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식탐이 나이들면 느는건가요 줄어드나요?

.. | 조회수 : 2,306
작성일 : 2018-05-18 01:02:36
한창 이쁠 나이엔 치킨, 피자나 군것질 때문에
친구들이 하는 다이어트에 동참하지 못했어요
40이 되니까 지금도 청국장, 순대국, 김치 안 먹지만
조금씩 입맛이 변하면서 식탐이 줄어들었어요

반면 젊을 때 늘 저체중이던 저희 이모는 지금은 살이 너무 쪄서 둔해보이거든요 예외도 있겠지만 대체로 나이들면 식탐이 줄어드는 게 맞나요?
IP : 223.62.xxx.51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5.18 1:04 AM (216.40.xxx.50)

    그대로 가던걸요. 대식가 시어머니 70넘으셔도 여전히 대식가.

  • 2. ..
    '18.5.18 1:05 AM (124.111.xxx.201)

    나이가 들면 식탐때문에 살이 찌는게 아니에요.
    맛있는건 더 귀신같이 잘 아는데 양은 줄어요.
    그런데 먹는 족족 정직하게 살로 갑니다.

  • 3. ㅡㅡ
    '18.5.18 1:05 AM (122.35.xxx.170)

    사람마다 다른 것 같아요.
    대체로 나이 들면서 식탐 줄어드는 사람은 소화능력이 떨어지는 경우더라구요. 몸에서 받아주지를 않으니 마음도 음식에서 멀어지는.

  • 4. 저 젊을 때 저체중
    '18.5.18 1:08 AM (92.12.xxx.195)

    나이 50 넘고 자연스레 과체중...
    먹는것도 전보다 훨씬 많죠.예전엔 먹는게 귀찮았는데 이젠 먹는 낙에 살아요.ㅋㅋ

  • 5.
    '18.5.18 1:09 AM (14.36.xxx.12)

    저같은 경우는 늘어나네요
    젊어선 연애도하고 흥미진진한일이 많아서 다른데 신경쓰고 즐길게 많았지만
    나이들수록 낙이 확 줄어드니 먹는낙에 집착하게되네요

  • 6. ..
    '18.5.18 1:44 AM (121.191.xxx.194)

    전 식탐이라고 할 건 아닌데, 그냥 먹는 걸 즐겨요.
    아무거나 먹는거 좋아하는게 아니고요, 제 기준에 맞는 먹거리 먹는 걸 좋아한다는 뜻이죠.
    그래서 좋은 식재료를 웰빙 컨셉으로 요리해서 건강하게 먹고
    이렇게 먹는 걸 힐링으로 생각합니다.
    과식은 전혀 하지 않고요, 저는 좋은 먹거리를 맛있게 즐기면서 먹고요.
    일잔적으로 말하는 식탐하고는 개념이 다른 것 같아요.
    외식은 대략 1달에 1회 정도.

  • 7. ㅁㅁ
    '18.5.18 7:31 AM (121.130.xxx.31)

    식탐이라기보단
    아이들 다 키우고보니
    이젠 날위해 뭐든 망설이지않아도되니
    다 찾아 즐기게 되네요

  • 8. 식탐이란 무엇인건가요
    '18.5.18 7:31 AM (73.182.xxx.146)

    미식인가요 과식인가요? ㅋ

  • 9. 가을여행
    '18.5.18 8:29 AM (218.157.xxx.81)

    전 늘어나네요,,일단 시간이 많구요, 먹고프면 직접 만들어먹는게 가능하니까요
    젊을땐 잘 보이고싶은 사람도 많지만 이젠 뭐 이나이에 이정도면 이해해주겠지 이런맘,,
    늘 입이 심심해서 고민입니다 저도,,집에 있을땐 오징어 다리라도 물고 다녀야겠어요

  • 10.
    '18.5.18 9:29 AM (121.167.xxx.212)

    사람마다 다른것 같아요
    이영자처럼 먹는것 좋아 하는 사람인데 살이 자꾸 쩌서 음식량 줄이고 자제 하고 있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6807 자식이 뭔지 1 01:12:28 103
1226806 대구의 한국불교대관음사에 대해서 아시는분... 슬픔 01:11:51 19
1226805 친구가 저의 돈봉투를 한사코 거절하는데.. 1 01:11:41 125
1226804 ㄷㄷ드디어 네일베가 샴송때문에 미쳤네요 .jpg 3 공감수-1 .. 01:05:52 422
1226803 쫌 문대통령 반에 반정만이라도 일좀해라!!! 적폐청산 01:01:02 113
1226802 여섯살 아이가 퍼즐을 하는데 5 ㅇㅇ 01:01:02 207
1226801 건조기에 넣고 잊어버리고 있었는데요 4 빨래 01:00:15 369
1226800 못생긴 남친 11 ㅠㅠ 00:55:39 486
1226799 현재 네이버 그알 기사 공감수가 사라짐ㄷㄷㄷㄷ 3 ㅅㅅ의마술 00:50:54 500
1226798 박유천 전 약혼녀 ㅎㅎㄴ 고소한 천재소녀가 누구에요? ... 00:49:42 1,161
1226797 평화의 문은 활짝 열려있는데 미국은 뭐가 그리 불만일까요. 2 00:49:34 274
1226796 울 대통령님 김정은 만났네요 .... 00:49:12 185
1226795 술만 마시면 연락두절 남편 .. 00:45:43 203
1226794 염호석 열사 시신탈취 사건의 공모자들 snowme.. 00:43:26 294
1226793 그알 관련 네이버 검색해보니 1 ㅁㄴ 00:41:46 465
1226792 대학 문과 나온 딸들 어떤 직업 갖고 있나요? 10 엄마 00:36:05 1,205
1226791 급삭튀한 읍읍이 트윗글 5 나나 00:35:34 628
1226790 한국당 '북미정상회담 6.13 지방선거 이후에나 열려야' 17 매국 00:33:23 1,100
1226789 뉴욕타임즈 까는 트럼프 트윗 4 경고한다 00:33:04 972
1226788 드라마스케치에서 비 애인은 왜 죽었나요? 6 스케치 00:28:42 661
1226787 까다로운 남자랑 사는 부인들은 참 힘들겠더라구요 4 ^^ 00:28:06 801
1226786 스케치에서 비는 ... 연기를 그렇게해요? 7 스케치 00:23:02 1,253
1226785 문대통령님 보며 반성합니다. 9 .. 00:18:02 1,019
1226784 양승태에게도 관심을요ㅜ 2 ㄱㄴㄷ 00:17:43 307
1226783 변칙을 영어로 뭐라고하나요? 13 갑자기 00:15:26 8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