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못되고 사악한 사람 보신적 있나요?

... | 조회수 : 4,955
작성일 : 2018-04-16 21:02:44
눈마주치기도 무섭지 않나요?
엄마와 친구들한테 얘기했더니
나보고 무조건 친한척하고 밥이라도 같이 먹고 웃어야 한다고..
자기들이 생각하기에
집요한 성격이라 스토커같이 굴거라 하더군요
어떻게 그리 잘 아는지..성격을 딱 맞추네요
근데 무섭고 징그러워 눈 마주치기도 싫거든요


IP : 211.36.xxx.10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뭔 소린지
    '18.4.16 9:04 PM (58.230.xxx.242)

    알 수가 없네요

  • 2. 나도뭔소린지
    '18.4.16 9:05 PM (221.145.xxx.131)

    그냥 같은 카테고리 내 에 있지마세요

  • 3. ...
    '18.4.16 9:09 PM (211.36.xxx.102)

    못되고 사악한 직장동료와 몇개 일화를 얘기했더니
    친할 필요는 없지만 친절하게 대하지 않으면
    뒷탈있을거라고..
    근데 웃고 인사하는것도 힘들다는 얘기에요.

  • 4. ???
    '18.4.16 9:11 PM (211.186.xxx.141)

    원글 한번에 이해되는데요???


    암튼...
    전 실제로 본적은 없지만
    조땅콩 자매가 떠오르네요.

  • 5. ,,,,,,
    '18.4.16 9:11 PM (39.117.xxx.148)

    생각보다 주위에서 볼 수 있어요.
    나이가 어리면 나이탓이라도 하겠는데...
    고등학교 엄마들 모임에서 왕따시키고 하는 여자들 제법 있어요.
    모임 마치고 며칠 안되서 몇 명만 따로 밥산다고 나오라 해서는 한 엄마 뒷담화를 하는 거지요.
    똑똑한 줄 알았더니 알고보니 후진 대학 나왔다고 한 엄마를 계속 ...
    알고보니 본인은 여상나와 밍크가게에서 일하다가 남편 잘 만나 전업으로 살면서 동네 엄마들에게 밥 사며 남의 뒷담화 하는 여자인데...
    피부미용실 원장에게 팁으로 백만원 상품권을 사서 주는 여자라..원장이 엘레베이터앞까지 나와서 구십도 인사를 한답니다.
    밥 산다고 불러서는 다른 엄마 뒷담화를 하는 거 몇 번 당하고는 그 모임에서 빠졌어요.
    다른 데 가서는 결국 제 뒷담화할 여자니까요.
    그런 여자들 몇 명 보고 나니 사람들이 무섭답니다.
    오래된 여고 친구만 두 명 만나고 있어요.

  • 6. ...
    '18.4.16 9:22 PM (58.140.xxx.36)

    그런 사람 있어요 열등감이 심해서...
    남보다 나아보이고 싶은데 그러지 못하니 겉으로 보이기만
    돈을쓰니 항상 구멍을 못 면하고
    거짓말해서 소문내고 사람들 이간질해서 싸움 붙이고..
    그래서 그런 사람 앞에선 웃고 뒤에선 은따시키죠

  • 7. ㅌㅌ
    '18.4.16 9:25 PM (42.82.xxx.168)

    더 지내보시면
    대놓고 사악한 것들보다
    순진무구한척 사악한 무리들이 더 악질이라는 사실을 아시게 될거얘요
    피해는 후자애게 더 많이 겪었어요

  • 8. 사람이 제일 무섭지요
    '18.4.16 9:33 PM (220.86.xxx.202)

    나는 사람 안사겨요 그냥그래 하는식 진전이 없는거죠 그래야 뒷탈이 없어요
    조직생활 20년하고서 배운 경험이에요 우리옆집 사람하고도 아는체 안하고
    살았더니 나에게 시비걸면서 거만하다고 하데요
    결혼못한 노처녀인데 악질로 생겼어요 대한항공 조현민처럼 생겼어요 박색에다

  • 9. ㄷㅈㅅ
    '18.4.16 9:36 PM (220.119.xxx.220)

