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저도 옷모셔두면 똥된다는 주의인데 코트는 막 입을수가 없지않나요

| 조회수 : 4,212
작성일 : 2018-01-13 17:14:53
올해 이렇게 추운때에 하필 충동구매로 코트를 2개나사서 ㅡ.ㅡ
지금 입지도 못하고 패딩만 줄창 입고다니는데요.
저도 나이드니 새옷이 저절로 다 헌옷으로 바뀌는걸 느끼고서
아끼면 똥된다 그냥 이삼년 막입어버리자 하고
비싸도 그냥 막 입으려고는 하는데 ㅡ.ㅡ
코트나 니트는 막 입고 그러면 금방 후줄근해지지않나요.
니트는 아무리 비싼거라도 보풀 대박나고
코트도 후줄근해지고 윤기가 없어지잖아요.
그렇지않나요? 그래서 외출용으로 코트는 어쩔수없이 모셔두게 되던데 아까워요 ...올해 산 코트들 봄까지 얼마나 입을지 ㅜㅜ
운동화신고도 막 입으려고 생각은 하는데 금방 더워지면 ㄷㄷㄷ
IP : 223.38.xxx.24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그냥
    '18.1.13 5:18 PM (59.9.xxx.196)

    맘에 들면 매일매일 입으세요~마인,질스튜어트 코트들 좋아해서 ㅎㅎ 2-3년 전에 엄청
    많이 샀는데 지금 잘 안입게 되요 지겹기도 하구요 패딩도 몽클, 버버리 2-3년 전에
    샀는데 지겨워서 안입게 되구요 그냥 옷은 아끼지 말고 팍팍 입어야 되요

  • 2. 원글
    '18.1.13 5:20 PM (223.38.xxx.76)

    진짜 그냥 한개씩만 사서 줄창 입고
    새로 사고 그래야되나봐요.
    충동구매 미쳤어요 ㅜㅜ

  • 3. 비싸고
    '18.1.13 5:27 PM (121.130.xxx.60)

    좋은건 아껴서 조심해서 입어요
    그렇게 입어야 한 4-5년 멀쩡하지 막입으면 1년만에 후줄근해지니까 1년만에 입고 버려야죠
    빨리 입고 버릴 사람은 막 입으세요
    오래 입을만한 코트인데 싫증없이 입는 사람은 막 안입어요
    조심해서 입으면 5년은 물론이고 그 이상도 입거든요

  • 4. ...
    '18.1.13 5:32 PM (1.246.xxx.141)

    작년에 2월말부터 3월까지 엄청 잘입었어요
    추위 살짝 물러나면 운동화에 막 신어도 예쁘더라구요
    실컷 입으세요

  • 5. 윈디
    '18.1.13 5:39 PM (223.39.xxx.246)

    이번 겨울에 40만원짜리 캐시미어 니트티를 샀는데 너무 촉감도 좋고 따뜻해 일주일에 두어번 입었더니 다 일어났어요 ㅜ
    그래도 올 겨울 잘 보냈답니다. 돈 열심히 벌어 캐시미어로 도배하고 싶어요. 결론은 막 입어요. 똥 안되게.

  • 6. ......
    '18.1.13 5:40 PM (58.123.xxx.23)

    그래서 비싼거 잘 안사게 되더라구요.
    막입을수 있는 삼사년 입다 버릴 코트 사게 돼요.
    비싼 코트 사서 모셔놓고, 옷이 늙어가는거 보는것도 아깝더라구요.
    일년에 중요한 모임에만 입을 용도로 모셔두는게 아까워서, 좋은 코트 안사고.
    데일리로 편하게 입을 코트로 싹 다 바꿔버렸어요.

  • 7. ㅇㅇ
    '18.1.13 5:55 PM (110.70.xxx.90)

    그래도 막 입는게 남는거예요

  • 8.
    '18.1.13 6:11 PM (211.253.xxx.34)

    아껴서 못입는다의 의미는 뭘까요
    옷의 디자인이 마음에 쏙 들어서? 아님 비싼옷이라?
    후자가 많겠죠 그런데 비싼 옷이라 집에 모셔둘것 같은 상황이면 내 생활수준에 안맞는거죠
    일생에 몇번 없는 중요한 날 입을 옷 아니면 그냥 적당한 가격 주고 사서 자주 입고 다니세요.
    코트도 몇년이면 유행 바뀌고 예쁘지 않아요. 한철에 두세번 입으면 그것 나름대로 세탁도 들어가야 하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45103 행안부, DMZ 인근에 한국판 산티아고 순례길 만든다 3 .. 22:40:05 239
1345102 이사에관해 점봤는데요 이사 22:38:25 125
1345101 1년 전 2200만원 비트코인의 현재는.. 3 큰일날뻔 22:34:51 779
1345100 JTBC 우리는 움직입니다 나레이션 1 .. 22:31:38 179
1345099 어제 밤에 에어프라이어 사왔는데 벌써 3번째 돌려요 7 ... 22:29:23 1,065
1345098 오늘 겁나 빨리 끝남 7 000 22:27:25 1,104
1345097 유아식과 어른밥 같이할 메뉴 추천해주세요 3 하하 22:26:35 149
1345096 빚투 김모개그맨 엄마말예요.... 8 짜쯩만 22:26:29 1,643
1345095 인스타 몸짱 3 쿠쿠 22:25:28 395
1345094 11시5분 MBC 스트레이트 올해 정리편해요 3 고마운 프로.. 22:24:35 133
1345093 아기 첫 교육 (교재,교구,방문학습) 어떤게 좋나요 1 Dd 22:24:21 96
1345092 박신혜는 원피스 입으니까 훨씬 예쁘네요 12 ㅇㄹ 22:21:24 1,741
1345091 미국 고등학교는 수업 빠져도 되나요? 1 ㅇㅇㅇ 22:17:14 256
1345090 (드라마) 정애리 정말 나쁜 * 이네요 ㅋ 1 아우 22:16:02 1,874
1345089 연애의 맛 보니 연애하고 싶은데. .... 22:15:41 230
1345088 엄마랑 안 맞지만 같이 살아야 한다면 15 .... 22:14:11 816
1345087 대치동 소규모 수학학원 소개 부탁드려요 5 중등맘 22:13:33 387
1345086 70대 고관절 나사못 수술 해야 할까요? 3 ㅇㅇ 22:11:17 235
1345085 새 코트에 먼지가 너무 많이 묻어요 2 먼지 22:10:59 438
1345084 조카(여자)가 우리집에서 대학교다닌다면? 18 미리걱정 22:09:05 2,842
1345083 남편이 수상해요 9 탐정 22:06:12 1,570
1345082 해가 안들어와도 신축아파트가 좋은가요? 9 22:04:10 991
1345081 아이들 공부시키기 너무 힘들어 울고있어요. 7 고행 22:03:59 1,332
1345080 지금 미우새에서 사유리가 신은 운동화 ........ 22:01:57 301
1345079 길잃은 고양이가 울어요 16 익명1 21:59:12 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