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저도 옷모셔두면 똥된다는 주의인데 코트는 막 입을수가 없지않나요

| 조회수 : 3,935
작성일 : 2018-01-13 17:14:53
올해 이렇게 추운때에 하필 충동구매로 코트를 2개나사서 ㅡ.ㅡ
지금 입지도 못하고 패딩만 줄창 입고다니는데요.
저도 나이드니 새옷이 저절로 다 헌옷으로 바뀌는걸 느끼고서
아끼면 똥된다 그냥 이삼년 막입어버리자 하고
비싸도 그냥 막 입으려고는 하는데 ㅡ.ㅡ
코트나 니트는 막 입고 그러면 금방 후줄근해지지않나요.
니트는 아무리 비싼거라도 보풀 대박나고
코트도 후줄근해지고 윤기가 없어지잖아요.
그렇지않나요? 그래서 외출용으로 코트는 어쩔수없이 모셔두게 되던데 아까워요 ...올해 산 코트들 봄까지 얼마나 입을지 ㅜㅜ
운동화신고도 막 입으려고 생각은 하는데 금방 더워지면 ㄷㄷㄷ
IP : 223.38.xxx.243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냥
    '18.1.13 5:18 PM (59.9.xxx.196)

    맘에 들면 매일매일 입으세요~마인,질스튜어트 코트들 좋아해서 ㅎㅎ 2-3년 전에 엄청
    많이 샀는데 지금 잘 안입게 되요 지겹기도 하구요 패딩도 몽클, 버버리 2-3년 전에
    샀는데 지겨워서 안입게 되구요 그냥 옷은 아끼지 말고 팍팍 입어야 되요

  • 2. 원글
    '18.1.13 5:20 PM (223.38.xxx.76)

    진짜 그냥 한개씩만 사서 줄창 입고
    새로 사고 그래야되나봐요.
    충동구매 미쳤어요 ㅜㅜ

  • 3. 비싸고
    '18.1.13 5:27 PM (121.130.xxx.60)

    좋은건 아껴서 조심해서 입어요
    그렇게 입어야 한 4-5년 멀쩡하지 막입으면 1년만에 후줄근해지니까 1년만에 입고 버려야죠
    빨리 입고 버릴 사람은 막 입으세요
    오래 입을만한 코트인데 싫증없이 입는 사람은 막 안입어요
    조심해서 입으면 5년은 물론이고 그 이상도 입거든요

  • 4. ...
    '18.1.13 5:32 PM (1.246.xxx.141)

    작년에 2월말부터 3월까지 엄청 잘입었어요
    추위 살짝 물러나면 운동화에 막 신어도 예쁘더라구요
    실컷 입으세요

  • 5. 윈디
    '18.1.13 5:39 PM (223.39.xxx.246)

    이번 겨울에 40만원짜리 캐시미어 니트티를 샀는데 너무 촉감도 좋고 따뜻해 일주일에 두어번 입었더니 다 일어났어요 ㅜ
    그래도 올 겨울 잘 보냈답니다. 돈 열심히 벌어 캐시미어로 도배하고 싶어요. 결론은 막 입어요. 똥 안되게.

  • 6. ......
    '18.1.13 5:40 PM (58.123.xxx.23)

    그래서 비싼거 잘 안사게 되더라구요.
    막입을수 있는 삼사년 입다 버릴 코트 사게 돼요.
    비싼 코트 사서 모셔놓고, 옷이 늙어가는거 보는것도 아깝더라구요.
    일년에 중요한 모임에만 입을 용도로 모셔두는게 아까워서, 좋은 코트 안사고.
    데일리로 편하게 입을 코트로 싹 다 바꿔버렸어요.

  • 7. ㅇㅇ
    '18.1.13 5:55 PM (110.70.xxx.90)

    그래도 막 입는게 남는거예요

  • 8.
    '18.1.13 6:11 PM (211.253.xxx.34)

    아껴서 못입는다의 의미는 뭘까요
    옷의 디자인이 마음에 쏙 들어서? 아님 비싼옷이라?
    후자가 많겠죠 그런데 비싼 옷이라 집에 모셔둘것 같은 상황이면 내 생활수준에 안맞는거죠
    일생에 몇번 없는 중요한 날 입을 옷 아니면 그냥 적당한 가격 주고 사서 자주 입고 다니세요.
    코트도 몇년이면 유행 바뀌고 예쁘지 않아요. 한철에 두세번 입으면 그것 나름대로 세탁도 들어가야 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47912 새벽부터 런닝머신하는 윗집.. 1 ㅜㅜ 06:32:32 224
1147911 음악 좋아하시는 분들께 여쭤보고 싶습니다 1 음악 06:18:53 110
1147910 그냥 우리만 싸우는 듯. BBC, CNN 메인 한번 보세요 3 단일팀 06:18:49 657
1147909 해롱이 ~ .. 06:17:23 267
1147908 애증의 관계인 남자.. 2 .. 05:55:15 395
1147907 세나개에 공격적인 삽살개 보면서 너무 화가 납니다. 당근이 05:29:13 474
1147906 여자 아이스하키팀 자력출전이 아니라 200억주고 따낸 출전권인데.. 5 /// 05:26:07 723
1147905 수구들이 개막식 태극기 운운하는 거요 나나 05:23:38 94
1147904 네이버 댓글조작 의심사례 3 Tonton.. 04:49:16 267
1147903 와~미세먼지 해도 넘하네요 5 초코 04:25:43 1,144
1147902 인천화장실 폭행사건 보면 생각나는 사악한 아줌마가 있어요 2 ㅇㅇ 04:12:51 779
1147901 "자랑스럽다, 톤즈" 이태석 신부 따른 남수단.. 4 눈팅코팅 04:02:46 748
1147900 명바기 어제오늘 돈 많이 나가겠어요 3 ㅇㅇ 03:53:13 851
1147899 자식말고 나에게 투자할까요? 6 울고싶어요 03:39:07 1,048
1147898 아이유가 참 불편하고 싫으네요. 22 난그럼 03:38:20 2,710
1147897 리턴 재미는 있네요 2 ㅇㅇㅇ 03:35:20 474
1147896 우리의 밤은 당신의 낮보다 아름답다 3 샬랄라 03:32:39 555
1147895 강정과 빵 둘 중 그 나마 뭐가 나을까요.. 간식 03:31:20 127
1147894 조국 수석도 집 팔았다네요. 7 문통에 이어.. 02:39:26 3,468
1147893 안해본 사람은 있어도 한번만 한 사람은 없다 1 ... 02:27:21 885
1147892 건강검진을 매년하면 ㅇㅇ 02:13:20 349
1147891 교복 늘려입을 수 있을까요? 2 Dd 02:05:26 296
1147890 자식때문에 맘이 지옥입니다 31 ... 02:03:14 4,584
1147889 저 술을 잘 못먹고 좋아하진 않는데요 2 tranqu.. 01:57:30 517
1147888 실비보험 여쭤요 1 뭐람 01:52:40 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