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본 윌리엄스 -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바람처럼 | 조회수 : 2,762
작성일 : 2011-10-25 23:07:38

 

윌리엄스 (Ralph Vaughan Williams: 1872 ― 1958) 작곡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Fantasia on Green Sleeves &

<그린 슬리브스> Green Sleeves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은 영국 근대 국민주의 작곡가 본 윌리엄스가 영국의

16세기 말, 엘리자베스 시대에 금광을 찾아다니던 사람들 사이에서 불려

지던 통속민요 <그린 슬리브스>를 주제로 작곡한 관현악을 위한 환상곡이다.

 

인류학자 찰스 다윈의 후손이기도 한 어머니를 둔 본 윌리엄스는 <민요>에

큰 매력을 느끼고 영국 전역을 여행하며 <구전민요>를 채보採譜해 기록하기

시작했고, 이는 그의 음악에 큰 영향을 미쳤다.

 

16세기 말경에 ‘푸른 소매의 옷’을 입은 바람기 있는 한 여인이 있었는데,

그 여인을 <그린 슬리브스>라는 이름으로 부르게 되었고 그것이 다시 노래로

불리게 되어 지금의 민요로 되었다고 한다.

본래 이 곡은 1928년에 쓴 <사랑에 빠진 존 경卿>이란 4막짜리 오페라의

간주곡으로 씌었는데 1934년 독립시켜 <관현악을 위한 환상곡>으로 고쳐서

썼다.

 

본 윌리엄스는 이 옛 노랫가락으로 신선하고 녹음이 짙은 푸른 하늘을 연상

하게 하는 시원한 환상곡을 만들었는데 민요조의 ‘서정적이고 몽환적인 선율’

이 너무도 아름답고 인상적인 작품이다.

20세기 들어서 재발견 되어 수많은 사람들에게 새로 사랑받는 곡이 되었다.

                                                                                      (퍼온 글을 정리)

 

~~~~~~~~~~~~~~~~~~~~~~~ ~♬

 

본 윌리엄스의 <푸른 옷소매의 환상곡> ― 관현악곡

http://www.youtube.com/watch?v=zdxakRxYt1M

 

<그린 슬리브스> ― 전래민요 傳來民謠

http://www.youtube.com/watch?v=t1cd69sUDYk&feature=related

 

~~~~~~~~~~~~~~~~~~~~~~~~~~~~~~~~~~~

IP : 121.131.xxx.11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0.25 11:10 PM (121.151.xxx.203)

    잘 듣겠습니다.
    수고하셨고요~

  • 2. 바람처럼
    '11.10.25 11:38 PM (121.131.xxx.185)

    Green sleeves푸른 옷소매/ Olivia Newton John

    Alas, my love you do me wrong
    To cast me off discourteously
    For I have courted you so long
    Delighting in your company.

    Greensleeves was all my joy,
    Greensleeves was my delight,
    Greensleeves, my heart of gold,
    And who but my lady Greensleeves.

    So, Greensleeves now farewell, adieu
    May good fortune prosper thee.
    For I am still thy lover true,
    Oh, come once again and love me.


    아아 내 사랑 그대는 그렇게도 야속하게
    나를 버리고 가버리다니
    그렇게 오랫동안 그대를 사랑하고
    그대와의 사귐을 기쁘게 여겼던 나를.

    그린스립은 나의 즐거움,
    그린스립은 나의 기쁨,
    그린스립은 아름다운 마음을 지닌 사람,
    그건 다른 누구도 아닌 내 사랑 그린스립

    그린스립, 이제는 이별이군요.
    그대의 앞날에 행운이 있기를.
    나는 지금도 그대의 참사랑이니,
    오, 돌아와 다시 한 번 날 사랑해 주오.

  • 3. 자연과 나
    '11.10.25 11:51 PM (175.125.xxx.77)

    음... 이것 요즘 제가 출퇴근 시간에 듣고자 찾아봤던 거였는데

    잘 못찾았었거든요..

    고맙습니다.

    바람처럼님도 내일 잘 되게 빌어주세요.. 꼭 바람처럼님의 축하의 음악 내일 받고싶습니다..^^

  • 4. 덕분에
    '11.10.25 11:59 PM (59.101.xxx.204)

    덕분에 좋은 음악을 알아가고 있습니다. 늘 감사해요!

  • 5. 감사합니다.
    '11.10.26 3:10 AM (99.226.xxx.38)

    제가 좋아하는 음악...감사해요.
    개표..부디 서민에게 이로운쪽으로 결과 나오길 바라겠습니다.

  • 6. 헤로롱
    '11.10.26 6:41 AM (122.36.xxx.160)

    바람처러님 덕분에 배경까지 알게되어 아는만큼 들리게 되는것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165 임신 14주 세시간거리 여행 다녀와도 되나요? oo 00:50:05 3
1127164 입생로랑 향수광고 어디다 신고할수 없는지 1 00:46:00 155
1127163 제가 너무 어눌하고 겁이 많은 바보네요 3 헛똑이 00:43:58 144
1127162 피디수첩을 보는데 제작팀의 울분이 전달되더군요. 2 gjgj 00:42:04 201
1127161 다먹은 접시에 휴지 버리는게 나쁜건가요? 7 옴마나 00:40:54 291
1127160 마른안주 추천해 주세요! 1 온라인 00:40:05 54
1127159 재첩국 냉동된거 어디서 구입하나요 2 해외교민 00:36:27 63
1127158 1588.1577 번호는 요금이 비싸요 1 짜증 00:31:26 199
1127157 파마를 했는데 .. 00:29:00 125
1127156 유시민 제발 정치하지 마세요 제발 00:24:15 548
1127155 음식물쓰레기를 폐기물봉투에 버려도 되나요? .. 00:22:29 104
1127154 고든 램지가 만든 음식은 맛있었을까요? 5 내냉장고도부.. 00:21:55 853
1127153 교통사고 합의금 어느정도 해야할까요? 1 재울 00:20:24 243
1127152 3억 2천...기가차다 4 .... 00:19:24 1,344
1127151 Pd수첩 보고난 소감 15 적폐잡기 00:19:02 1,152
1127150 자기 감정만 중요한 사람들 이유가 뭘까요? 6 .. 00:11:03 398
1127149 81년생인데 시대를 넘 잘 타고난 거 같아요 8 좋아요 00:10:35 1,214
1127148 억주고 회원권 끊는 스포츠센타는 텃새나 회비 걷는거 없나요? 2 호텔이나.... 00:08:12 415
1127147 파리넬리 다시 보는데 왜 이리 눈물이 나는지 3 t... 00:03:58 309
1127146 정두언 속시원한말 했네욯ㅎ 4 피디수첩 00:01:32 1,059
1127145 생각지도 못한 지방대를 쓰면서 16 고등3 2017/12/12 1,741
1127144 한쪽다리에 약한진동이 계속 느껴져요... 2 뭘까 2017/12/12 246
1127143 오늘 pd 수첩 엄청나네요..꼭 보시길 29 ;;; 2017/12/12 2,896
1127142 늦은결혼 남자나이 50쯤 되는데 재미나게 얼마나 살수있을까요 9 ㅜㅜㅜㅜㅜ 2017/12/12 1,332
1127141 망막박리수술했는데... 3 ... 2017/12/12 5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