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조영남,홍상수가 심미안은 대단한거같아요

.. | 조회수 : 12,672
작성일 : 2018-01-13 17:59:38
윤식당에 윤여정.정유미봄
보통미인들과 다른 고급스럽고 청아한 아우라가
느껴져요
보통미인들이 나이들면들수록 시들어져간다면
그녀들은 나이들수록 더 돋보인다는


일반인들이 못보는 심미안을
홍상수,조영남은 가지고있는듯
IP : 223.39.xxx.13
2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8.1.13 6:00 PM (119.69.xxx.115)

    심미안은 무슨.. 둘다 여자라면 미치는 개넘들이죠

  • 2. 그건아님
    '18.1.13 6:02 PM (114.203.xxx.210)

    윤여정 이 미인은 아닙니다만
    정유미도 그닥 더구나 고급과는 거리가 멀어보이는데요.

  • 3. ......
    '18.1.13 6:02 PM (222.101.xxx.27)

    심미안은 무슨.. 둘다 여자라면 미치는 개넘들이죠 222

  • 4. 기다리자
    '18.1.13 6:02 PM (211.49.xxx.61)

    어디서 고급스럽고 청아한 느낌이 나나요?

  • 5. ㅋㅋ
    '18.1.13 6:02 PM (223.62.xxx.194)

    첫댓글님 심미안 짱

  • 6. 응?
    '18.1.13 6:07 PM (188.23.xxx.22)

    정유미가 아니라 김민희 말하는거죠?
    김민희는 이쁘죠.
    근데 조영남 심미안이요? 풉, 그 둘째 마누라 얼굴 봤어요? 푸하하하.

  • 7. ...
    '18.1.13 6:10 PM (1.235.xxx.120)

    조영남 신도림cgv에서 성형티 너무 나는 별로 예쁘지않은 20대 여자랑 다니더군요

  • 8. ㅡㅡ
    '18.1.13 6:16 PM (118.217.xxx.229)

    윤여정은 옷만 이쁘다니까요 같이 있으면 그 특유의 듣기싫은 목소리로 징징거릴거 같아요 취향이지만 너무 싫어요

  • 9. 정유미요
    '18.1.13 6:21 PM (223.39.xxx.42)

    홍상수영화에 주연으로 엄청 나왔었죠
    홍상수의 뮤즈였다는

  • 10. ㄷㄷ
    '18.1.13 6:30 PM (59.7.xxx.137)

    정유미 소름끼칠 듯...
    엄한 소리 마세요

  • 11. 배우들도 힘들겠네요
    '18.1.13 6:34 PM (211.36.xxx.63)

    윤배우 정배우가 이글을 좋아할까요?
    윤여정씨는 그놈 기억하고 싶지도 않을텐데

  • 12. 윤여정씨
    '18.1.13 6:43 PM (222.233.xxx.7)

    리즈시절 사진 찾아보세요.
    세련되고,상큼한 아가씨였어요.
    전형적인 영화배우 스타일 미인은 아니지만요.
    심지어 양희은 아줌마도 아가씨때 사진보면
    키크고,시크한 톰보이스타일...
    지금이야 두분다 노인네라....

  • 13. 나나
    '18.1.13 7:03 PM (125.177.xxx.163)

    조영남이 진정 심미안이있었다면 윤여정에게 그딴 짓거리안했죠
    그리고 정유미가 언급되는건 좀 별로네요
    홍가놈의 뮤즈는 그냥 김씨 상간녀인걸로~

    애니웨이 둘다 심미안이아니라
    추접하게 펄떡거리는 수치심없는 짐승인거죠

  • 14. ...
    '18.1.13 7:07 PM (1.237.xxx.189)

    네 사람 다 퇴페적이고 닳을대로 닳은 인간들 같은데 무슨 심미안에 아우라에
    웃음만 나네요
    연예인에게 붙을 찬사는 아닌거 같네요
    아우라가 뭐야 아우라가 ㅋ

  • 15. ...
    '18.1.13 7:09 PM (125.182.xxx.217)

    어쩜 배우에겐 단아한 몸매가 가장 중요한거 같아요 조씨 화투 그림 보면 심미안이 특별한거 같진 않고요 홍상수 감독도 미적으로는 볼거 없는 작품들이죠

  • 16. ........
    '18.1.13 7:11 PM (68.96.xxx.113)

    뜬금없는 글로
    공연히, 좋아하는 윤여정 배우가 욕먹으니..맘 아프네요;;;;;

  • 17.
    '18.1.13 7:52 PM (180.224.xxx.210)

    심미안은 좀 잘못된 표현같고요.
    배우로의 재능을 높이 샀다면 또 모르겠지만요.

    그런데, 정유미가 처음으로 주연을 맡은 영화는 김태용 감독의 가족의 탄생에서였어요.
    그리고 그 영화로 신인여우상도 받고 그랬죠.
    그 전엔 그냥 쏘쏘.

    김태용 감독의 선구안은 인정합니다만...
    심미안은 글쎄요...

