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뒷담화하는 동기들 때문에 너무 신경쓰여요

... | 조회수 : 1,527
작성일 : 2018-07-13 00:21:59



다른 사람들한테 별 관심이 없어서그런가 저는 아무 생각 안해본것들인데 동기들 뒷담화하는거 들어보면
누구 코맹맹이 소리나서 듣기 싫다느니
누구 걸음걸이가 웃기다느니
누구 가방 진짜일까 짝퉁일까 짝퉁같은데 진짜인척 하고다닌다고 허언증 있다느니..
누구네 오빠 카이스트라는데 거짓말인거 같다느니
누구 못생겼는데 남자친구는 잘생겼다고 왜 사귀는지 모르겠다며 외모 평가 줄줄.
저희가 소수인원이라 다같이 모여 대화하고 식사하고 할수밖에 없는데
진심 너무너무 스트레스 받아요.....
제가 있는 자리니까 제 욕 안하는거지 저 없는 자리에선 제 욕도 백퍼 할텐데... 실제로 다른 누가 말해준 것도 있구요
너무 어이없는 헛소문이고 화나면 눈물부터 나고 목 메이는 성격이라 잘 못 따져서 그냥 넘겼는데 생각날때마다 억울하고 화나거든요
그리고 제가 경상도사투리 억양 남아있어서 목소리 듣기 싫다느니 뭐 그런건 애교....
제가 비염이 심해서 자도 코맹맹이 소리 좀 나는데 요즘 비염수술 알아보고 있습니다....

뭐만 하나 해도 눈치보게되고 이거 또 욕먹겠지 전전긍긍하게 되고 피해망상 걸릴거 같아요
자기보다 못하다고 생각되는 사람은 비웃으면서 무시하고 자기보다 낫다 싶은 사람은 열폭 후려치기 합니다
4살 많은 언니가 있는데 언니가 뭘 하든 똑부러지고 잘해요.
그러니까 나이가 저만큼 먹었는데 잘해야 하는거 아니냐고 나이 많은게 물흐린다고 하루종일 뒷담하더라구요
동생들 앞길 막는다고

듣다보면 제가 다 정신이 이상해지는 기분이에요.....
그냥 요즘은 꼭 필요할때만 아니면 같이 어울리지는 않는데
그러니까 또 혼자 다닌다고 뭐라 하나 보더라구요. 그런 사람들이랑 어울리느니 혼자가 편해서 혼자 다니긴 하는데...
그냥 그 동기들이 저를 뭐라고 말할지 그게 너무 신경쓰여서 밤에 잠도 잘 못잡니다
얼굴 표정 목소리 말투 옷차림 걸음걸이 하나하나 다 트집잡고
저는 뒷담화 안 거들고 가만히 있었더니 저더러 천사병이래요

어느 집단이든 사람 뒷담화 불평불만 안하는 데가 어디 있겠습니까만
도에 지나치는것 같고 매일 불안하네요
IP : 121.146.xxx.6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7.13 12:25 AM (220.120.xxx.177)

    진짜 개또라이랑 동기가 되셨네요--;; 근데 저런 사람 피곤해하고 멀리 하려 하는 사람이 님만 있는건 아닐 거예요. 경험상 뒷담화 많이 하는 사람은 함께 테이블에 있어도 그 사람 앞에서는 아무런 리액션도 하지 마세요. 나중에 누군가 저 또라이에게 따지거나 추궁하면 그 자리에 있다가 리액션한 사람에게 덤터기 씌웁니다. 가급적 멀리 하고, 어쩌다 함께 배석해도 무조건 입 다물고 있기 그게 최선이예요. 저런 인간은 빨리 퇴사하는게 답이긴 한데.

  • 2. 시간은 원글님 편입니다
    '18.7.13 3:39 AM (122.44.xxx.175)

    가만히 두세요.
    시간이 지날수록 그들은 고립됩니다.
    원글님은 그냥 전혀 모르는 일인 듯이 마이웨이하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59103 어떤 사람보고 성격이 좋다고 느끼시나요? .. 23:26:39 23
1259102 자린고비 에어컨 사용해 보신 분! 때인뜨 23:26:04 39
1259101 암 이야기 보니 죽음이 두렵네요 23:25:33 99
1259100 레몬청,,자몽청....과일청들... 3 .. 23:24:13 104
1259099 급해요)잠재역량이 뭔가요? .... 23:22:38 37
1259098 갑성선/ 하시모토병 아시는분... suga 23:21:40 62
1259097 김정숙여사는 문재인대통령을 정말 사랑했나봐요 2 ... 23:21:34 302
1259096 오호 인터넷에 패딩 싸네요 2 발견 23:21:03 136
1259095 칫솔모 종류 어떤게 좋은가요? .. 23:20:52 14
1259094 고등영어 과외 조언 부탁드려요. 고등영어 23:19:10 59
1259093 중고차 실내 담배?냄새 제거 방법 좀...ㅜㅡ ㅜㅜ 23:18:42 38
1259092 오늘 김비서 엔딩 환장하네요 ㅋㅋ 1 wett 23:17:38 474
1259091 이재명 아내 김혜경 "밥짓기 힘들다" SNS .. 2 ... 23:15:32 369
1259090 영화 여교사보다가... 계약직 교사는 뭐고 정교사는 뭔가요? 1 Synai 23:15:22 162
1259089 간병안해본 분들은 몰라요. 10 불효 23:14:31 475
1259088 동네엄마들 더치페이 3 엘사언니 23:14:24 414
1259087 시부모랑 한집서 간병하느니 이혼이날듯 4 .. 23:12:07 534
1259086 촌철살인 2 ㅇㅇ 23:11:54 124
1259085 50살 미혼딸이 남친과 여행간다면 17 ㅇㅇ 23:09:34 1,187
1259084 누구의 잘못인가요ㅜ 3 숨 마 23:09:30 163
1259083 훈남정음 보는 분 없으세요 2 Ddd 23:09:18 138
1259082 시아버지 병수발 시누이짓중 이것도 얄미웠어요 4 23:07:58 584
1259081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은 없던 정도 생기겠어요 3 ㅋㅋ 23:07:30 602
1259080 조언부탁드려요.. ... 23:07:04 51
1259079 암전문 요양병원은 한달에 얼마나 하나요? 4 23:04:51 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