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베토벤의 피아노 소나타 제17번 템페스트(Tempest)

바람처럼 | 조회수 : 4,658
작성일 : 2011-10-19 23:12:53

 

루드비히 반 베토벤 (Ludwig Van Beethoven 1770 ― 1827) 작곡

베토벤 피아노 소나타 17번 <템페스트: 폭풍우> 제3악장

Piano Sonata No.17 In D Minor Op.31 ‘The Tempest’

 

<템페스트>는 베토벤의 피아노 소나타들 중에서 ‘비창’, ‘월광’과 함께 가장

인기 있고 자주 연주되는 곡이다. 이 소나타의 부제로 <템페스트>가 된

이유로는 제자 안톤 신들러가 이 곡을 이해하기 위한 힌트를 달라는 요청에,

베토벤이 “그렇다면 셰익스피어의 템페스트를 읽어라.”라고 대답한데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템페스트는 ‘폭풍우’라는 뜻인데 셰익스피어의 희곡에 폭풍우로 인해서 동생

에게 왕위를 빼앗긴 형이 사랑으로 증오를 이겨낸다는 게 전반적인 줄거리

이다.

 

이 곡을 완성한 당시의 베토벤은 귓병이 점점 악화되어, 하일리겐슈타트에서

요양을 하고 있을 때였고, 자살을 생각하며 <하일리겐슈타트 유서> 를 쓸

무렵이었다. 유서에서, 음악가에게 귀가 들리지 않게 된다는 게 얼마나 비참

하고 절망적인지를 토로하고 있다.

그러나 그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 이 모든 것을 감내하고 훌륭한 음악을

만들기 위해 삶을 바치겠다는 의지로 글을 맺는다.

그에게 있어 정신적 ‧ 육체적으로 가장 어렵고 힘겨운 나날 속에서 아름다운

피아노 소나타인 <템페스트>가 탄생하게 된 것이다.    (퍼온 글을 편집)

 

 

제3악장: 알레그레토 allegretto 조금 빠르게 ~ 3/8박자 소나타 형식

격정 뒤에 오는 다소 이완된 기분이 서정적이고, 감상적으로 아름답게 묘사

되어 있다. 침울한 시정詩情과 아름다운 격정이 느껴지는 명곡이다.

 

소나타 sonata: 하나 이상의 악기를 위한 악곡 형식. 리듬과 색채는 대조적

이지만 3~4개의 악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연주자 ―

빌헬름 켐프 (Wilhelm Kempff: 1895 ― 1991) 독일 출신

베토벤 피아노곡 연주의 대가

백건우 (1946~   ) 서울 출신, 세계 정상급 피아니스트

 

~~~~~~~~~~~~~~~~~~~~~~~ ~♬

 

원글 중 베토벤이 말한 “그럼에도 불구하고 ..... ” 이 말 항상 기억하고 싶네요.

개인의 ‘가슴속 문장’ 으로 삼아, 현실 생활에서 흔들리고 나약해질 때 기억해

적절히 활용해도 좋을 듯싶습니다.

베토벤이 서양음악사에서 ‘악성樂聖’으로 불리게 된 것은, 인간적인 불행에 맞서

온갖 고뇌를 이겨내며, 불멸의 명곡들을 작곡해내었기 때문인데요, 그의 혼과

희생이 담겨있는 음악으로 인해 인류는 삶의 번뇌 속에서 아름다운 음의 세계를

언제라도 경험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

 

베토벤의 <템페스트> 제3악장

연주 동영상: 빌헬름 켐프 피아노 연주

연주시간: 7분 4초

http://www.youtube.com/watch?v=LfjD-DQ5REk&feature=player_embedded

 

연주 동영상: 백건우 피아노 연주

연주시간: 6분 17초

http://www.youtube.com/watch?v=mVbyow_SYGc

 

~~~~~~~~~~~~~~~~~~~~~~~~~~~~~~~~~~~

IP : 121.131.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참맛
    '11.10.19 11:15 PM (121.151.xxx.203)

    으휴 이 밤에 틀기엔 부담이 가는 곡이네요. 저가 볼륨을 좀 올려 들으니까요.