  • 18. 두 배우 모두
    '18.1.13 8:27 PM (211.215.xxx.107)

    얼굴보다는 연기파 개성파 배우 아닌가요?
    윤여정은 젊을 때도 별로였어요
    그 시대 문희 남정임 윤정희는 정말 여신이었고요

  • 19. ...
    '18.1.13 8:31 PM (182.209.xxx.43)

    윤여정 배우 할머니 느낌 나고
    정유미도 나이 든 느낌 나요.
    그래도 청아한 느낌 있어요.
    조영남 홍상수 심미안 있어서 저 두 여인을 뮤즈로 느꼈을 것 같고요.
    그치만 그 심미안 조영남 홍상수만 있는 건 아니죠.
    문화예술하는 사람들 중에 윤여정 정유미 좋아하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은가요?
    누가 봐도 윤여정 배우 세련된 사람이고 정유미도 조금 다르지만 그래요.
    원글님이 조영남 홍상수 칭찬하는 글 쓴 것도 아닌데
    댓글들이 참... 다른 의미에서 무조건 남혐이네요.

  • 20. ㅇㅇㅇ
    '18.1.13 8:53 PM (106.102.xxx.250)

    저도 고급청아까지는 모르겠는데..
    쿨하고 현실적인 모습의 조여정씨가 좋아요.^^
    외모와 상관없이 깐깐하고, 당당해보이는 것도요.

    정유미씨는 직신때 아기병아리 같더니 많이 이뻐지고
    돋보이네요~ 평범한듯 매력있고, 선하고 순수? 청아한
    느낌도 있어요.

  • 21. 무슨
    '18.1.13 11:13 PM (175.200.xxx.199)

    말도 안되는 소리 하시나 싶어요 전;
    둘다 추한 노인네고
    예쁜 꽃 마음껏 따먹고 싶은 발정난 수컷들로 보여요

  • 22. ㅇㅇ
    '18.1.13 11:48 PM (116.127.xxx.20)

    윤여정씨는 미인과 거리가 멀어요
    아주 오래 전에 드라마 촬영 할때
    가까이에서 봤는데요
    키가 엄청 작고 몸매도 왜소 하고
    얼굴 피부도 패이고 진짜 안 이쁘더라구요
    농촌드라마라서 분장 안 하고
    옷도 촌스럽게 입어서 더 그렇게 보였겠지만요
    그런데 옆에 있던 나문희씨는
    키도 크고 피부가 백옥 같이 곱고 귀티가 났었어요

  • 23. 미인이죠
    '18.1.14 3:14 PM (121.151.xxx.26)

    매력적인 미인요.
    그 옛날 화녀에서 윤여정씨
    그당시 그런 분위기 없었어요.
    장희빈도 했던 분이예요.

  • 24. ...조영남
    '18.1.14 4:39 PM (112.204.xxx.96)

    20대때 여대생 수백명이랑 잤다고 자랑하고 다니던 난봉꾼..

  • 25. 뭐래
    '18.1.14 5:21 PM (39.7.xxx.95)

    심미안 같은 개소리는 ....

  • 26. ..
    '18.1.14 5:44 PM (175.112.xxx.139)

    심미안이 울고 갑니당~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7711 Plaintiff(grievance defendant)?????.. tree1 13:21:08 2
1297710 우체국서 대천김을무료로 무료 13:21:06 7
1297709 결혼 시키자마자 집안이 몰락 12 ㅈㄴㄷ 13:14:15 771
1297708 한겨레 뒤늦게 수습해보지만.....JPG 3 걸레냄새 13:12:26 484
1297707 일본산 먹거리 선물 받으면 드시나요? 9 -- 13:11:12 212
1297706 더넌 보신 분들 첫장면 지각 13:08:29 64
1297705 지역감정의 원류 - 서울대 교수들의 견해 4 지역 13:01:48 196
1297704 새사람 3 행복이 12:59:44 218
1297703 이삼 년마다 외국에서 들어오는 친구들 6 만나다 12:58:18 770
1297702 추석선물 보냈는데 포장이 안된채로 갔네요 4 ㅇㅇ 12:56:14 459
1297701 추석 5일 연휴 뭘하면 알차게 보낼수있을까요? 4 ... 12:53:41 250
1297700 황당하네요 ... 12:52:56 306
1297699 추석 때 잘 쉴 수 있는 묵을 호텔 추천 바랍니다. %% 12:51:21 84
1297698 주변잘챙기시는 분들~ .. 12:44:32 214
1297697 자한당 이종명, 진선미후보에게 동성애자냐 질문 5 기레기아웃 12:44:24 417
1297696 성당 자매님들. 조언 부탁드려요 11 신자 12:43:41 366
1297695 초등 아들의 작은 센스.. 3 시원한물 12:43:11 600
1297694 우리강아지. 똑똑한거맞죠? 2 .. 12:42:11 447
1297693 포트매리온 너무 무겁던데 그 무거운걸 대체 어떻게 쓰세요? 22 dma 12:37:06 1,521
1297692 인서울 안에서도 웃기는 현상? 11 ㅇㅇㅇ 12:36:06 1,061
1297691 강마루 vs 장판 4 아음 12:35:20 222
1297690 문재인 정부의 치명적인 단점 16 ^^ 12:32:33 1,174
1297689 이베리코 드셔보신 분 6 ㅇㅇ 12:18:38 652
1297688 중학교 1근거리학교가 두곳인데 조언부탁드립니다. 5 비옴 12:15:11 175
1297687 매실..간장 & 매실...식초 2 궁금맘 12:14:36 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