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영화) 버닝 후기, 스포없슴

고고 | 조회수 : 4,719
작성일 : 2018-05-18 01:18:47

이창동 감독의 영화는 허리 쭉 펴고 편히 보게 만드는 영화는 아닙니다.

저 장면은 감독이 뭘 말하려고 한 걸까하면서 안도는 머리 싸매는 편이구요.


버닝을 개봉 첫날 봤습니다.

3천여명이 봤다는데 저도 거기 낑겼습니다.


우선 기름기 쫙 뺀 유아인,  세상이 무서운 20대 청년으로

걸음걸이부터 눈빛까지 내가 아는 유아인이 맞나 싶을 정도로

대단한 배우입니다.


영화는 스릴러 입니다.

문학작품으로 보면 머리 아픕니다.

조금 불친절한 스릴러로 보일 수도 있어요.

저는 정갈한 스릴러라 부르고 싶습니다.


장면 하나 하나 완벽합니다.

연출이 정말 그래요.

이창동 감독은 완벽주의자 맞나봅니다.

티끌 하나 용서 못하는.


음악이 버닝 영화 참 좋습니다.

자막보니 주 테마가 마일즈데이비스 곡으로 나오네요.


영화는 7시 반에 끝났지만 여태 곰씹어 봤습니다.

담주에 한번 더 볼 겁니다.


이 영화는 조금 뒤에서 보는 게 좋습니다.

저는 더 자세히 보고 싶어 앞줄에 앉았더니 표정만 열심히 봤습니다.

장면, 풍경, 배우, 음악, 이야기, 연출

다 좋습니다.


2시간 30분에 걸친 영화입니다.

이창동 감독 삘 극대치라 마구 추천은 못해드리겠습니다.ㅎ


칸에서 기립박수 친 이유를 알겠습디다.



IP : 58.231.xxx.148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2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기대됩니다.
    '18.5.18 1:21 AM (211.177.xxx.117)

    후기 감사해요.

  • 2.
    '18.5.18 1:22 AM (125.252.xxx.6)

    땡기는데요?
    이창동 감독 영화 별로 안좋아하는데도요..

  • 3. 수박마시쪄
    '18.5.18 1:22 AM (219.254.xxx.109)

    밀양은 내취향이 아니였고 시는 내 취향이였는데 저한테는 어떨까요? 볼까 말까 고민중이였거든요

  • 4. ㅇㅇ
    '18.5.18 1:26 AM (116.121.xxx.18)

    후기 감사.
    이창동 영화 다 좋아해서 예매했어요.

  • 5. 둘러보니
    '18.5.18 1:26 AM (58.127.xxx.89)

    호불호가 극명히 갈리더군요
    저도 볼까말까 갈등 중

  • 6. 고고
    '18.5.18 1:28 AM (58.231.xxx.148)

    수박님 ㅎㅎ
    취향은 변하니 깊고 넓어질 수 있으니 버닝 함 보세요.

  • 7. 고고
    '18.5.18 1:29 AM (58.231.xxx.148)

    아고 오타
    소주 한 잔했더니
    변하니 -> 변하고

  • 8. ..
    '18.5.18 1:30 AM (223.62.xxx.44)

    낼 보러갈건데 젊은이들 평이 별로라고 들었어요 요새 젊은이들이 어려서 동화책많이 보며 자란 세대 아닌가요? 그런데도 의외로 어려워지면 답답해하고 해피앤딩 아니면 못견뎌하고 그런거 같더라구요. 어쨌거나 원글님 글보고 갑자기 낼 영화에 설레게 되네요

  • 9. happy
    '18.5.18 1:32 AM (122.45.xxx.28)

    오~마일즈 데이비스라면
    진짜 취향저격 고품격 음악이네요.
    스릴러라니 좀 조심스럽기도 하고
    무섭거나 찝찝한 장면 없다면
    보러가고 싶네요.

  • 10. 고고
    '18.5.18 1:33 AM (58.231.xxx.148)

    생각하는 거 싫어하니 그럴거여요.

    쉬운 영화는 아니거든요. 생각의 힘!!!

    젊은 친구들이 더 많이 봐야할 영화여요. 확 불 질러야할 이유를!

  • 11. 고고
    '18.5.18 1:36 AM (58.231.xxx.148)

    정갈한 스릴러라니께요.

    무섭지도 찝찝한 장면 하나도 없어요.

