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식탐이 나이들면 느는건가요 줄어드나요?

.. | 조회수 : 2,404
작성일 : 2018-05-18 01:02:36
한창 이쁠 나이엔 치킨, 피자나 군것질 때문에
친구들이 하는 다이어트에 동참하지 못했어요
40이 되니까 지금도 청국장, 순대국, 김치 안 먹지만
조금씩 입맛이 변하면서 식탐이 줄어들었어요

반면 젊을 때 늘 저체중이던 저희 이모는 지금은 살이 너무 쪄서 둔해보이거든요 예외도 있겠지만 대체로 나이들면 식탐이 줄어드는 게 맞나요?
IP : 223.62.xxx.5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5.18 1:04 AM (216.40.xxx.50)

    그대로 가던걸요. 대식가 시어머니 70넘으셔도 여전히 대식가.

  • 2. ..
    '18.5.18 1:05 AM (124.111.xxx.201)

    나이가 들면 식탐때문에 살이 찌는게 아니에요.
    맛있는건 더 귀신같이 잘 아는데 양은 줄어요.
    그런데 먹는 족족 정직하게 살로 갑니다.

  • 3. ㅡㅡ
    '18.5.18 1:05 AM (122.35.xxx.170)

    사람마다 다른 것 같아요.
    대체로 나이 들면서 식탐 줄어드는 사람은 소화능력이 떨어지는 경우더라구요. 몸에서 받아주지를 않으니 마음도 음식에서 멀어지는.

  • 4. 저 젊을 때 저체중
    '18.5.18 1:08 AM (92.12.xxx.195)

    나이 50 넘고 자연스레 과체중...
    먹는것도 전보다 훨씬 많죠.예전엔 먹는게 귀찮았는데 이젠 먹는 낙에 살아요.ㅋㅋ

  • 5.
    '18.5.18 1:09 AM (14.36.xxx.12)

    저같은 경우는 늘어나네요
    젊어선 연애도하고 흥미진진한일이 많아서 다른데 신경쓰고 즐길게 많았지만
    나이들수록 낙이 확 줄어드니 먹는낙에 집착하게되네요

  • 6. ..
    '18.5.18 1:44 AM (121.191.xxx.194)

    전 식탐이라고 할 건 아닌데, 그냥 먹는 걸 즐겨요.
    아무거나 먹는거 좋아하는게 아니고요, 제 기준에 맞는 먹거리 먹는 걸 좋아한다는 뜻이죠.
    그래서 좋은 식재료를 웰빙 컨셉으로 요리해서 건강하게 먹고
    이렇게 먹는 걸 힐링으로 생각합니다.
    과식은 전혀 하지 않고요, 저는 좋은 먹거리를 맛있게 즐기면서 먹고요.
    일잔적으로 말하는 식탐하고는 개념이 다른 것 같아요.
    외식은 대략 1달에 1회 정도.

  • 7. ㅁㅁ
    '18.5.18 7:31 AM (121.130.xxx.31)

    식탐이라기보단
    아이들 다 키우고보니
    이젠 날위해 뭐든 망설이지않아도되니
    다 찾아 즐기게 되네요

  • 8. 식탐이란 무엇인건가요
    '18.5.18 7:31 AM (73.182.xxx.146)

    미식인가요 과식인가요? ㅋ

  • 9. 가을여행
    '18.5.18 8:29 AM (218.157.xxx.81)

    전 늘어나네요,,일단 시간이 많구요, 먹고프면 직접 만들어먹는게 가능하니까요
    젊을땐 잘 보이고싶은 사람도 많지만 이젠 뭐 이나이에 이정도면 이해해주겠지 이런맘,,
    늘 입이 심심해서 고민입니다 저도,,집에 있을땐 오징어 다리라도 물고 다녀야겠어요

  • 10.
    '18.5.18 9:29 AM (121.167.xxx.212)

    사람마다 다른것 같아요
    이영자처럼 먹는것 좋아 하는 사람인데 살이 자꾸 쩌서 음식량 줄이고 자제 하고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78603 진지하게 이해찬 지지자들님께 묻습니다. 이해가 안감.. 08:17:30 13
1278602 수능에서 제 2 외국어를 선택하면 먼 고사장으로 가나요? 원글 08:17:12 10
1278601 언니네가 월 생활비가 거의 2천인데요 08:16:43 164
1278600 드디어,드디어, 드디어 08:16:12 31
1278599 편애한다는 느낌 안 줄려면 어떻게 하나요? 2 ㅣㅣㅣ 08:10:23 88
1278598 고양스타필드.. 주말 08:02:27 160
1278597 한일관 비빔밥 먹을만할까요? 비빔밥 07:57:31 95
1278596 호빵맨빠들 극성 떠는 것을 보니 9 marco 07:55:04 124
1278595 김어준 "허익범 특검은 김지사 불리한 내용만 브리핑&q.. 8 ;;; 07:54:12 441
1278594 여중생 생리결석 많이하나요? 9 엄마 07:50:06 331
1278593 다촛점렌즈 안경 쓰시는 분들께 여쭤보고 싶어요ㆍ 1 ㅡㅡㅡㅡㅡㅡ.. 07:43:12 164
1278592 조선 자한당 프레임이 바뀌었어요!! 16 ㅅㄷ 07:40:46 703
1278591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2 07:40:13 116
1278590 식탁의자 제각각 다양하게 사서 쓰는거 어때요? 3 ... 07:36:58 341
1278589 디지스트 어떤가요? 3 공대 07:36:26 139
1278588 이정렬 변호사가 털보에게 일침을 가함 30 !!! 07:29:21 1,600
1278587 다이어트 중인데 체중이 내려가지를 않아요 ㅠ 5 ㄴㄴ 07:20:36 694
1278586 문프가 경제가 중요하다고 하잖아요 13 .... 07:16:57 294
1278585 이정렬 변호사 뉴스공장에 나오네요. 32 07:13:14 1,191
1278584 진짜 맛있다고 느끼는 맛집들 25 ... 07:06:09 2,488
1278583 이게 그리 큰 문제인가요. 3 공감 07:05:34 501
1278582 미씨에서도 김진표 지지자가 자작극 벌이며 조작하다가 걸렸네요. 21 .. 07:03:53 529
1278581 양승태가 재판거래로 대법관해외파견ㅎㅎㅎ 3 ㅅㄷ 07:02:51 258
1278580 생리 때 임신한 것처럼 몸이 불어나는 분 계신가요? 6 질문 07:01:38 558
1278579 새누리당, 구청서 개인정보 통째로 빼내 선거 치러 8 범죄집단 06:46:15 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