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6학년인데 상담을 가야 하나 고민이네요.

.. | 조회수 : 1,042
작성일 : 2018-03-14 10:38:57
보통은 총회 끝나고 상담 신청했는데 이번엔 빠르네요.
총회(공개수업)때 샘 스타일도 참고삼아 상담 결정했거든요.
꼭 필요하지 않으면 상담 굳이 안 와도 된다는 분들도 계셔서요.
담주가 총회인데 이번주까지 상담 신청하라네요.
3학년 때 전학 와서 한번 가보고(그때도 별 말씀 없으시고 무난하게 잘한다고만..) 그 후로 안 갔어요.
그런데 이번에 6학년 되니 내년이면 중학생이 된다는 생각에 뭔가를 더 해줘야 하는데 내가 놓치고 있나 괜한 불안감이 드네요.
학교에선 착실한 모범생 스탈에 순하고 활발해서 학교생활에 문제는 없었어요.
숙제도 잘하구요. 그런데 공부하는 건 안 좋아해서 제가 문제집 사서 과목별로 진도 정해서 풀게 해요. 연산도 하고 있고 영어는 방과후 하구요.
문제는.. 공부를 제가 시켜야 마지못해 한다, 책을 도통 안 읽으려고 한다..
이거네요. 유튜브 영상 보는 거, 노래 듣고 부르는 것만 좋아해요ㅜ 게임도 좀 하구요.
샘과의 상담이 제 고민거리에 도움이 될까요?
아직 학기초라 아이에 대해서는 잘 모르실 텐데 몇 년째 6학년만 맡고 계신 분이라 하니 조언이라도 들을까 싶고..
6학년 학부모님들 상담 가시나요??
IP : 59.10.xxx.20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3.14 10:48 AM (58.231.xxx.190)

    상담은 항상 학년이 끝날때.

  • 2. 그런가요?
    '18.3.14 10:49 AM (59.10.xxx.20)

    아이는 자기가 학교생활 잘하니까 엄마 상담 안와도 돼 그러네요ㅋ

  • 3.
    '18.3.14 10:56 AM (182.216.xxx.214)

    저는 인사차 갑니다~

  • 4. ..
    '18.3.14 11:27 AM (220.78.xxx.101)

    눈도장찍으러가요
    그냥 부모가 아이나 학교생활에 이정도 관심이 있다는
    세레모니한번 날려주고
    중간에 제가 모르는 아이에 대해 말씀해 주십사 찾아가고

  • 5. 저도
    '18.3.14 1:44 PM (58.122.xxx.137)

    따로 상담은 안하고
    총회 때 담임샘과 대화 시간에만 참여했어요.
    담임이 어떤가 보려고.
    올해 중1인데..올해도 그냥 담임 보고 가려고요. 상담은 애들이랑 이미 지난 중에 했더라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5490 젊은나이에. 창업한 사람들. 특징 에헴 14:12:26 102
1245489 화장품이 해줄수 있는 최대는 보습이라는데요,,, 1 0 14:11:48 85
1245488 아이가 짜증내고 함부로 하는데요 이렇게 14:10:34 70
1245487 대통령부부 국대 격려영상중 여사님 인격 재확인 1 ㅇㅇ 14:10:02 250
1245486 간병사들과의 신경전 3 lilli 14:09:32 105
1245485 복도형 아파트 부엌 환기는 어떻게 하세요? 복도형 14:09:06 40
1245484 매직기 추천받습니다 1111 14:05:16 20
1245483 당장 살거 아니라도 집 보시나요? 4 .. 14:05:02 226
1245482 썬글래스) 렌즈만 새것으로 바꿔 보신 분, 얼마 주셨나요? 1 안경 14:02:24 105
1245481 드럼세탁기 배수가 안되요 ㅇㅇ 14:01:23 43
1245480 jmw드라이기 등 음이온 드라이기 안전한가요? 1 ㅣㅣㅣㅣ 14:01:01 119
1245479 한미 훈련 중단의 문제점 3 읽어보세요 13:58:48 132
1245478 사람들 하고 잘 못지낼거 같단 생각이 자꾸 들어요 ㅇㅇ 13:58:39 125
1245477 헨젤과 그레텔 3 포랑 13:57:30 192
1245476 가수 미나 집 한채가 한 집인가요? ㅋㅋㅌ 13:57:18 343
1245475 난민 문제 해결책 11 47 13:49:55 266
1245474 클럽메드 4 초짜 13:44:42 274
1245473 자소서 작성.. 중요한 몇 가지 (2탄) 10 ^^ 13:42:49 566
1245472 검색하다 좋은 ㄱ ㅡㄹ이 있어서요... 2 tree1 13:40:09 289
1245471 40 대 이후 분들 패션 악세서리 얼마주고 사세요? 6 ... 13:37:24 648
1245470 중1남자아이 시지각능력 1 고민 13:32:27 245
1245469 텃밭에 심은 고추가 너~~무 매워요ㅠㅠ 11 ... 13:29:18 664
1245468 오래된 와인과 양주 먹어도 되나요 4 .. 13:28:04 291
1245467 카타르의 복지 충격적이네요 11 후덜덜 13:27:15 1,328
1245466 큰집이 좋아요 23 ... 13:24:09 2,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