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장애계 262명, 박원순 후보 지지선언

참맛 | 조회수 : 1,835
작성일 : 2011-10-21 19:07:43
장애계 262명, 박원순 후보 지지선언
“장애인의 권리는 ‘시설의 목욕탕’ 아닌 ‘동네의 자립생활’”… 나 후보측에 공식 토론 제안해
http://www.welfare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28581

-  ▲ 민주당 박은수 의원.
민주당 박은수 의원 역시 이날 참석해 “이명박 정부는 장애인차별금지및권리구제등에관한법률의 시정기구인 국가인권위원회를 상정했으나, 장애인 당사자 등을 포함한 직원 20명을 충원하겠다는 약속을 지키기는커녕, 직원의 수를 1/3로 축소했다.”며 “2009년 공공시설에 대한 장애인편의시설 설치 불이행, 장애계와 상의 없이 통과시킨 장애인활동지원에관한법률, 장애등급 36% 하향 등 실질적으로 서비스를 받을 수 없도록 하는 장애등급 판정, 전동휠체어 보급 대폭 축소 등 현 정권의 장애인정책은 ‘도가니’.”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어 “장애계는 탈시설과 자립생활을 통한 ‘통합 서울시’를 꿈꾼다. 잔인하고 혹독한 이 정부를 심판해야 할 것.”이라고 박 후보의 지지에 힘을 실었다.

서울시의회 이상호 시의원은 한나라당 나경원 후보의 ‘목욕봉사’, ‘시각장애인 우수 발언’, ‘사회복지사업법 개정 반대’ 사건 등을 지적하며, “활동보조 추가시간 확대, 장애인콜택시 증차 성과를 자신이 이뤄낸 것처럼 선전하고 있다. 이는 비열한 태도.”라고 주장했다.

이 시의원은 “나 후보의 공약은 오세훈 전 서울시장의 공약과 토씨 하나 다르지 않다. 공식적으로 나 후보에게 장애인정책에 대한 ‘끝장토론’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


참고: 2011년 민생예산 삭감표

http://twitpic.com/6xl3hu

결식아동 급식 지원금 541억 전액 삭감
영유아 예방접종비 400억 전액 삭감
저소득층 에너지 보조금 903억 전액 삭감
사회적 일자리 창출 지원금 340억 삭감
노인 일자리 예산 190억 삭감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예산 1,100억 전액 삭감
한시적 생계 구호비 4,181억 전액 삭감
실직가정 대부 사업비 3,000억 전액 삭감
저소득층 의료비 지원비 880억 삭감
저소득층 긴급 복지비 1,000억 삭감
기초생활자 급여 예산 649억 삭감
장애아동 무상보육 지원금 50억 삭감
장애인 차량 지원비 116억 전액 삭감
교육예산 1조 4,000억 삭감
노인장기요양보험시설 확충 예산 447억 삭감
저소득층 암 조기검진 및 의료비 지원 45억 삭감
차상위 계층 의료지원 304억 삭감
국공립 보육시설 신축 예산 55억 삭감


IP : 121.151.xxx.20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0.21 7:08 PM (121.151.xxx.203)

    장애계 262명, 박원순 후보 지지선언
    http://www.welfarenews.net/news/articleView.html?idxno=28581


    참고: 2011년 민생예산 삭감표
    http://twitpic.com/6xl3hu

  • 참맛
    '11.10.21 7:08 PM (121.151.xxx.203)

    이거 올라면 잘리기도 하고, 없어지기도 하고.....

    어려버라...

  • 2. 고마워요..
    '11.10.21 7:16 PM (112.154.xxx.233)

    괜히 눈물나요... 박원순 후보님 같이 훌륭한 분을 나억원이 어떻게 했는지 생각하면..

  • 21일
    '11.10.21 7:25 PM (218.209.xxx.89)

    어제 토론에서도 박원순 후보님..얼마나 억울 하셨겠어요.

  • 참맛
    '11.10.21 7:29 PM (121.151.xxx.203)

    평생을 남을 위해 봉사만 하시다 보니, 공격하기 전에 상대의 아픈 마음이 떠올라 물러 서셨을 거라는 추측을 해봅니다. 또 원칙을 지키고자 했었고.

