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유치원에 김장김치 갖다드려도 될까요

동네주민 | 조회수 : 4,124
작성일 : 2017-12-07 22:11:48
제가 어렸을때 성당유치원에 다녔거든요. 엄마 김치가 엄청 맛있었는데 엄마가 기억에 수녀님들 선생님들김장김치 한통 드렸었어요...엄마 전혀 치맛바람 있는 사람아니였고 이상하게 김장만 ㅡ.ㅡㅋ

근데 이제 세월이 흘러 저희딸이 내년에 5세반 성당유치원에 들어가게되었어요 추첨으로 들어갔지만 제가 워낙 이곳 보내고싶어서 여러번방문하여 원장님은 잘 알구요...ㅋ 문득 유치원 건물 꼭대기에 수녀님들 사시는데...김장김치 한통 가져다드리면 어떨까요? 넘 극성스러워보이나 ㅜ 그냥 좋은마음에...ㅜ
원장님께 전화드려 물어보면 될까요? 어떻게생각하세용?
IP : 223.62.xxx.82
1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7.12.7 10:17 PM (180.230.xxx.90)

    개인적 친분 아니고. 단순히 아이 유치원 관계자라면
    그런거 하지 마세요.

  • 2. 물어보지 않으셔도
    '17.12.7 10:18 PM (122.38.xxx.28)

    주시면 감사하실거에요. 과외할 때 어머니들이 김장하시면 한통씩 주실 때..비싼 상품권보다 마음이 느껴져서 좋았어요.

  • 3. @@
    '17.12.7 10:18 PM (223.62.xxx.8)

    님 의도는 그런게 아니겠지만 다른 엄마들 입장에선 그게 바로 극성입니나.

  • 4. ㅇㅇ
    '17.12.7 10:32 PM (39.155.xxx.107)

    어휴 왜저래 진짜

  • 5. ....
    '17.12.7 10:38 PM (221.157.xxx.127)

    애가 안다니는거면 몰라도 뇌물성인데 요즘 그러지 마세요

  • 6. ...
    '17.12.7 10:58 PM (211.108.xxx.216)

    드리려면 애가 안 다닐 때 드렸어야죠. 지금은 하지 마세요. 좋은 뜻이래도 주변에서 오해 사기 딱이에요.

  • 7. ...
    '17.12.7 10:58 PM (182.227.xxx.205)

    유치원은 교육부 관할이라 부정청탁금지법에 해당됩니다
    그리고 님이 어렸을때랑 지금이랑 많이 다릅니다

  • 8.
    '17.12.7 11:18 PM (1.245.xxx.103)

    저같은 사람이 보기엔 참 별나다싶네요

  • 9.
    '17.12.7 11:31 PM (61.83.xxx.48)

    뒷말 나올수있으니 안드리는게 좋을것같아요

  • 10. 빌보
    '17.12.7 11:31 PM (118.219.xxx.20)

    어머님도 치마바람 맞고 님도 치마바람 맞으세요

  • 11. ..
    '17.12.7 11:34 PM (1.235.xxx.90)

    어휴 왜 저래222222222

  • 12. ...
    '17.12.7 11:50 PM (125.191.xxx.179)

    옛날이랑 세상이 달라졌잖아요~안가시는게~^^

  • 13. 제발
    '17.12.8 12:31 AM (116.41.xxx.20)

    유치원은 교육기관이라 김영란법 적용대상이에요.
    그래서 일년간 고생하신 담임선생님이 며칠전 결혼하셨는데도 축하카드밖에 드릴수없어서 맘이 아픈데 들어가기도 전에 김장김치요?
    세상물정도 모르고..눈치도없고.. 에혀..

  • 14. 내아이가
    '17.12.8 1:21 AM (110.8.xxx.101)

    안다니는데면 봉사하는 마음으로 줘도 되겠죠.
    비밀의 숲에서 나오는 대사, 모든건 밥 한끼에서 시작되었다라는게
    황당한 얘기가 아니예요.
    서로 좋자고 하는 마음으로 하다보니 이 지경이 되어서 김영란법같은게 만들어졌고요.
    사람 마음 인지상정인데 김치 안갖다주는 엄마를 가진 다른 아이들 생각도 좀 하면 좋겠고요.
    말 많고 보는 눈 많은 세상이라 조심하고 살아야 합니다..
    그리고 님 어머니 김장김치 갖다줄 정도면 나름 치맛바람 맞아요.
    걸국 내 아이 위해 좋은게 좋은거다 한거지요.

