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골수 한나라당,친정아버지께 문재인의 '운명'을 선물했어요.

오직 | 조회수 : 2,007
작성일 : 2011-10-17 22:09:50

그냥 암말않고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포장따로 옵션넣어서 편지 넣어서

꼭 읽어봐 주시라고 부탁드렸죠.

 

70대 중반이신데,, 고향은 경상도시고

보지말라는 대도 계속 조선일보 보시고, 억지로 경향신문 밀어 넣어 드렸는데 보지도 않으시고

제가 한나라당의 과거와 현재에 대해 10장 가까이 편지 써서 지난 지방선거 전에 드렸는데

약간 흔들리셨나 싶더니..다시 되돌아오고..

참 힘들더라구요.

 

노무현대통령님 서거때는 장례식장면보고 눈물났다시더니..

그 후에도 그리 큰 변화는 안 보이고..

이번엔 책의 힘을 빌리기로 하고 문재인의 '운명' 사서 보내드린 거에요.

엄마한테 살짝 물어보니

아빠가 계속 읽고 계신대요.

 

우리 엄마는 경북이 고향이신데 제가 말하는 것 듣고 예전에 맘 돌리시고 한나라당 사슬에서 벗어나셨는데

아빠가 저리 고집이시더니만,, 엄마가 그전엔 노무현 대통령 얘기하면 쓸데없는 말 한다고 인상쓰고

이명박이 어쩌고 저쩌고 하면 난리피우더니만

요샌 잠잠하다네요,,,

 

사실 전 운명 읽지도 않았어요. 그거 읽으면 도무지 미움과 연민에서 헤어날 길이 없을 걸 알기에

마음이 아파 읽을 수가 없을 것 같아요. 일부러라도 외면하고 싶은 가슴 아픈 책인데,,ㅠㅠㅠㅠ

우리 아버지..이젠 좀 달라지시려나요.

책 읽은 곳까지 살포시 포개 놓으셨다던데,, 읽으신 분들,, 저희 아버지 변화의 여지..충분하시겠죠....

제발..뼛속까지 거짓말투성이 거대악 한나라당의 사슬에서 벗어나셨으면..간절히 바랄 따름입니다.

 

 

IP : 116.123.xxx.11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17 10:15 PM (175.198.xxx.129)

    전 님이 정말 부럽습니다.
    님의 아버지는 변화할 가능성이 충분히 있는 분입니다. 책을 읽기까지 하시니 말이에요.
    수꼴 할배들은 빨갱이책이라며 기겁을 하고 불태우려고 들 겁니다.
    저희 아버지는 조금도 변하지 않으십니다.
    야당은 해괴하고 흉악한 당이라고 하시고 항상 박근혜와 오세훈에게만 관심을 보이시죠.

  • 2.
    '11.10.17 11:23 PM (59.7.xxx.55)

    친정아버지랑 정치 얘기했다 서로 맘 상해서 껄끄러워요. 당췌 얘기가 안통해요. 게다가 하나님을 너무 사랑하신다는..

  • 3. ㅠㅠ
    '11.10.18 12:01 AM (210.216.xxx.215)

    제 경험상으론 그게 좋은 방법이 아닌거 같아요.
    저는 좀 다른경우인데요.
    예전에 학교다닐때 저를 전도할려고 애를 쓴 아이가 있었어요.
    마음씨가 너무 여리고 착한아이였습니다.
    그런데 제가 좀 싫은 내색을 보였는데도, 나중에는 성경책까지 선물하더군요.
    그 친구의 성의를 생각해서 받았지만 읽어보지도 않았고 점점 더 기독교에 거부감만 생겼어요.

    원글님은 아버지고 가족이라서 부담없이 책을 보내신건가요?
    정치와 종교는 경우가 좀 달라서인가..
    아뭏든 저는 성경책을 선물로 받았을때 좀 불쾌했어요.

  • 4. 나중에
    '11.10.18 12:38 AM (122.47.xxx.15)

    아버님 폰에 다운로드 해서 (반값대학등록금, bbk사건 그리고 인천공항매입에 대해 나온 내용만으로도 듣게 해 주면 어떨까요?

  • 5. 원글님 같은
    '11.10.18 1:41 AM (218.149.xxx.41)

    따님을 둔 아버지는 당신이 얼마나 복 받았는지 아실까요.

  • 6. 원글님,
    '11.10.18 1:59 PM (183.100.xxx.68)

    운명 읽어보세요. 슬프긴 해도 저한테는 위로를 넘어 오히려 치유의 효과까지 있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197 화성 15호에 과학자들이 놀라는 이유 & 남북공통의제 M.. 정봉주의 전.. 06:41:33 53
1127196 평창올림픽 티켓 구매하신 분 계신가요? 1 ㅇㅇ 06:13:28 128
1127195 운세가 정 반대로 흘러가는 경우는 뭔가요? 사주싫으신분 넘겨주세.. 3 ........ 05:43:35 361
1127194 추위를 너무 타요. 옷 입는거 조언 부탁합니다 6 추위 05:23:54 597
1127193 변호사 개업 선물 2 ss 05:12:10 210
1127192 안 아픈데..돌 무렵 아이들에 계속 약 강제 투약 샬랄라 04:30:53 393
1127191 인천... 정말 싫은 도시에요 15 ㅇㅇ 03:03:57 2,968
1127190 후원해 본 입장에서 적는글 3 03:02:48 941
1127189 접시위에 휴지놓는 정성으로 휴지통에 직접 버리세요. 8 드러워 02:58:23 733
1127188 옷 구경 같이해요. 8 .. 02:54:00 876
1127187 와 서울 영하 12도 찍었네요. 3 후음 02:34:52 1,292
1127186 지난 시절 당당했던 배신자 배현진 7 richwo.. 02:15:16 1,643
1127185 유시민 작가 청와대 청원 전문입니다. 1 저녁숲 02:12:33 466
1127184 7만원 패딩과 20만원 패딩 25 .. 02:06:52 2,560
1127183 무채 시원하고 달달한 레시피 알려주세요 3 갑자기 먹고.. 02:05:28 549
1127182 남대문시장환불 사과향 02:04:25 226
1127181 김태효는 풀어주고 장시호는 잡아 가두고 16 천벌 01:56:56 1,124
1127180 30대 진로고민 나침반 01:54:40 226
1127179 국세청 반대하는데..'종교인 세무조사 안내' 강행 4 샬랄라 01:51:31 280
1127178 스마트폰 보호필름 붙이기 혼자 못하죠? 7 그방탄아님 01:32:55 455
1127177 PD수첩 다음편 예고에서 KBS 고대영사장 웃는거. 9 richwo.. 01:29:04 572
1127176 22평 vs 25평 vs 30평 vs 33평 5 해맑음 01:28:25 757
1127175 김태효구속기각됐어요 14 ㅅㄷ 01:19:24 1,260
1127174 배현진이 한 짓 중 제일 인상깊은 것 16 richwo.. 01:14:41 3,547
1127173 방한부츠 뭐 신으세요? 5 발시려움 01:06:04 9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