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처음이예요, 항문에서 피가 나왔어요.

ㅜ.ㅜ | 조회수 : 2,809
작성일 : 2011-10-16 20:31:01

치질은 전혀 없었고,

가끔씩 변을 보기가 좀 힘든적은 있었지만

(만성)변비는 없었는데

며칠전에 항문이 가렵고 싸구려 휴지 사용했을때처럼

쓰라린 느낌이 좀 있더니

오늘 변을 보는데 (배변은 수월했음)

휴지에 피가 묻어나와서

깜짝놀라 변기를 봤더니 피가 나왔더라구요.

다행이도 (?) 선홍색 피는 단순 치질이라고 하는데

이런경우 처음이라서 당황스럽네요.

요즘 딱히 변비 기운이 있었던것도 아니었고

오늘 배변도 원활했고, 전조증상 같은거 아무것도 없었는데

갑자기 피가 나와서 놀랐어요.

치질 초지인건가요?

생활만 조심하면 되는건지, 경험자분들 계시면 한말씀씩 조언 좀 주세요 ㅜ.ㅜ

IP : 116.126.xxx.64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좌욕....하셔요.
    '11.10.16 8:33 PM (182.213.xxx.33)

    좌욕하시고...혹시 좌욕이 번거로우시면 샤워하실 때 뜨거운 물로 마사지 좀 오랫동안 해주셔요. 혈랙순환이 원활하게 되면 금방 나을 거예요. 아마 변이 좀 딱딱해서;;; 그랬나봐요^^;;;

  • 2. 롯데샌드
    '11.10.16 8:33 PM (180.227.xxx.182)

    네. 그 선명한 선홍색 피, 말씀대로 치질 맞습니다 ㅠ

    웰컴투더클럽.ㅠㅠ


    섬유질과 충분한 물 섭취, 규칙적인 운동, 뭐 읽을 거 붙잡고 오래 변기에 앉아 있지 않기 등 전체 생활 개선하세요.

  • 3. 큰문제아니면
    '11.10.16 8:36 PM (210.106.xxx.63)

    치질맞을꺼예요. 저도 약간의 만성 변비. 아예 화장실을 못가는건 아니고 가도 시원하지가 않는..

    근데 치열일경우가 많아요. 안에서 찢어진거죠. 그리고 며칠동안 계속 피가 나요. 왜냐하면 그 상처가 계속 갈때마다 벌어지니..

  • 4. ..
    '11.10.16 8:40 PM (115.136.xxx.29)

    체온정도보다 약간 따뜻한물에 될수있는대로 하루3번
    아님.. 볼일본 다음에 좌욕 꼭 해주시구요.
    항문에 바르는연고 있어요.
    치질없는 상태에서 피나고 그럴때 연고바르고,
    좌욕하면 괜찮아요.
    좌욕만으로도 괜찮아지면 연고필요없구요.

    물많이 마셔서 변비 안생기게 하시고,
    너무 걱정마세요.

  • 5. ..
    '11.10.16 8:48 PM (183.107.xxx.18)

    큰 볼일 본 다음 꼬~~옥 따뜻한 물로 하는 좌욕 추천 꾸~~욱입니다.
    효과 있습니다.

  • 6. 피가 난다고
    '11.10.16 9:02 PM (118.36.xxx.58)

    다 치질은 아니에요. 치열(항문이 찢어지는 거 일수 있어요)
    비데 사용하지 마시고 일 보신 후에 따뜻한 물 샤워기로 약하게 틀어 주시고 휴지는 당분간 사용하지 마세요.
    지켜 보시다 계속 그러면 병원 가보시고요.

  • 7. 다 치질은 아니예요
    '11.10.16 9:51 PM (211.110.xxx.245)

    저도 비슷한 증상이 있었는데
    선홍색피면 치질증상이라고 해서
    대수롭지 않게 생각하며 좌욕이나 하고 그랬었는데
    궤양성 대장염이었어요.
    대장 내시경 한번도 안해보셨으면 한번 해보시던가....
    치질이 의심 되시면 항문외과라도 한번 가보세요...
    저처럼 그냥 방치하다가 놀라실까봐 말씀 드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7495 [영상]방탄소년단, 서울 홍보송 '위드 서울' MV 오늘 오후 .. ㄷㄷㄷ 16:23:54 0
1127494 혹시 서민정씨 남편처럼 물건 쟁여놓는분 안계세요? 흐흥 16:23:44 4
1127493 남편이 박사 9년만에 교수 임용됐는데요 1 ㅇㅇ 16:21:30 149
1127492 고기 꾸준히 먹고나서 얼굴 피부가 두꺼워졌어요 고기 먹어야.. 16:19:35 107
1127491 겨울 되고 나서부터 수면양이 너무 늘었어요. 이거 어떻게 고칠까.. 1 동면 16:18:29 36
1127490 제빵기나 미싱 사면 많이 쓸까요? 5 ... 16:16:17 77
1127489 독자가 뽑은 올해의 소설…김영하 '오직 두 사람' 1 ㅇㅇ 16:12:50 164
1127488 공중화장실.휴지통을 없앤대요.ㅠ 9 막힐텐데 16:10:58 590
1127487 생일날 찰밥 먹는 거 경상도만의 풍습인가요? 12 어머 16:10:15 191
1127486 저도 가난한데 중경외시 나왔어요. 3 흠... 16:08:43 585
1127485 남자 내복 상의만, 기모 북실북실하게 들어간거 어디가면 있을까요.. 2 16:07:00 62
1127484 갤럭시 노트4, 노트4 S-LTE, 노트5 기종들 사용하기 어떤.. 1 스마트폰 16:01:54 113
1127483 뜨개실 어디서들 사세요? 2 Goodle.. 16:00:48 175
1127482 국민연금 잘 아시는분 계신가요? 1 g 15:58:14 223
1127481 경량다운 세탁 2 suk94s.. 15:53:49 208
1127480 끔찍했다--대한민국 국민은 진심 위대하다. 7 세상이 변한.. 15:53:30 445
1127479 현대아울렛가든파이브점 잘 아시는 분(음식점 관련) 1 한겨울 15:52:32 80
1127478 천연수세미 완전신세계네요. 10 수세미 15:52:12 918
1127477 '무한도전' 김태호 PD, 입사 15년만 부장 승진... '예능.. 12 mbc 15:51:28 1,151
1127476 플랜 다스의 계 참여 하셨나요..? 9 참여 15:48:06 285
1127475 김소영 아나운서, 배현진 때문에 퇴사? 4 ... 15:47:33 827
1127474 군대 휴가나온 아들들 어떤가요? 5 아들맘 15:46:40 426
1127473 보험 문의 5 15:43:23 112
1127472 초등 1.2학년 영어방과후 금지 청원 같이해요. 3 초1엄마 15:42:23 197
1127471 외국에서 초등생 국제학교보내게되었어요. 비영리 국제학교의 장점.. 5 문의드려요 15:39:58 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