    아주 스멀스멀 긴장은 흐르지요. ㅎㅎ

  • 12. ㅇㅇ
    '18.5.18 1:39 AM (175.223.xxx.163)

    오아시스 같이 보고나서 찝찝하던데

  • 13. ㆍㆍ
    '18.5.18 1:40 AM (122.35.xxx.170)

    유아인 연기는 무슨 배역이든 느끼함의 대명사 같았는데
    어찌하는지 궁금하기는 하네요ㅎ

  • 14. ...
    '18.5.18 1:40 AM (211.210.xxx.20)

    전 실망했어요.
    딱 어른들이 내려다보고 생각하는 진부한
    청년? 코드는 다 때려넣은 ㅎㅎㅎㅎ미스테리요?
    전혀요.
    전작들 다 챙겨봤는데..
    특히나 시는 제가 정말 좋아하는 영화였는데 ㅜㅜ

  • 15. 수박마시쪄
    '18.5.18 1:45 AM (219.254.xxx.109)

    좀 어려운 영화 보고 싶었어요 요즘은 거의 다 때려부수고 그런거라..영화관을 거의 안갔거든요

  • 16. ..
    '18.5.18 2:07 AM (125.178.xxx.222)

    잔인한 장면은 전혀 없다는 거죠?
    요즘은 청불이면 잔인할까 봐 무서워서 안 보는데
    이창동 감독 영화는 보고 싶어서요.

  • 17. 수박마시쪄
    '18.5.18 2:36 AM (219.254.xxx.109)

    http://www.screendaily.com/news/burning-sets-record-score-in-history-of-scree...

    지금 4점만점에 3.8 받았어요..역대 최고

  • 18. nake
    '18.5.18 7:46 AM (59.28.xxx.164)

    이창동 믿고보는데

  • 19. 이창동감독
    '18.5.18 10:24 AM (211.38.xxx.181)

    이 감독 영화 어려워서 남편이랑 보기 힘들겠다 포기하고 있었는데 스릴러 장르라니 한번 도전해 보도록 할게요~ 감사감사

  • 20. ..
    '18.5.18 4:31 PM (211.36.xxx.189)

    저도 개봉 첫날 봤어요
    담주에 한번 더 볼거예요

    안보신 분들, 보세요
    인물들만 봐도 좋아요
    아주 매력적이에요
    특히 전종서, 해미 역 배우
    원석이에요. 술자리에서 눈물 흘리며 말하는 장면, 노을을 배경으로 춤추는 장면 독특하고 아름다워요
    진짜 자기 속에 있는 걸 보여주는 것 같은 장면들이었어요

  • 21. 한wisdom
    '18.5.19 1:21 AM (106.102.xxx.70)

    2시간 30분리 1시간 40분으로 느껴짐
    볼만한 영화.
    은유적 비유 좋아요. MBC 사장도 나와요. 웃겨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07 자식이 뭔지 2 01:12:28 113
1226806 대구의 한국불교대관음사에 대해서 아시는분... 슬픔 01:11:51 19
1226805 친구가 저의 돈봉투를 한사코 거절하는데.. 1 01:11:41 139
1226804 ㄷㄷ드디어 네일베가 샴송때문에 미쳤네요 .jpg 3 공감수-1 .. 01:05:52 437
1226803 쫌 문대통령 반에 반정만이라도 일좀해라!!! 적폐청산 01:01:02 116
1226802 여섯살 아이가 퍼즐을 하는데 5 ㅇㅇ 01:01:02 219
1226801 건조기에 넣고 잊어버리고 있었는데요 4 빨래 01:00:15 383
1226800 못생긴 남친 11 ㅠㅠ 00:55:39 501
1226799 현재 네이버 그알 기사 공감수가 사라짐ㄷㄷㄷㄷ 3 ㅅㅅ의마술 00:50:54 505
1226798 박유천 전 약혼녀 ㅎㅎㄴ 고소한 천재소녀가 누구에요? ... 00:49:42 1,174
1226797 평화의 문은 활짝 열려있는데 미국은 뭐가 그리 불만일까요. 2 00:49:34 275
1226796 울 대통령님 김정은 만났네요 .... 00:49:12 186
1226795 술만 마시면 연락두절 남편 .. 00:45:43 204
1226794 염호석 열사 시신탈취 사건의 공모자들 snowme.. 00:43:26 295
1226793 그알 관련 네이버 검색해보니 1 ㅁㄴ 00:41:46 468
1226792 대학 문과 나온 딸들 어떤 직업 갖고 있나요? 10 엄마 00:36:05 1,211
1226791 급삭튀한 읍읍이 트윗글 5 나나 00:35:34 634
1226790 한국당 '북미정상회담 6.13 지방선거 이후에나 열려야' 17 매국 00:33:23 1,106
1226789 뉴욕타임즈 까는 트럼프 트윗 4 경고한다 00:33:04 983
1226788 드라마스케치에서 비 애인은 왜 죽었나요? 6 스케치 00:28:42 663
1226787 까다로운 남자랑 사는 부인들은 참 힘들겠더라구요 4 ^^ 00:28:06 808
1226786 스케치에서 비는 ... 연기를 그렇게해요? 7 스케치 00:23:02 1,259
1226785 문대통령님 보며 반성합니다. 9 .. 00:18:02 1,021
1226784 양승태에게도 관심을요ㅜ 2 ㄱㄴㄷ 00:17:43 308
1226783 변칙을 영어로 뭐라고하나요? 13 갑자기 00:15:26 8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