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1층인데 물바다가 됐어요ㅠㅠ

어쩌나 | 조회수 : 4,433
작성일 : 2018-01-13 17:37:33
날씨가 추워 세탁을 미루다가 오늘 영상이어서
휴가나온 아들 군복을 빨았어요.
불렸다가 탈수하고 헹굼버튼 누르려 나갔더니
난리 났네요.
세탁기 부분은 타일이고 반은 마루로 올려서
다행히 베란다 물건들은 무사한데...
2센티정도 물이 차올랐어요.
장화 신고 들어가 뜨거운물이라도 부어볼까요?
아님 더 날이 풀려 물 빠질때까지 냅둬야 하는지..ㅠㅠ
경험 있으신분 혹시 안계신가요?
IP : 39.116.xxx.27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싱그러운바람
    '18.1.13 5:42 PM (1.241.xxx.169)

    아마도 세탁실 아래 물 내려가는 관이 얼었나봐요
    제경우엔 윗집에서 빨래해서 자고 나갔더니 섿삭실에서 물이 넘쳐 거실한바퀴돈경험이 ㅠ
    관리실에서 우리집아래에서 얼었대요
    드라이기 갖고와서 녹여줬는데 안녹으면 기다리라고 ~~
    몇집씩 묶음으로 연결되어 우리아래 우리 윗집이 아파트배관 본관에 연결되어있어서 우리바로 아래가 얼어서 아랫집은 괜찮았던거래요

  • 2. 원글
    '18.1.13 5:58 PM (39.116.xxx.27)

    저희는 1층이니 베란다 위로 보이는 배수관은
    상관 없고, 지하쪽 관이 얼었나봐요.
    관리실 전화해봐야 하는지..
    주말이라 어떨지 모르겠네요.
    멘붕이예요..ㅠㅜ

  • 3. queen2
    '18.1.13 6:03 PM (175.223.xxx.49)

    우선 급한대로 세수대야에 쓰레받이같은걸로 물 받아내시고 걸레로 닦아서 물기는 없애야 할거 같네요 그리구 다른집에서 또 세탁하면 넘칠지몰라요 경비실에서 계속 방송해야 될거같네요 넘쳤으니까 해결될때까지 세탁기 돌리지 말라고요

  • 4. 남은 물이
    '18.1.13 6:09 PM (59.27.xxx.47)

    얼어서 타일이 깨질 수도 있지 않을까요?

  • 5. 저희
    '18.1.13 6:16 PM (183.98.xxx.237)

    집도 1층인데 어제 오늘 배수관이 얼어
    두번 연속 관리실에서 다녀갔어요.
    녹히는 법은 온수관에 호스를 연결하고
    호스의 다른 쪽을 배수구 구멍 깊숙이 집어 넣어
    아주 뜨거운 물을 계속 틀어 두어 얼어 있는 부분을 녹여요.
    관리실에 부탁해 보세요

  • 6. 저희 아파트도
    '18.1.13 6:27 PM (223.62.xxx.147)

    계속 세탁기 배수로 얼 수 있다고 돌리지 말라고 방송하더군요
    1층인데 해마다 혹한이 오면 두려워요.
    저는 아직 돌리지 않고 있어요
    빨래 너무 많아지면 빨래방 가려고 해요.

  • 7. 원글
    '18.1.14 12:40 AM (39.116.xxx.27)

    이제야 정신 차리고 늦게 답글 답니다.

    알려주신대로 일단 쓰레받이로 물 다 퍼내서 버리고 (큰 들통에 다섯번..)
    하수구에 고인 물까지 걸레로 흡수시켜 짠 후
    펄펄 끓인 물 몇번 부었더니 뚫렸어요!!!
    물 끓이면서 혹시나 윗집에서 세탁할까봐 관리실 전화했더니 와보신대요.
    관리실 직원이 도착하자마자 관이 뚫렸는데,
    오늘 다른동 1층에서도 이런 일이 있었다네요.
    해빙기? 그걸로 뚫었다고...
    그동안 웬만한건 알아서 고치고 해결했기 때문에
    관리실에 전화 할 생각도 못했는데(주말에 근무 안하시는 줄 알았네요.)
    장비까지 있다니 원래 이런거 해주시는 건가봐요..좋네요.^^
    아들이 주말 지나면 부대로 복귀해야 하고,
    마침 날이 풀려서 안심하고 세탁기 돌렸던 건데 어찌나 놀랐던지...
    이제 추우면 세탁기 절대 돌리지 않으려구요.
    막막했는데 적어주신 답글 보고 해결했어요~~
    정말 감사드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7711 Plaintiff(grievance defendant)?????.. tree1 13:21:08 6
1297710 우체국서 대천김을무료로 무료 13:21:06 22
1297709 결혼 시키자마자 집안이 몰락 12 ㅈㄴㄷ 13:14:15 813
1297708 한겨레 뒤늦게 수습해보지만.....JPG 3 걸레냄새 13:12:26 496
1297707 일본산 먹거리 선물 받으면 드시나요? 10 -- 13:11:12 221
1297706 더넌 보신 분들 첫장면 지각 13:08:29 64
1297705 지역감정의 원류 - 서울대 교수들의 견해 4 지역 13:01:48 199
1297704 새사람 3 행복이 12:59:44 221
1297703 이삼 년마다 외국에서 들어오는 친구들 6 만나다 12:58:18 782
1297702 추석선물 보냈는데 포장이 안된채로 갔네요 4 ㅇㅇ 12:56:14 459
1297701 추석 5일 연휴 뭘하면 알차게 보낼수있을까요? 5 ... 12:53:41 252
1297700 황당하네요 ... 12:52:56 307
1297699 추석 때 잘 쉴 수 있는 묵을 호텔 추천 바랍니다. %% 12:51:21 84
1297698 주변잘챙기시는 분들~ .. 12:44:32 215
1297697 자한당 이종명, 진선미후보에게 동성애자냐 질문 5 기레기아웃 12:44:24 421
1297696 성당 자매님들. 조언 부탁드려요 11 신자 12:43:41 371
1297695 초등 아들의 작은 센스.. 3 시원한물 12:43:11 604
1297694 우리강아지. 똑똑한거맞죠? 2 .. 12:42:11 448
1297693 포트매리온 너무 무겁던데 그 무거운걸 대체 어떻게 쓰세요? 22 dma 12:37:06 1,533
1297692 인서울 안에서도 웃기는 현상? 11 ㅇㅇㅇ 12:36:06 1,074
1297691 강마루 vs 장판 5 아음 12:35:20 228
1297690 문재인 정부의 치명적인 단점 16 ^^ 12:32:33 1,181
1297689 이베리코 드셔보신 분 6 ㅇㅇ 12:18:38 656
1297688 중학교 1근거리학교가 두곳인데 조언부탁드립니다. 5 비옴 12:15:11 177
1297687 매실..간장 & 매실...식초 2 궁금맘 12:14:36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