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샤워 15분 하는걸 욕하고 있었던..

... | 조회수 : 4,374
작성일 : 2017-01-12 05:18:09
게시판에 요즘 시어머니글이 종종 올라오네요..
저는 제목 그대로 샤워 15분하고 나오니
시어머니가 시이모한테
쟤는 항상 저렇게 20분씩 씻는다고 거실에서 욕을하는걸 들었는데요
'화장실에서 저렇게 20분동안 들어가서 나오지를 않아. 그안에서 도대체 뭘하고 앉았는지 모르겠어'
이러는데
첨엔 뭥미? 뭔소리지?내가 똥눌때 얘긴가?
변비 좀 있거든요.. 근데 나 똥누는거 까지는 시어머니가 본적이 없는데.,
듣자하니 그게 아니고 씻는걸..
스스로 되게 대충 씻는다고 생각하는 제가..
이 어이없는 상황은 뭔지..
20분 씻은게 욕먹을 만한일인가요?
20분도 아니고 15분이에요.. 20분까지 씻지도 않았어요
머리감는거 옷갈아입는 시간 다 포함해서요..
왜냐면 시댁은 욕실 중간문 하나더 있거든요..거기서 옷입고 다하니까..
그거까지 열고 나와야 나왔구나 하는거니까요
그리고 말투가 더 기분이 나빠요
20분 씻는거 때문에 내가 못살겠다는 말투.. 미치고 팔짝 뛰겠다는 말투에요
제가 30분을 씻었나요. 40분을 씻길했나요
진짜 모르겠는데요..
시어머니들 다 그러세요? 안그러시다면 우리 시어머니는 왜 저러셨던 걸까요? 납득이 안가고 맘상해요
IP : 14.46.xxx.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뭐 그렇죠
    '17.1.12 5:37 AM (115.93.xxx.58)

    오죽하면 옛말에 시어머니가 며느리 흠잡을게 없어서
    며느리 발뒤꿈치가 달걀같다고 흉을 본다잖아요.ㅋㅋㅋ
    원글님이 샤워 15분말고 다른 큰흉볼게 하나도 없었나보다 하세요.

  • 2. 내비도
    '17.1.12 5:52 AM (58.143.xxx.6)

    이해하려 하지 마세요.ㅋ
    인격적으로 싫은 사람을 외모로 비꼬는 것과 다르지 않아요.

  • 3. ....
    '17.1.12 6:08 AM (211.201.xxx.19)

    저는 샤워하고 머리 말리고 하려면 30분은 걸리는데, 여자가 샤워를 15분만에 하는것두 엄청 빨리 하는거 아닌가요? 그냥 한 귀로 듣고 한 귀로 흘리세요.

  • 4. 시어머니
    '17.1.12 6:23 AM (125.180.xxx.83)

    같이 살면 속뒤집어지는일이 한두개가 아닙니다~ 남편이 좋은사람이라 참고 살고있습니다만 한번씩 욱~하고 올라올땐 남편이고뭐고 다접고 싶습니다!

  • 5. ,,,
    '17.1.12 6:52 AM (121.128.xxx.51)

    같이 안 살면 며느리가 쓰는 온수가 아까워 그럴수도 있어요.
    시어머닌 샤워 안 하시나봐요.
    같이 안살면 시댁가서 샤워하지 마세요.

  • 6. 온수
    '17.1.12 8:19 AM (211.237.xxx.95)

    많이 써서 기분 나빠서 그러는 거임.

  • 7. ....
    '17.1.12 8:23 AM (112.220.xxx.102)

    그냥 님이 싫은거에요....

  • 8.
    '17.1.12 11:55 AM (121.135.xxx.216)

    제 시부는 시댁가서 30분씩 샤워한다고 화장실 앞에서 왔다갔다 하며 "어지간히 씻어조진다" 하더라구요ㅎ
    웃을 일이 아니나 웃고 넘깁시다 입인지 똥꼬인지

  • 9. ...
    '17.1.12 5:56 PM (14.46.xxx.5)

    그냥 오래씻네도 아니고
    그안에서 뭘하고 앉았냐고 그러더라고요
    뭘하긴요 씻는거밖에 더하는지
    그안에서 꼭 제가 뭘 나쁜짓이라도 한다는 투로..
    차라리 윗분 시아버지처럼 오래도 씻어대네 라고 했음 덜기분 나빴을거에요

  • 10. ...
    '17.1.12 5:59 PM (14.46.xxx.5)

    온수가 아까워서 그러는거 맞아요
    제가 미워서 그런것도 맞구요
    시댁에 일이 있어 시댁일도와주러 간거지 저좋자고 간것도 아닌데
    너무하드라구요
    직장 끝나고 거기가서 일하고 거기서 바로 담날 출근해야해서 씻은것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993580 아마씨와 햄프시드 dd 14:11:40 27
993579 홍준표는 국민을 개돼지로 압니다. 5 어르신 14:06:31 87
993578 문후보님과 악수한 공주시민입니닷! 9 유후! 14:03:03 271
993577 미세먼지 경보 방송좀 해주세요;;;!! 1 미세 14:01:42 98
993576 이런 동네엄마 어떤가요? 5 이런사람 14:01:33 255
993575 안철수 생방송은 어디서 볼 수 있나요? 1 음음음 14:01:32 44
993574 헉 (충격) 안철수 아버지 이런 사람이었나요?? 15 13:55:13 676
993573 홍준표가 나온것도 부끄러울판에 21 미친보수꼴통.. 13:53:30 377
993572 20년 된 아파트 올 리모델링 하면 10년 살만할까요? 4 리모델링 13:46:06 461
993571 블로그에 소설 쓰는 아이들 어떤 애들인가요? 5 인생 13:45:32 243
993570 정권교체되면 반드시 해야할 일 8 정권교체 13:43:35 136
993569 꽃할배 유세단! 16 콩콩이큰언니.. 13:42:18 694
993568 권인숙 교수의 사전투표 독려 영상입니다. 1 투대문 13:40:26 99
993567 Intj entj 잘 아시는분? 2 ㅇㅇ 13:39:35 96
993566 문재인 안철수 공보물 비교 7 일처리 13:38:47 220
993565 홈쇼핑에서 파는 정관장이랑 백화점에서 파는 정관장이랑 5 정관장 13:38:27 304
993564 원룸 화재 사고에 주민 대피시키고 사망한 고 안치범 의사자 어머.. 6 눈물 13:38:19 345
993563 문재인을 남자로 봤을때 16 삼천동 13:38:07 409
993562 김종인 "홍준표 특별히 배제않아..정치는 가능성의 예술.. 17 샬랄라 13:35:48 328
993561 스탁벅스에서 받은 뜻밖의 선물~ 엄지척!! 19 ........ 13:33:38 1,115
993560 82에 유승민 칭찬글까지 올라오네요 3 ... 13:33:20 150
993559 4차산업시대 안철수만이 위기를 타파할 수 있습니다!!! 31 노동의 소멸.. 13:32:01 226
993558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 보시는 분들 1 ㅇㅇ 13:31:59 207
993557 공주시에 모인 인파 5 ㄷㄷㄷ 13:31:16 415
993556 중2 폭주하는딸 3일째 안들어옵니다 12 사춘기 13:30:34 8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