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지도 여론조사 역전?

82사랑해 | 조회수 : 1,821
작성일 : 2011-10-17 10:39:06

여론조사가 조작이라는 얘기를 하는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지난번 오세훈 대 한명숙 선거에서 막상 뚜껑을 열어보니 박빙이었던 거 기억하시죠?

그때 언론에서 여론조사 결과를 연일 때리면서

절대로 한명숙후보가 당선될 수 없을 것처럼 분위기를 조성했었거든요.

즉, 그때 저들의 전략은 한명숙 후보 지지자들의 열패감, 패배주의를 이용하는 것이었죠.

어차피 내가 가서 투표한다고 되겠어....지지율 차이가 저렇게 나는데....

저도 그날 투표하러가기 넘 싫었는데 억지로 갔던 기억이 있어요.

만일 여론조사가 박빙으로 보도되었었다면 결과는 달라졌을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현재 제 생각엔 이번엔 나경원 후보측의 패배주의가 더 우세한 것 같거든요.

할 수 있는게 없어서 죽어라고 네거티브 할 수 밖에 없는 나캠프의 심정을 생각해보세요....

결론은 여론조사 박빙이라는 보도는 아마 끝까지 나올거 같아요.

한나라당 지지자들이 패배주의로 인해 투표를 포기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 말이죠.

저도 첨엔 투표율이 낮으면 나경원후보가 당선될 가능성이 높고, 투표율이 높으면 박원순 후보가 당선될 가능성이 높다고 생각했고, 한나라당에서는 투표율 낮추는게 목표가 될 거라고 생각했었는데요.

나후보가 너무 밀리는 분위기가 조성되니까

이제는 투표율의 높고 낮음이 문제가 아니라

한나라당 지지자들이 투표를 포기하는 최악의 상황이 올까봐 두려운게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그러니까 여론조사 결과에 일희일비할 필요없이

우리는 그날 가서 투표만 해주면 됩니다. ^^

 

 

 

IP : 124.49.xxx.14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1.10.17 10:44 AM (203.249.xxx.25)

    완전 극성 한나라당 열렬지지자가 아니면(이 분들은 도대체 정체가 뭔지...^^ 1% 부자이거나 대형교회 열렬신도시거나..가족친지거나)...그냥 선거때면 암 생각없이 한나라당 찍던 분들 대부분도 나경원이라는 인간 자체를 넘 싫어하던데요. 그 분들은 아마 투표 안하든지 다른 후보 찍을거라 생각합니다. 박원순후보가 어떤 일을 해왔고 어떤 시정을 펼칠지에 대해 홍보가 더욱 잘 된다면...압승 가능하다고 봅니다. 다행히 저 편에서 나경원이 나와서. 만약 '원희룡' 정도로 비교적 상식적으로 여겨지는 사람이 나왔다면 좀 불안했을수도 있을 것 같아요.

  • 2. 동감입니다
    '11.10.17 10:54 AM (203.247.xxx.210)

    조금도 의심치 않습니다, 박시장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535 5인미만 사업장에서도 연차를 사용하시는 분들 계세요? 근로자 15:44:19 8
1226534 유유자적한 삶 vs 액티브하고 활기찬 삶 4 .... 15:42:12 80
1226533 잠수이별 극복하게 도와주세요 ㅠㅠ 2 슬픔이 15:41:53 55
1226532 제주도지사 강금실 전장관이 나왔다면? 1 ... 15:40:34 49
1226531 결혼하면 부모형제 보다 배우자가 더 중요한가요? 3 .. 15:35:22 284
1226530 머리 큰 여자는 머리 길면 더 커 보이나요? 5 ... 15:32:03 191
1226529 참외 오이 소화 안되는 음식인가요? 9 ㅇㅇ 15:28:31 266
1226528 중고나라 안전거래를 하니 돈이 넘 늦게 들어오네요 3 중고거래 15:26:38 180
1226527 갱년기인가봐요 몸에 힘이 쭉 빠진 느낌이예요 2 힘듬 15:21:36 320
1226526 한식은 유죄(feat.밥지옥) 19 밥밥 15:17:44 991
1226525 백내장 수술 청구 1 .. 15:16:40 119
1226524 코스트코 양평점에 여자 헌팅 일삼는 이상한 남자가 상주하나봅니다.. 3 .. 15:16:00 670
1226523 깔끔떠는 남자들 중에 성격이상한 남자 진짜 많은듯요 9 .. 15:12:25 430
1226522 유통기한 지난 어묵 반찬 만들어도 될까요? 9 ㅜㅜㅜㅜ 15:11:27 317
1226521 과외샘들, 버릇없는 학생들 어떻게 다루시나요? 10 영어샘 15:09:20 368
1226520 대학생 진로고민 검정고무신 15:07:56 147
1226519 하지원 다시 청순하고 예뻐졌네요~ 10 의학의 힘이.. 15:07:33 928
1226518 몇년전 예술의 전당 야외에서 김밥 제지 딩했는데 의견 좀..(내.. 30 ... 15:03:35 1,751
1226517 외모는 전혀 끌리지 않았는데 조건에 끌려 결혼하신 분 계신가요?.. 2 결혼 15:02:31 616
1226516 이거실화냐 1 어머나 15:01:58 376
1226515 한식 꼭 먹어야하는 분들은 아파트호텔을 가세요 5 라라 15:01:57 761
1226514 고양이 액체설, 배고픈 강아지... 늑대와치타 15:01:15 194
1226513 혹시 약탕기 써보신분 계신가요? 가정용이요! 1 요엘리 15:00:01 69
1226512 (트윗펌)오늘자 혜경궁집회를 준비하는 자세 6 읍읍현금연대.. 14:59:48 207
1226511 아이가 어제 학교에서 울 뻔했대요 5 .. 14:48:43 1,2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