    굳이 친한 척에 밥까지 먹을 필요가 있나요?
    직장동료인가요?
    그런 사람들 지보다 더한 임자 만나서 제대로 당해요
    언젠가는 쓴 맛 보더라구요

  • 10. 요즘 핫한 분 08--hkkim
    '18.4.16 9:44 PM (122.46.xxx.56)

    그런 파괴적 인격인지 몰랐음
    http://moneysavetip.tistory.com/m/118

  • 11. ㅇㅈㅇ
    '18.4.16 10:08 PM (121.173.xxx.213)

    남잘되는 꼴 못보고,
    자기보다 잘난사람 못보고,
    남을 깎는얘기아님 할얘기없는 사람

  • 12. ..
    '18.4.16 10:40 PM (211.224.xxx.248)

    아예 안만날수 없는 관계니까 고민을 하겠죠. 주변분들이 잘 애기해줬네요. 근데 싫은 사람한테 그렇게 하기가 쉽지가 않죠. 쳐다보기도 싫은데 어떻게 웃으며 잘 지내나요? 그래서 사회생활이 힘든거. 그걸 잘하는사람이 사회생활 잘하는거고. 싫은 사람인데도 전혀 티 안내고 잘지내고 잘 구술리고.

  • 13. 한wisdom
    '18.4.17 12:57 AM (116.40.xxx.43)

    나도 사람 안 사귀어요.
    일 내가 더 하려고 하고 같이 어울리고 동의해 주고
    그렇게 묻어가다 관계 끝나면 발 빼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57604 여수 여행 조언해주세요. 여행조아 13:00:30 103
1257603 이 경우 묵시적 갱신계약인 건가요? 4 전세계약 13:00:27 300
1257602 화장실을 하루에 5번을 가는 2 ㅇㅇ 12:51:21 741
1257601 요새 유행하는 블로퍼나 슬리퍼 편한거 추천좀요~ 아가엄마 12:50:00 99
1257600 저를 포기하지 마세요. 11 엄마 12:45:04 1,549
1257599 재미있는 책들이 너무 많은데 눈이 안좋아요... 6 .... 12:44:34 515
1257598 액상철분제 질문이요 1 에이비씨 12:43:08 113
1257597 유아있는집 에어프라이어 어떤가요? 5 에어프라이어.. 12:42:30 302
1257596 고1이 수능수학볼때 수1,수2는 뭔가요ㅠ 2 문과 12:41:56 382
1257595 "부부체험 하자"..중학생 제자 4년간 성폭행.. 19 샬랄라 12:38:42 3,512
1257594 살 찌면 더 덥나요? 15 ... 12:38:41 1,162
1257593 늘 중고 옷만 사 입는 사람..왜 그럴까요? 27 dma 12:37:51 1,737
1257592 문서에 구어체 쓰는 것, 보기에 어떠신가요. 12 12:32:10 400
1257591 에어컨 켜놓고 대방출 7 옷이랑 한판.. 12:29:41 1,129
1257590 CJ택배 거기도 늦게오나요? 11 무소식 12:26:09 480
1257589 현실적인 조언 부탁드려요 1 ... 12:25:15 232
1257588 대구미술관 조선화가 특별전 보고 왔어요 3 12:21:49 282
1257587 유진초이만 왜 겨울옷이죠? 6 나무늘보 12:16:21 1,591
1257586 재기발랄 의정부고 졸업앨범 촬영 현장 이래요.. 1 ㅋㅋㅋㅋ 12:16:04 606
1257585 미스터션샤인에서 일본군으로 나오는 삭발한남자 7 미스터 12:13:50 1,243
1257584 ㅌ특목고 준비학원 보내보신분 계세요? 7 특목고준비 12:10:37 439
1257583 뉴비씨'S 툰 5 ㅇㅇㅇ 12:09:21 174
1257582 아이폰인데 재난문자 못 받아요. 설정에 국민공공방송 긴급문자o.. 14 ..... 12:09:18 841
1257581 요즘 괜히 무릎 아프신 분들 있나요? 4 .. 12:07:33 434
1257580 아파트 단지 안에 조깅용 트랙 있는 아파트 아시는 분? 6 ㅇㅇ 12:06:33 4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