:24 152
1224405 밑에 글보니 저 좋다던 남자들 공통점 3 밑에 02:05:09 773
1224404 최순실 맥주를 마시고 싶은 밤 깍뚜기 01:55:36 369
1224403 홍일권 배우...이렇게 싱그러운 50대라니 happy 01:55:05 788
1224402 갈비집 불판사건에서 다친아이 엄마역으로 나온 탈렌트 이름이요 미스 함무라.. 01:49:31 396
1224401 cgv에서 라이프 오브 파이 해요 늑대와치타 01:47:54 175
1224400 트럼프가 문통 손 꼭 잡고 들어가네요 ㅎㅎㅎ 14 이니채고 01:42:19 1,8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