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박원순, 문재인 두 분에게 관심있으신 분들

sunshine | 조회수 : 1,168
작성일 : 2011-10-25 09:05:17
이 글 한 번 읽어보세요. 故조영래 변호사가 어떤 분이셨는지 찾아보다가
우연히 읽게 되었는데 박원순과 문재인 이 두분에 대해 좀 더 깊이 있게 알게되었네요.
내용이 조금 길지만 금방 읽혀요.
저는 서울시민이 아니어서 내일 선거에 투표로 참여할 수 없지만
많은 서울시민분들께서 옳은 선택을 해주실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박원순과 문재인, 조영래와 노무현...그리고 '운명'
IP : 58.239.xxx.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sunshine
    '11.10.25 9:05 AM (58.239.xxx.4)

    http://blog.naver.com/finesse3/20139020145

  • 2. ...
    '11.10.25 9:29 AM (180.71.xxx.168)

    좋은글 잘읽었습니다. 살아오신 삶의 궤적만으로도 존경스럽네요.

  • 3. 이부분
    '11.10.25 10:10 AM (211.207.xxx.10)

    조영래 박원순 문재인 노무현 이 네 사람은 반듯하면서도 유능했다. 양 측면을 겸비한 이를 찾기 힘들다.

    특히 박원순과 문재인은 부끄럼이 많고 나서기를 좋아하지 않지만,
    시대 그리고 멘토를 잘못(?) 만나 앞장서게 되었으니 그 모든 것을 '운명'이라고 할 수밖에.
    둘 다 원칙주의자이고 자기확신, 절제력이 강하지만 타협에 능하기도 하다.

    나경원도 출마의 변으로 '헌신과 희생'을 말했다.
    나는 그녀의 경력에서 그런 흔적을 단 한 건도 찾을 수 없었다.
    BBK동영상에서 '주어가 없다'는 어이없는 궤변을 늘어놓더니,
    이제 자신이 아니라 타인의 헌신과 희생을 말한 것일까



    이부분, 정말 와 닿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4386 배명진 ㄷㄷㄷ 00:56:11 61
1224385 정관장 홍삼 달이는 방법 ... 00:52:47 20
1224384 남자 조연 배우 이름 좀 알려주세요 9 알아야 해서.. 00:50:40 124
1224383 여초직장 .. 이런건 무슨 시츄에이션 ? .. 00:50:17 92
1224382 생리전 증후군 1 .. 00:50:02 46
1224381 대통령 1박4일 일정은 어떻게 계산한건가요? 4 플랫화이트 00:45:32 258
1224380 80년대 후반에 활동하던 남자 탈렌트 이름 좀 알려주세요. 15 유랑 00:40:46 412
1224379 제가 화낼만한 상황이 아닌가요? 15 . 00:39:54 563
1224378 연애는 정말 어렵네요. .. 00:39:23 187
1224377 살면서 정말 멋진 남자 만난 적 있으신가요? 3 ... 00:39:19 332
1224376 강원랜드 . 장자연. 삼송. 이명박그네. 국정원. 기무사... 2 00:37:06 141
1224375 초1 수준엔 이게 어려운 건가요? 15 찜찜 00:34:03 405
1224374 단돈 50만원 가지고 여행 가는 겁니다 후훗 5 냠냠후 00:32:53 596
1224373 문대통령님 오늘 사진 --폼페이오.볼턴과 6 345 00:31:15 479
1224372 김찬식님 페북”나도 하나 깐다.”/펌 3 드루킹관련 00:29:05 284
1224371 ㄷㄷㄷㄷ 이로써 드루킹과 남조선기레기들 끝! 5 도둑킹 00:27:46 487
1224370 석면 날리는 학교 ㅜ 1 .. 00:26:08 178
1224369 MBC 백분토론 박주민의원 최강욱 변호사 나왔어요 5 지금 00:24:59 388
1224368 지방에서 왔다고 무시하는 사람 2 지방 00:24:02 378
1224367 배명진 과거 대선후보토론 음성 분석 4 쯔쯔 00:23:11 663
1224366 동안 언니 이야기 보다 생각난 옛날 이야기 1 예전에 00:23:01 474
1224365 롯데 리조트 속초 혼자 1박 3 evecal.. 00:18:59 459
1224364 아이를 키우는 지혜 ᆢ한말씀부탁드립니다 3 00:10:37 506
1224363 시어른 병환에 간병인을 써도 자식은 욕먹는건가요? 29 ㅇㅇ 00:05:57 1,233
1224362 아나운서 이름이 생각 안나요 10 시민 00:03:39 6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