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영화) 버닝 후기, 스포없슴

고고 | 조회수 : 5,239
작성일 : 2018-05-18 01:18:47

이창동 감독의 영화는 허리 쭉 펴고 편히 보게 만드는 영화는 아닙니다.

저 장면은 감독이 뭘 말하려고 한 걸까하면서 안도는 머리 싸매는 편이구요.


버닝을 개봉 첫날 봤습니다.

3천여명이 봤다는데 저도 거기 낑겼습니다.


우선 기름기 쫙 뺀 유아인,  세상이 무서운 20대 청년으로

걸음걸이부터 눈빛까지 내가 아는 유아인이 맞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배우입니다.


영화는 스릴러 입니다.

문학작품으로 보면 머리 아픕니다.

조금 불친절한 스릴러로 보일 수도 있어요.

저는 정갈한 스릴러라 부르고 싶습니다.


장면 하나 하나 완벽합니다.

연출이 정말 그래요.

이창동 감독은 완벽주의자 맞나봅니다.

티끌 하나 용서 못하는.


음악이 버닝 영화 참 좋습니다.

자막보니 주 테마가 마일즈데이비스 곡으로 나오네요.


영화는 7시 반에 끝났지만 여태 곰씹어 봤습니다.

담주에 한번 더 볼 겁니다.


이 영화는 조금 뒤에서 보는 게 좋습니다.

저는 더 자세히 보고 싶어 앞줄에 앉았더니 표정만 열심히 봤습니다.

장면, 풍경, 배우, 음악, 이야기, 연출

다 좋습니다.


2시간 30분에 걸친 영화입니다.

이창동 감독 삘 극대치라 마구 추천은 못해드리겠습니다.ㅎ


칸에서 기립박수 친 이유를 알겠습디다.



IP : 58.231.xxx.14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기대됩니다.
    '18.5.18 1:21 AM (211.177.xxx.117)

    후기 감사해요.

  • 2.
    '18.5.18 1:22 AM (125.252.xxx.6)

    땡기는데요?
    이창동 감독 영화 별로 안좋아하는데도요..

  • 3. 수박마시쪄
    '18.5.18 1:22 AM (219.254.xxx.109)

    밀양은 내취향이 아니였고 시는 내 취향이였는데 저한테는 어떨까요? 볼까 말까 고민중이였거든요

  • 4. ㅇㅇ
    '18.5.18 1:26 AM (116.121.xxx.18)

    후기 감사.
    이창동 영화 다 좋아해서 예매했어요.

  • 5. 둘러보니
    '18.5.18 1:26 AM (58.127.xxx.89)

    호불호가 극명히 갈리더군요
    저도 볼까말까 갈등 중

  • 6. 고고
    '18.5.18 1:28 AM (58.231.xxx.148)

    수박님 ㅎㅎ
    취향은 변하니 깊고 넓어질 수 있으니 버닝 함 보세요.

  • 7. 고고
    '18.5.18 1:29 AM (58.231.xxx.148)

    아고 오타
    소주 한 잔했더니
    변하니 -> 변하고

  • 8. ..
    '18.5.18 1:30 AM (223.62.xxx.44)

    낼 보러갈건데 젊은이들 평이 별로라고 들었어요 요새 젊은이들이 어려서 동화책많이 보며 자란 세대 아닌가요? 그런데도 의외로 어려워지면 답답해하고 해피앤딩 아니면 못견뎌하고 그런거 같더라구요. 어쨌거나 원글님 글보고 갑자기 낼 영화에 설레게 되네요

  • 9. happy
    '18.5.18 1:32 AM (122.45.xxx.28)

    오~마일즈 데이비스라면
    진짜 취향저격 고품격 음악이네요.
    스릴러라니 좀 조심스럽기도 하고
    무섭거나 찝찝한 장면 없다면
    보러가고 싶네요.

  • 10. 고고
    '18.5.18 1:33 AM (58.231.xxx.148)

    생각하는 거 싫어하니 그럴거여요.

    쉬운 영화는 아니거든요. 생각의 힘!!!

    젊은 친구들이 더 많이 봐야할 영화여요. 확 불 질러야할 이유를!

  • 11. 고고
    '18.5.18 1:36 AM (58.231.xxx.148)

    정갈한 스릴러라니께요.

    무섭지도 찝찝한 장면 하나도 없어요.

