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생 상스의 「동물의 사육제」중 ‘백조’

바람처럼 | 조회수 : 2,190
작성일 : 2011-10-22 23:06:41

 

샤를 카미유 생 상스 (Charles Camille Saint Saëns: 1835 ― 1921) 작곡

‘동물의 사육제’ 중 제13곡 <백조> Le cygne

 

동물의 사육제는 1886년, 생 상스 51세 때의 작품으로 여러 동물의 특성을

음악으로 묘사하여 축제 분위기를 유쾌하게 만들도록 하였다.

전체 14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실내 관현악의 편성으로 여러 악기와 짝을

지어 재미있고 변화 있게 표현했다.

 

제13곡: <백조> 첼로와 2대의 피아노 ―

동물의 사육제에는 모두 14곡이 수록되어 있는데 그 중에서 백조는 13곡에

해당되며, 전곡 중 가장 유명한 곡으로 백조의 우아함을 첼로로 표현했다.

청순하면서도 우아한 백조들이 붕긋이 떠서 잔잔한 호수면 위를 평화스럽게

헤엄치고 있는 모습이다. 첼로의 선율은 백조를 상징하고, 하프를 곁들인

관현악은 호수를 묘사하고 있다.

 

사육제 란 명칭을 붙였을까?

사육제, 즉 ‘카니발carnival’이란 가톨릭교 문화권에 속하는 지역에서 매년

2월 중 ‧ 하순경에 열리는 ‘대중적 축제’를 가리킨다.

시기와 지역에 따라 행사의 내용에는 조금씩 차이가 있으나, 기본적으로

일상에서는 결코 용납되지 않는 자유분방함과 탈선이 상당한 수준까지 허용

된다는 점은 언제나 같다고 한다.

 

이른바 사육제를 지배하는 정신은, 일체의 구속에서 벗어난 자유라고 할 수

있다. 아마 생 상스가 이 제목에서 그리고 이 곡 자체에서 드러내고자

한 것, 또한 엄격한 구성이나 형식미와는 무관하게 그저 웃고 즐길 수 있는

소탈한 자유분방함이었을 것이다.     (퍼온 글을 정리)

 

~~~~~~~~~~~~~~~~~~~~~~~ ~♬

 

생 상스, ‘동물의 사육제’ 중 <백조>

연주시간: 3분 9초

http://www.youtube.com/watch?v=b44-5M4e9nI

 

~~~~~~~~~~~~~~~~~~~~~~~~~~~~~~~~~~~

IP : 121.131.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교돌이맘
    '11.10.22 11:19 PM (175.125.xxx.77)

    고맙습니다. 바람처럼님 마음에 평화가 오네요..^^

  • 2. 사랑이여
    '11.10.22 11:26 PM (175.209.xxx.18)

    미야 마이스키 시디를 갖고 있습니다.
    아주 편안한 음악이죠.

  • 3. 참맛
    '11.10.22 11:34 PM (121.151.xxx.203)

    저가 며칠만에 바람처럼님 덕분에 정서가 많이 순화되었네요

  • 바람처럼
    '11.10.22 11:55 PM (14.39.xxx.97)

    참맛님은 82cook의 '등대지기' 라는 인상을 받습니다.
    틈틈이 아름다운 음악을 통해서 마음은 '평상심' 으로 돌아갈 수 있지요. ^^

  • 4. 핑크 싫어
    '11.10.22 11:49 PM (125.252.xxx.5)

    마음이 정화되는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9539 바비리스 사망했어요. 최강 고데기 추천해주세요. ... 07:45:58 42
1129538 나폴레옹 빵집 너무 흔해져서 빵맛 떨어졌어요 1 07:38:44 108
1129537 고견 구합니다.아가리 닥쳐에 관해서요. 3 아이고 07:28:40 267
1129536 자동으로 엄빠 미소 떠오르는 방중효과 분석이래요. (펌) 소유10 07:00:15 253
1129535 남편에게 애교 부리는 여자들은 7 궁금 06:59:05 907
1129534 아마존 89달라를 76만원에 파는 뻔뻔 장사치 6 There .. 06:37:43 1,130
1129533 자식이 몇 살 정도되면 스킨십이 어색해지나요? 1 스킨십 06:37:26 388
1129532 김치 황태 국 4 따뜻한 06:29:02 375
1129531 돈꽃에서 모현이아빠 자살시도지? 죽은건 아닐거 같지 않나요? 2 아우 이거 .. 06:08:07 516
1129530 PD랑 결혼한 여배우들 다 잘 사네요 3 ㅡㅡ 05:55:40 1,214
1129529 기안84는 어떻게 방송계로 진출한건가요? 7 나혼자 04:31:50 2,107
1129528 오후에 고구마 먹고 체해서 고생했는데 또 먹고 싶은건 뭐죠? 1 .... 04:28:08 326
1129527 미국인들의 일상회화는 번역기에 돌릴떄 이상하게 나오는데.. 1 af 03:43:40 397
1129526 문재인세트메뉴 아세요? minhee.. 03:27:29 410
1129525 자야하는데 ... 03:13:30 284
1129524 민중가요 부르고 싶어요. 9 음치 03:03:51 489
1129523 청기자단해체.새서명 31487명.안하신분.컴온~ 14 14일부터시.. 02:59:19 493
1129522 인상 좋다는 말 4 ㅡㅡ 02:39:35 841
1129521 조카에게 사준 옷 신발 입은 걸 본적이 없어요 10 ㅇㅇ 02:31:53 1,997
1129520 영화 강철비 극장에서 볼만한가요. 4 . 02:25:58 478
1129519 자취 전/후에 주말에 여유의 차이는 어디에서 오는걸까요 4 .... 02:22:10 651
1129518 이혼하고 같은 부서 근무하는 선배부부 18 맹수니 02:16:56 4,397
1129517 무엇을 먹어도 효과 없는 나 18 효과 02:15:42 2,065
1129516 분당 정자, 수내, 서현쪽 빌라나 다가구 사시는 분 계신가요? ㅇㅎㅇㅎ 02:14:08 333
1129515 착하게 생겼다는말 5 ...착 02:07:00 7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