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유치원에 김장김치 갖다드려도 될까요

동네주민 | 조회수 : 3,961
작성일 : 2017-12-07 22:11:48
제가 어렸을때 성당유치원에 다녔거든요. 엄마 김치가 엄청 맛있었는데 엄마가 기억에 수녀님들 선생님들김장김치 한통 드렸었어요...엄마 전혀 치맛바람 있는 사람아니였고 이상하게 김장만 ㅡ.ㅡㅋ

근데 이제 세월이 흘러 저희딸이 내년에 5세반 성당유치원에 들어가게되었어요 추첨으로 들어갔지만 제가 워낙 이곳 보내고싶어서 여러번방문하여 원장님은 잘 알구요...ㅋ 문득 유치원 건물 꼭대기에 수녀님들 사시는데...김장김치 한통 가져다드리면 어떨까요? 넘 극성스러워보이나 ㅜ 그냥 좋은마음에...ㅜ
원장님께 전화드려 물어보면 될까요? 어떻게생각하세용?
IP : 223.62.xxx.82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7.12.7 10:17 PM (180.230.xxx.90)

    개인적 친분 아니고. 단순히 아이 유치원 관계자라면
    그런거 하지 마세요.

  • 2. 물어보지 않으셔도
    '17.12.7 10:18 PM (122.38.xxx.28)

    주시면 감사하실거에요. 과외할 때 어머니들이 김장하시면 한통씩 주실 때..비싼 상품권보다 마음이 느껴져서 좋았어요.

  • 3. @@
    '17.12.7 10:18 PM (223.62.xxx.8)

    님 의도는 그런게 아니겠지만 다른 엄마들 입장에선 그게 바로 극성입니나.

  • 4. 지미.
    '17.12.7 10:23 PM (121.138.xxx.91)

    아고 ..
    하지 마세요...

  • 5. ㅇㅇ
    '17.12.7 10:32 PM (39.155.xxx.107)

    어휴 왜저래 진짜

  • 6. ....
    '17.12.7 10:38 PM (221.157.xxx.127)

    애가 안다니는거면 몰라도 뇌물성인데 요즘 그러지 마세요

  • 7. ...
    '17.12.7 10:58 PM (211.108.xxx.216)

    드리려면 애가 안 다닐 때 드렸어야죠. 지금은 하지 마세요. 좋은 뜻이래도 주변에서 오해 사기 딱이에요.

  • 8. ...
    '17.12.7 10:58 PM (182.227.xxx.205)

    유치원은 교육부 관할이라 부정청탁금지법에 해당됩니다
    그리고 님이 어렸을때랑 지금이랑 많이 다릅니다

  • 9.
    '17.12.7 11:18 PM (1.245.xxx.103)

    저같은 사람이 보기엔 참 별나다싶네요

  • 10.
    '17.12.7 11:31 PM (61.83.xxx.48)

    뒷말 나올수있으니 안드리는게 좋을것같아요

  • 11. 빌보
    '17.12.7 11:31 PM (118.219.xxx.20)

    어머님도 치마바람 맞고 님도 치마바람 맞으세요

  • 12. ..
    '17.12.7 11:34 PM (1.235.xxx.90)

    어휴 왜 저래222222222

  • 13. ...
    '17.12.7 11:50 PM (125.191.xxx.179)

    옛날이랑 세상이 달라졌잖아요~안가시는게~^^

  • 14. 제발
    '17.12.8 12:31 AM (116.41.xxx.20)

    유치원은 교육기관이라 김영란법 적용대상이에요.
    그래서 일년간 고생하신 담임선생님이 며칠전 결혼하셨는데도 축하카드밖에 드릴수없어서 맘이 아픈데 들어가기도 전에 김장김치요?
    세상물정도 모르고..눈치도없고.. 에혀..

