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지옥 믿으세요?

전 지옥 안갈듯해요 | 조회수 : 1,175
작성일 : 2018-07-13 00:54:42
고통이 지배하는 지구..
세월호 아이들도 그렇고..
얼마전 심장부전으로 폐에 물차서 죽은 우리 멍멍이도 그렇고.
얼마전에 본 사람들이 버린 플라스틱 먹고 죽어가는 거북이랑 새도 그렇고..
다들 고통에 떨다 떠났는데
사실 지옥이 여기 지구가 아닌가해요.
IP : 218.154.xxx.14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지옥있지요
    '18.7.13 3:46 AM (79.184.xxx.40)

    지옥은 깊고 깊어요 부정 악마 우울 지옥을 잡는사람은 지옥 천국은 스스로 걸어갑니다 아름다운 눈물 아름다운 죽음 자살은 살인이지만 사고사는 자살이 아닙니다 산 사람들이 몫이지요 끝까지 투쟁하여 아이들의 억울함 밝히고 어둠을 밝히는 노력으로 살지요 아이 죽고도 쇼핑하고 불륜찾고 투기하고 미쳐가는 사람도 있어요

  • 2. ...
    '18.7.13 5:11 AM (223.62.xxx.247)

    지옥 같아요. 
    힌두.불교는 윤회가 있고 깨달음을 얻으면 
    몸을 받지 않는다니..
    그리고
    영혼의 성숙을 위해 스스로 선택해
    고통인 이곳에 왔다고 하니까...
    성경은 잘 모르겠지만 원죄가 있었다 하고 
    지옥은 영원한 불속이다 라는데 
    지구가 화산불을 품은 곳이고 초기성경에는 모호한 
    윤회개념이 있었다는 황당한? 말도 있는 것 같고...
    심지어 외계인도 텔레파시로 인터뷰 할 때 
    지구가 죄를 지은 영혼의 감옥행성이라
    윤회를 반복 시킨다 했다니..
    보통 사람들 최면요법에도 업을 통한 윤회가 있고
    영혼의 성숙을 위한 여행길이라 힘든 현생이 사실 훌륭한 수업이라고 하고

    살면 살수록 느낌으로도 이곳이 지옥 같아요.

  • 3. ...
    '18.7.13 5:56 AM (72.80.xxx.152)

    여기 사는 게 지옥이라고 오래 전부터 생각했어요.
    너무 많은 다른 삶들이 있죠.
    적도 뜨거운데 사막에 사는 사람들은 열지옥이고
    얼어붙는데 태어나서 비타민 섭취를 못하고 순록을 데리고
    이리저리 다니는 유목민은 얼음지옥에 태어난 거고
    전쟁하는 데 태어나는 사람은 금속에 찔리고 피흘리는 데 태어난 거고
    부자로 태어나야 대한항공 여편네처럼 또 다른 지옥에 사는 거고

  • 4. ㅎㅎ
    '18.7.13 5:56 AM (70.191.xxx.196)

    네. 원래 지구가 지옥이에요. 이제 아셨나 보네요. 기독교에서 원죄를 얘기하는 뜻이 바로 그거죠. 왜냐 여기가 지옥이니까요.

  • 5. 100% 지옥인진
    '18.7.13 6:28 AM (199.66.xxx.95)

    모르겠지만 연옥정돈 되는거 같아요.
    여기사는 모든 생명이 아무리 노력해도 다른 생명의 희생과 죽음을 기반으로 해야
    살아남을수 있잖아요.
    생명을 유지하고 살려면 덜 죽일순 있지만 안죽이면서 살아남을수는 없게 아예 구조가 그렇게 짜여있죠.
    그게 제가 보기엔 적어도 연옥정도는 되 보여요.
    그점에서보면 저를 포함해 다들 나름 안된 생명들입니다.

  • 6.
    '18.7.13 8:41 AM (175.120.xxx.181)

    그래서 항상 저를 돌아보며 사네요
    없다면 다행이지만 있다면 어쩔거예요
    그리해도 죄많고 부족한 인간이지만요

  • 7. ··
    '18.7.14 3:52 AM (222.238.xxx.117)

    저도 여기가 지옥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59097 김정숙여사는 문재인대통령을 정말 사랑했나봐요 ... 23:21:34 0
1259096 오호 인터네셍 패딩 싸네요 발견 23:21:03 11
1259095 칫솔모 종류 어떤게 좋은가요? .. 23:20:52 3
1259094 고등영어 과외 조언 부탁드려요. 고등영어 23:19:10 27
1259093 중고차 실내 다빼?냄새 제거 방법 좀...ㅜㅡ ㅜㅜ 23:18:42 19
1259092 오늘 김비서 엔딩 환장하네요 ㅋㅋ wett 23:17:38 222
1259091 이재명 아내 김혜경 "밥짓기 힘들다" SNS .. ... 23:15:32 226
1259090 영화 여교사보다가... 계약직 교사는 뭐고 정교사는 뭔가요? 1 Synai 23:15:22 91
1259089 간병안해본 분들은 몰라요. 6 불효 23:14:31 275
1259088 동네엄마들 더치페이 2 엘사언니 23:14:24 215
1259087 시부모랑 한집서 간병하느니 이혼이날듯 3 .. 23:12:07 354
1259086 촌철살인 2 ㅇㅇ 23:11:54 82
1259085 50살 미혼딸이 남친과 여행간다면 12 ㅇㅇ 23:09:34 779
1259084 누구의 잘못인가요ㅜ 3 숨 마 23:09:30 127
1259083 훈남정음 보는 분 없으세요 1 Ddd 23:09:18 109
1259082 시아버지 병수발 시누이짓중 이것도 얄미웠어요 4 23:07:58 464
1259081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은 없던 정도 생기겠어요 2 ㅋㅋ 23:07:30 436
1259080 조언부탁드려요.. ... 23:07:04 41
1259079 암전문 요양병원은 한달에 얼마나 하나요? 4 23:04:51 351
1259078 저보고 집 잘못샀다는 상사 4 ㅇㅇ 23:00:14 655
1259077 기무사 문건의 중심인물은 결국 김관진이란 말인가요? 1 기무사폐지 22:55:44 187
1259076 시부 암투병글을 읽고 5 22:54:36 732
1259075 11시 10분 추적 60분 ㅡ 디지털 성범죄 합니다 추적60분 22:52:24 185
1259074 금토 드라마는 없어졌나봐요 1 .. 22:48:31 197
1259073 새콤달콤한거 먹고 싶다는데 10 사랑은 22:38:27 8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