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양배추물 후기

우우욱 | 조회수 : 5,294
작성일 : 2013-07-16 19:09:42
얼마전 열풍이었던 양배추 물 후기예요
어쩔땐 하루 이틀 빼먹기도 했지만 3주쯤 먹었어요

1.맛은??
정말 어항물맛 연못물맛 걸레빤물맛
정말 우우욱 맞아요

전 이거 먹고 수박 한 조각 혹은 사탕 먹었어요
헛구역질 나는 맛 거기다 냄새도 우우욱 ㅜㅜ



2. 피부가 광이난다??
이거 마시믄 피부에 광나고
여드름 사라지고 심지어 기미가 없어지는 기적이
하루 이틀만에 나타난다고 하더군요


아니요 ㅜㅜ 제피부에는 이런 기적은 없었어요
먹는동안 피부에 뽀루지가 나기도 하구요
이것 때문에 트러블 생긴건 아니구 원래 뾰루지 나는 체질예요

광채란 아직도 뭔지 모르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제가 이걸 구역질하믄서 먹는 이유는
변비에 짱이네요

전 변비가 심하믄 정말 너무 심해서
엄청 고생하거든요
화장실에 한두시간 있었던 적도 있어요

근데 이거 먹고서 변비 진짜 시원하게 탈출
것두 아주 내장까지 나오는거 아니야 할 정도로
쾌변


변비 심하신 분 매일은 아니더라도 2,3일에 한번씩 드셔보세요

단 진하게 우려서 드셔야하구요
한번에 드실때 500미리 정도 하루에 적어도 1리터는 드셔야해요

조금 드시믄 또 연하게 우려내믄 저런 효과 잘 안타나더라구요

넉넉하게 양배추 반통에 물 1리터 넣고 끓여보세요
ㅎㅎ 저한테는 푸룬보다 효과가 좋네요
IP : 218.236.xxx.2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계속
    '13.7.16 7:15 PM (110.13.xxx.151)

    먹어보고 어느때고 뽀루지에 효과 있으면 후기 적어주세요.

    또 알아요.
    장 좋아지면 언젠가 광채 피부 될지.

  • 2. ..
    '13.7.16 7:28 PM (84.196.xxx.16)

    하루에 보통크기 반통은 삶아서 마셔야 하나요 ? 물 2 리터쯤 넣고 달여서 1리터쯤 남으면 식혀서 마시는지요 ?

  • 3. 양배추물
    '13.7.16 7:28 PM (121.134.xxx.209)

    위나쁜사람에게도 효과있을까요

  • 4. ㄴㄴㄴ
    '13.7.16 7:38 PM (175.223.xxx.72)

    전 양배추물은 아니고 해독주스 마셨는데요
    쾌변 그것도 황금색으로 매일매일
    피부도 전보다는 좋아졌어요

  • 5. 저도
    '13.7.16 7:39 PM (122.37.xxx.113)

    한 3-4일 해봤는데 피부가 좀 더 희게 보이는 느낌은 있고요.
    맛은 연못맛 맞음 ㅋㅋㅋㅋㅋ 근데 크게 거슬리진 않는데
    전 끓여놓는 거 귀찮아서 포기 -_-;;;;;;;;;;;; 넘 잘 쉬더라고요.
    한 통 끓여두면 3일은 먹는다는데 전 하루이틀이면 물이 시큼한 맛이 나서
    원래 맛도 없어서 쉰맛과 헷갈리는건가 싶지만 서도 찝찝해서 관뒀어요.
    그냥 있는 생수라도 잘 마시면 피부 좋아지고 똥 잘 쌀듯 -_-;;

  • 6. 세상은넓고
    '13.7.16 7:51 PM (180.65.xxx.136)

    셀러리 같이 삶아서 드시면 맛이 훨씬 좋아요.

  • 7. 보리양
    '13.7.16 9:31 PM (49.1.xxx.214)

    저도 한 3달 먹었는데요 광채같은 것은 없지만 ㅠㅠ; 원글님처럼 확실히 변비에는 굉장한 효과가 있는 듯. 양배추 농약이 많다해서 많이 빡빡 닦는데요, 씻고 끓이는 거 힘들어도 열심히 하게 되더라구요.

  • 8. 원글이
    '13.7.16 11:53 PM (218.236.xxx.2)

    저는 끓이는 시간보다 양배추 상태를보고 불 끕니다
    투명하게 양배추가 변하믄 꺼요
    그리고 반통에 물 1-2리터 정도 넣음되구요

    세상은 넓고님 말대로 샐러리 넣어서 끓여봐야겠네요 감사해요 ^^

  • 9. 후리지아
    '13.7.17 12:14 AM (221.138.xxx.4)

    요쿠르트 넣어서 먹음 어떨까요? 급 땡기는데 맛이 별루라고 하니...

  • 10. 정말
    '13.7.17 11:36 AM (112.156.xxx.235)

    82 쿡 유용정보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552930 영어질문이요 음파 05:14:04 25
552929 242억 로또 당첨자 사기범 전락..왜 이랬을까요? 2 어머 왜? 04:56:46 172
552928 대구 이 병원이 어딘가요? 1 전화 04:41:22 59
552927 남편이 바람피는 여자의 유형 1 dymom 04:21:37 281
552926 폰 바꾸려는데 폰번호 유지해도 카톡 이어쓸수 있나요? 카톡 03:53:45 49
552925 원전] 수년 째 ‘무감압’ 수소충전 1 ♤♤♤ 03:51:59 60
552924 이혜원씨는 처신을 너무 잘못하는거 같네요. 3 111 03:41:40 851
552923 제가 이해가 안 된다고 남편이 그러네요 10 싸우고 나서.. 03:14:02 516
552922 전 애교 있는 성격을 내세워 득 보는 여자 싫던데요 5 .. 03:10:26 339
552921 전신마사지 배우려고 하는데 괜찮을까요? 1 .. 03:08:52 120
552920 목사 카톡 남편분 협박당하시나봐요.... 링고 02:57:19 484
552919 정화조에 빠지면 살수있나요? 3 02:49:06 296
552918 대형교회 헌금 횡령 의혹..경찰 수사 착수 말세 02:48:40 112
552917 미생 줄거리 좀 알려주세요(스포주의) 3 주의!스포있.. 02:29:21 430
552916 던져 버리고 싶어요 3 ㅁㅁㅁ 02:12:48 335
552915 데이비드 게일 보셨나요? 4 솜이언니 02:10:23 190
552914 서태지 43살 아저씨 느낌 안나네요 ㅋ 12 난알아요 02:01:29 829
552913 '나를 찾아줘' 영화 야하나요?? 1 Asdl 02:00:23 282
552912 남편이 애 버릇 망칠 때마다 저도 대충 키우고 싶어져요. 1 육아 01:53:12 213
552911 유신시대를 꿈꾸는 바뀐애? 1 닥시러 01:52:20 98
552910 캐나다 1년. 선배맘들의 조언 부탁드립니다. 5 stardf.. 01:51:36 354
552909 나 혼자 산다 하석진 2 ... 01:47:18 634
552908 전남친에 대한 증오로 너무 괴로워요. 22 전남친 01:45:14 1,272
552907 공감능력 떨어지는 남편.. 8 한숨만.. 01:42:48 558
552906 다이어트 보통에서 날씬으로 가려면... 5 고민 01:38:18 400
552905 서울 외곽(강북)에 치과 개업해서 장사 평균으로 되면 월 얼마 .. 4 치과 01:33:09 381
552904 그대에게 2 엄마 01:27:55 244
552903 고가의 옷 .. 의미 없다... 20 바뀌다 01:24:18 1,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