    그러잖고 변호사를 한 양반이 그렇게 당하고만 있었겠나요.

  • 3. 저런
    '11.10.21 7:43 PM (218.149.xxx.56)

    거짓말쟁이 뻔순이와 대면하려면 정말 대단한 인내심이 있어야겠네요.

  • 4. 너무 더러워서
    '11.10.21 8:03 PM (211.207.xxx.10)

    선거 내내 눈과 귀를 씻어야 할 정도였는데,
    이 사진은 정말 전율을 느끼게 합니다,

    특정후보 지지, 나름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거 같은데
    존경합니다, 장애우 여러분.

  • 5. 뭉클
    '11.10.21 8:23 PM (115.143.xxx.25)

    기득권층 하는 짓 보면 같이 진흙탕에서 굴러보자 싶기도 하다가도
    이런분들 보면 정신 똑바로 차리고 살자 싶어요
    고맙습니다

  • 6. 감동
    '11.10.21 8:26 PM (211.207.xxx.10)

    박원순후보지지단은 19일 박원순 후보의 장애인 정책 공약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선거 본부 안에 장애인특별위원회를 둬 장애인 당사자가 자유롭게 접근할 수 있도록 길을 터주고,
    정책 공약 하나하나 소통하며 만들어가는 후보는 당선된 이후에도 이를 쉽게 걷어차지 않을 것.”이라며..

    ------

    우와, 상상 그 이상이네요,
    선거 본부 안에 이미 장애인특위가 있다니......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069 싱글인데 밥에 넣어 먹을 잡곡 좀 추전해주세요. 84 21:33:55 2
1127068 구세군 빌딩 1 ........ 21:32:40 22
1127067 아 비하인드 뉴스 너무 재밌어요. 4 후음 21:27:21 290
1127066 오리털겉재질이 폴리80, 면20 이면 .. 21:27:16 33
1127065 수도 얼까봐 물 틀어놓는 거요. 3 ㅇㅇ 21:23:26 189
1127064 청약예치금은 청약 넣기전에만 채워놓으면 되나요? 장학생 21:22:20 40
1127063 진짜 수면내시경 보호자없는데 영원히 비수면으로받아야하나요 14 근데 21:17:18 650
1127062 손석희 사인!!! ㅋㅋㅋ '예 한 다스 살게요' 9 아마 21:10:28 954
1127061 학교선택 12 수험생맘 21:10:10 313
1127060 목도리 재질중에 6 .. 21:10:07 191
1127059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왜 소식이 없을까요 3 ... 21:08:54 371
1127058 플란..다스........ㅋㅋㅋ.......... 4 ㄷㄷㄷ 21:08:17 543
1127057 뉴스룸에 플랜 다스의 계 나오네요 ! 12 고딩맘 21:05:41 869
1127056 결혼한 동생만 아끼는 엄마 때문에 서러워요.ㅠ 5 딸기 21:00:51 783
1127055 가짜 자선냄비 조심하세요..진짜 구세군 자선냄비 구별법 3 ..... 20:58:40 517
1127054 옷 환불관련이에요 20 질문 20:58:14 823
1127053 폐암이 엑스레이로도 보이나요? 12 20:53:35 945
1127052 남편이 김꺼내니 밥상 엎은 아내이야기 15 아... 20:49:30 2,099
1127051 분식집에서 나오는 오므라이스 소스는 살수없나요 9 궁금 20:49:13 671
1127050 난방 온도 설정(두번째 글) 1 .. 20:49:01 367
1127049 라섹수술 해보신분들 많이 아프시던가요..?? 3 ... 20:47:48 243
1127048 뉴스룸 임종석실장 특사방문에~ 4 @@ 20:47:43 526
1127047 초등 아이들 얼마짜리 패딩 사주세요? 18 .... 20:46:39 894
1127046 대기업 20년다녔어요. 공무원시험보려구요 23 새인생 20:45:58 2,073
1127045 허경영 강연 ㅋㅋ 1 ㅋㅋㅋ 20:45:49 3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