    아주 스멀스멀 긴장은 흐르지요. ㅎㅎ

  • 12. ㅇㅇ
    '18.5.18 1:39 AM (175.223.xxx.163)

    오아시스 같이 보고나서 찝찝하던데

  • 13. ㆍㆍ
    '18.5.18 1:40 AM (122.35.xxx.170)

    유아인 연기는 무슨 배역이든 느끼함의 대명사 같았는데
    어찌하는지 궁금하기는 하네요ㅎ

  • 14. ...
    '18.5.18 1:40 AM (211.210.xxx.20)

    전 실망했어요.
    딱 어른들이 내려다보고 생각하는 진부한
    청년? 코드는 다 때려넣은 ㅎㅎㅎㅎ미스테리요?
    전혀요.
    전작들 다 챙겨봤는데..
    특히나 시는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였는데 ㅜㅜ

  • 15. 수박마시쪄
    '18.5.18 1:45 AM (219.254.xxx.109)

    좀 어려운 영화 보고 싶었어요 요즘은 거의 다 때려부수고 그런거라..영화관을 거의 안갔거든요

  • 16. ..
    '18.5.18 2:07 AM (125.178.xxx.222)

    잔인한 장면은 전혀 없다는 거죠?
    요즘은 청불이면 잔인할까 봐 무서워서 안 보는데
    이창동 감독 영화는 보고 싶어서요.

  • 17. 수박마시쪄
    '18.5.18 2:36 AM (219.254.xxx.109)

    http://www.screendaily.com/news/burning-sets-record-score-in-history-of-scree...

    지금 4점만점에 3.8 받았어요..역대 최고

  • 18. nake
    '18.5.18 7:46 AM (59.28.xxx.164)

    이창동 믿고보는데

  • 19. 이창동감독
    '18.5.18 10:24 AM (211.38.xxx.181)

    이 감독 영화 어려워서 남편이랑 보기 힘들겠다 포기하고 있었는데 스릴러 장르라니 한번 도전해 보도록 할게요~ 감사감사

  • 20. 한wisdom
    '18.5.19 1:21 AM (106.102.xxx.70)

    2시간 30분리 1시간 40분으로 느껴짐
    볼만한 영화.
    은유적 비유 좋아요. MBC 사장도 나와요. 웃겨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8603 진지하게 이해찬 지지자들님께 묻습니다. 이해가 안감.. 08:17:30 19
1278602 수능에서 제 2 외국어를 선택하면 먼 고사장으로 가나요? 원글 08:17:12 13
1278601 언니네가 월 생활비가 거의 2천인데요 08:16:43 174
1278600 드디어,드디어, 드디어 08:16:12 34
1278599 편애한다는 느낌 안 줄려면 어떻게 하나요? 2 ㅣㅣㅣ 08:10:23 96
1278598 고양스타필드.. 주말 08:02:27 160
1278597 한일관 비빔밥 먹을만할까요? 비빔밥 07:57:31 97
1278596 호빵맨빠들 극성 떠는 것을 보니 9 marco 07:55:04 125
1278595 김어준 "허익범 특검은 김지사 불리한 내용만 브리핑&q.. 8 ;;; 07:54:12 446
1278594 여중생 생리결석 많이하나요? 9 엄마 07:50:06 334
1278593 다촛점렌즈 안경 쓰시는 분들께 여쭤보고 싶어요ㆍ 1 ㅡㅡㅡㅡㅡㅡ.. 07:43:12 165
1278592 조선 자한당 프레임이 바뀌었어요!! 16 ㅅㄷ 07:40:46 703
1278591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2 07:40:13 116
1278590 식탁의자 제각각 다양하게 사서 쓰는거 어때요? 3 ... 07:36:58 342
1278589 디지스트 어떤가요? 3 공대 07:36:26 139
1278588 이정렬 변호사가 털보에게 일침을 가함 30 !!! 07:29:21 1,607
1278587 다이어트 중인데 체중이 내려가지를 않아요 ㅠ 5 ㄴㄴ 07:20:36 695
1278586 문프가 경제가 중요하다고 하잖아요 13 .... 07:16:57 296
1278585 이정렬 변호사 뉴스공장에 나오네요. 32 07:13:14 1,196
1278584 진짜 맛있다고 느끼는 맛집들 25 ... 07:06:09 2,498
1278583 이게 그리 큰 문제인가요. 3 공감 07:05:34 504
1278582 미씨에서도 김진표 지지자가 자작극 벌이며 조작하다가 걸렸네요. 21 .. 07:03:53 529
1278581 양승태가 재판거래로 대법관해외파견ㅎㅎㅎ 3 ㅅㄷ 07:02:51 258
1278580 생리 때 임신한 것처럼 몸이 불어나는 분 계신가요? 6 질문 07:01:38 560
1278579 새누리당, 구청서 개인정보 통째로 빼내 선거 치러 8 범죄집단 06:46:15 4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