  • 15. 조심스럽지만
    '17.12.8 1:24 AM (121.184.xxx.163)

    전 원글님입장도 이해되고 공감되어요 제 생각이었는지 모르지만 가끔 그렇게작은 성의라도 드리지않음 선생님들이 토라지는거같았어요 솔직히바라는것도 같앟구요 전 원글님이 고맙고감사한 맘과함께 한편으로는 아이선생님인데 해드려야하지않을까?하는 생각도 들수밖에 없다고보여지고 솔직히 바랄거라고 생각해요

  • 16. 원글님
    '17.12.8 7:18 AM (1.239.xxx.185)

    좋으신분 같지만 이제 시대가 바뀌었어요.
    아무리 선생님들 원장님들 고마우시더라도 마음만 전하세요. 편지나 문자로.. 선물이나 촌지는 하면 안됩니다.

  • 17. ㄴㄴ
    '17.12.8 9:24 AM (27.1.xxx.155)

    소문은 금방 납니다.
    님은 좋은맘으로 해도
    나쁘게 해석되어 두고두고 님을 색안경끼고 보게 될거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97742 우주 같은 오늘 백두산 천지 ㄷㄷㄷ 산신령 도움.. 14:06:49 1
1297741 코치가방 주부가 쓰기 좋은 모델이 뭘까요? 보는 눈이 없어서 .. ... 14:05:58 11
1297740 오래된 쌀로 애들 먹을 떡해보내는 엄마 1 ㅇㅇ 14:05:56 45
1297739 어떡하죠..조언 좀 해주세요 (출산경험) 2 도와주세요 14:02:16 140
1297738 미국 화폐 단위는 어떻게 읽나요?? tree1 14:02:06 33
1297737 강경화장관은 이 나이에 어떻게 이런 포스가 나오죠? 3 ..... 14:00:43 335
1297736 남북정상 천지 사진 고퀄로 보세요(정상회담 홈피) 6 사랑해요이니.. 14:00:37 239
1297735 중등딸 미술시간에 해코지 당한거 같아요 1 먹물 13:56:53 293
1297734 우리나라 친일파 근황.jpg 4 각인 13:56:53 318
1297733 에미상 주연여우상 후보에 오른 한국계 샌드라 오, 아깝네요! 12 ... 13:54:13 467
1297732 무궁화호 새마을호 좌석 어떤가요? 1 sss 13:53:36 57
1297731 이거 이해가시는 분 ㅇㅇ 13:53:28 55
1297730 와 문프 천지물 담아오시네요 6 국뽕 13:50:05 872
1297729 엄마가 약장수한테 게르마늄 팔찌를 사왔어요 2 팔찌 13:50:03 196
1297728 내일 자택 유체동산 압류 온데요..ㅠ.ㅠ 8 .. 13:44:54 885
1297727 다이어터, 유지어터분들 명절에 식단관리 어떻게 하실건가요? 6 40대 13:41:27 226
1297726 10키로 감량 후 인데 다이어트 실패한거 같아요 13 ㅠㅠ 13:38:25 827
1297725 너무 잔소리 많은 도우미...그후기(좀 길어요) 11 미미미 13:38:02 877
1297724 엽기떡볶이 어느정도로 매워요? 5 ㅇㅇㅇ 13:37:48 200
1297723 퓨마 사살했다고 국민 원성이 뜨거웠는데........... 10 퓨마 13:37:35 638
1297722 정권 빼앗겨 10년동안 남북 단절이라니... 30 ㅇㅇ 13:35:06 698
1297721 백두산 천지에서 문통&정은 16 와~~~~ 13:34:59 934
1297720 이러지도 저러지도~상황이 난감하네요 7 고민 13:34:23 419
1297719 상비 간식 - 추천해주세요 4 ㅠㅠ 13:31:28 291
1297718 코디조언)남색 머플러는 어떻게 코디해야 이쁠까요? 2 .. 13:29:33 1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