    오늘도 고맙습니다.~

  • 2.
    '11.10.19 11:19 PM (59.9.xxx.202)

    이럴수가 ............ 제가 얼마전부터 이 음악이 머릿속에 엄청 맴도는데 표현할 방법도 없고 가사도 없고 제목을 어떻게 알아봐야 하나 엄청 고민하고 있었어요
    제목 딱 보는 순간 혹시 내가 찾던 곡이 아닐까 이러고 클릭했는데 제가 찾던 그 곡이네요
    감격했어요 ㅠㅠ 님 정말 감사해요

  • 3. Yellow Jacket
    '11.10.19 11:38 PM (218.38.xxx.115)

    너무 좋아요.

    저도 오늘도 고맙습니다.

  • 4. 으윽.
    '11.10.19 11:40 PM (1.246.xxx.102)

    어제 오늘.. 귀가 호강합니다.

    이곡은 듣자마자 ..온몸에 전율과 소름이 쭈악~~

    넘흐 감사힙니다.

  • 5. ..
    '11.10.20 12:28 AM (175.124.xxx.46)

    바람처럼님, 밤마다 이뻐요. 켐프의 피아노는 대단하네요.

  • 6. 특히!
    '11.10.20 2:33 AM (99.226.xxx.38)

    처음 부분이 멋지네요!
    감사합니다!!!!!!

  • 7. 바람처럼님
    '11.10.20 10:41 AM (183.98.xxx.177)

    팬입니다^^
    항상 좋은 곡 올려 주셔서 감사해요~

  • 8.
    '11.10.20 10:54 AM (112.152.xxx.150)

    저도 생각하던 곡이었는데 고맙습니다. 막연히 쇼팽 왈츠10번 비슷하다고만 생각했었는데.. 오늘은 이곡으로 달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8802 아이가 주차된차를 긁었는데 2 sara 19:08:05 84
1128801 장조림.. 고기 사이사이에 낀 기름 어떻게하세요? 3 ... 18:57:20 149
1128800 우현 , 대단한 분 이엿구나. ^0^ 7 ------.. 18:55:39 549
1128799 문재인 대통령님 방중, 한국언론에 절대 안나오는 4 좋아요 18:54:30 246
1128798 지옥에 사는거같아요ㅡ 4 ~~ 18:54:04 403
1128797 다음펀드?에 신청한 문재인대통령님 달력이 안올까 걱정되요 4 달력 18:53:39 57
1128796 한중 국빈만찬 사진 풀렸어요 4 사진이다 18:52:29 397
1128795 미니쉘 저만 몰랐나요? 7 ㅇㅇ 18:50:15 845
1128794 드라마 흑기사에서 5 ㅎㅎ 18:48:47 192
1128793 논술예비 1 수험생 18:48:07 125
1128792 심마담 배후 도대체 누굴까요? 3 ..., 18:47:49 569
1128791 고집센 남자와 결혼하면 펼쳐질 미래 알려주세요 12 ㅇㅇ 18:42:01 451
1128790 혈압약을 먹어도 안 떨어지는 혈압은.. 6 ... 18:39:29 329
1128789 강순의 백김치나 석박지 드셔보신분 6 ... 18:30:40 576
1128788 청와대기자단 해체청원 9 ㅇㅇㅇ 18:28:31 281
1128787 펌) 폭행당한 기자 이런 분이시네요ㅠㅠ.jpg 14 .... 18:27:55 2,034
1128786 어렷을때 교통사고 당한적이 있는데요 7 ........ 18:27:16 360
1128785 모든언론이 노무현과 문재인 못잡아먹어 안달인지 9 ㄱㄴㄷ 18:25:26 262
1128784 빈폴 패딩 우짤까요 4 고민 18:25:23 855
1128783 대학 운영 관련 각종 통계 데이터 웹사이트 .. 18:22:57 58
1128782 바람핀 인간들 5 ... 18:21:29 507
1128781 기자단 도대체 왜 국빈방문 따라갔어요? 2 정말 궁금 18:19:25 265
1128780 믹스커피끊으면 콜레스테롤좀 좋아질까요 13 18:19:17 1,053
1128779 북경대 문재인 대통령 강연 인기폭발, 기립박수 7 기사좀! 18:17:52 785
1128778 맞는 우울증약 찾기까지 얼마나 걸리셨어요? 1 답답 18:17:02 1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