  • 15. 내아이가
    '17.12.8 1:21 AM (110.8.xxx.101)

    안다니는데면 봉사하는 마음으로 줘도 되겠죠.
    비밀의 숲에서 나오는 대사, 모든건 밥 한끼에서 시작되었다라는게
    황당한 얘기가 아니예요.
    서로 좋자고 하는 마음으로 하다보니 이 지경이 되어서 김영란법같은게 만들어졌고요.
    사람 마음 인지상정인데 김치 안갖다주는 엄마를 가진 다른 아이들 생각도 좀 하면 좋겠고요.
    말 많고 보는 눈 많은 세상이라 조심하고 살아야 합니다..
    그리고 님 어머니 김장김치 갖다줄 정도면 나름 치맛바람 맞아요.
    걸국 내 아이 위해 좋은게 좋은거다 한거지요.

  • 16. 조심스럽지만
    '17.12.8 1:24 AM (121.184.xxx.163)

    전 원글님입장도 이해되고 공감되어요 제 생각이었는지 모르지만 가끔 그렇게작은 성의라도 드리지않음 선생님들이 토라지는거같았어요 솔직히바라는것도 같앟구요 전 원글님이 고맙고감사한 맘과함께 한편으로는 아이선생님인데 해드려야하지않을까?하는 생각도 들수밖에 없다고보여지고 솔직히 바랄거라고 생각해요

  • 17. 원글님
    '17.12.8 7:18 AM (1.239.xxx.185)

    좋으신분 같지만 이제 시대가 바뀌었어요.
    아무리 선생님들 원장님들 고마우시더라도 마음만 전하세요. 편지나 문자로.. 선물이나 촌지는 하면 안됩니다.

  • 18. ㄴㄴ
    '17.12.8 9:24 AM (27.1.xxx.155)

    소문은 금방 납니다.
    님은 좋은맘으로 해도
    나쁘게 해석되어 두고두고 님을 색안경끼고 보게 될거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26441 보통 세미정장이라고 하면 어느 정도 입어야 하나요? 살찐자 20:47:25 6
1126440 김재철ㅎㅎㅎ 1 아웃겨 20:44:34 139
1126439 과민대장증후군ㅜㅜ 저녁 20:43:35 42
1126438 올해 패딩 가격 얼마나 주고 사셨나요? 패딩 20:41:15 82
1126437 Mbc 뉴스 볼만하네요 4 ... 20:40:59 255
1126436 영어 해석 도와주세요.. 1 영어동화책 20:39:55 71
1126435 강아지가 정말 행복을... 주네요 1 행복 20:39:40 193
1126434 오늘 대빵 춥네요.. 1 .. 20:38:31 192
1126433 돈 없어서 바람 못 피운다는말 6 빙글 20:34:45 550
1126432 와 집만두 4 ㅡㅡ 20:34:19 405
1126431 안경쓴 거 정말 안 어울리는 얼굴 3 개발편자 20:30:19 264
1126430 뉴스룸에 박주원 나왔네요. 9 호루라기 부.. 20:26:09 683
1126429 한글문서 작성 중인데요 ㅠㅠ 도움 절실 한글문서 20:25:51 107
1126428 중학교 쌤이 학생한테 욕을한대요 9 중1딸맘 20:25:26 315
1126427 팥칼국수 1 .. 20:24:11 349
1126426 자꾸 마른기침 나오는데 왜그래여? 3 20:21:39 315
1126425 시부모님이 재산 있으시면 잘해야 하나요? 23 123456.. 20:21:06 894
1126424 롯데 가스 보일러를 켜면, 보일러실에서 전기냄새?가 나요. 이.. 2 보일러. 20:19:35 120
1126423 맛있는 녀석들 빵집편에서 사라다빵 어때요? 1 ㅇㅇ 20:18:53 290
1126422 드라마 추천좀 해주세요 5 ... 20:16:47 195
1126421 남편에게 지랄이란 말을 했어요. 28 속풀이 20:16:11 1,156
1126420 뉴스룸)MB선거에 '다스 직원' 동원 정황.............. 7 ㄷㄷㄷ 20:08:46 465
1126419 신경안정제...먹음 기분좋아지나요? 12 먹을까말까 20:06:46 644
1126418 MBC 뉴스, 임종석실장 중동 방문은 MB비리 관련 ㄷㄷㄷ 32 와~/ 20:03:57 1,754
1126417 하루하루가 괴롭고 무섭고 외로워요... 10 ㅂㅇ 19:59:14 1,4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