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양배추물 후기

우우욱 | 조회수 : 5,480
작성일 : 2013-07-16 19:09:42
얼마전 열풍이었던 양배추 물 후기예요
어쩔땐 하루 이틀 빼먹기도 했지만 3주쯤 먹었어요

1.맛은??
정말 어항물맛 연못물맛 걸레빤물맛
정말 우우욱 맞아요

전 이거 먹고 수박 한 조각 혹은 사탕 먹었어요
헛구역질 나는 맛 거기다 냄새도 우우욱 ㅜㅜ



2. 피부가 광이난다??
이거 마시믄 피부에 광나고
여드름 사라지고 심지어 기미가 없어지는 기적이
하루 이틀만에 나타난다고 하더군요


아니요 ㅜㅜ 제피부에는 이런 기적은 없었어요
먹는동안 피부에 뽀루지가 나기도 하구요
이것 때문에 트러블 생긴건 아니구 원래 뾰루지 나는 체질예요

광채란 아직도 뭔지 모르고 있습니다

그런데도 제가 이걸 구역질하믄서 먹는 이유는
변비에 짱이네요

전 변비가 심하믄 정말 너무 심해서
엄청 고생하거든요
화장실에 한두시간 있었던 적도 있어요

근데 이거 먹고서 변비 진짜 시원하게 탈출
것두 아주 내장까지 나오는거 아니야 할 정도로
쾌변


변비 심하신 분 매일은 아니더라도 2,3일에 한번씩 드셔보세요

단 진하게 우려서 드셔야하구요
한번에 드실때 500미리 정도 하루에 적어도 1리터는 드셔야해요

조금 드시믄 또 연하게 우려내믄 저런 효과 잘 안타나더라구요

넉넉하게 양배추 반통에 물 1리터 넣고 끓여보세요
ㅎㅎ 저한테는 푸룬보다 효과가 좋네요
IP : 218.236.xxx.2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계속
    '13.7.16 7:15 PM (110.13.xxx.151)

    먹어보고 어느때고 뽀루지에 효과 있으면 후기 적어주세요.

    또 알아요.
    장 좋아지면 언젠가 광채 피부 될지.

  • 2. ..
    '13.7.16 7:28 PM (84.196.xxx.16)

    하루에 보통크기 반통은 삶아서 마셔야 하나요 ? 물 2 리터쯤 넣고 달여서 1리터쯤 남으면 식혀서 마시는지요 ?

  • 3. 양배추물
    '13.7.16 7:28 PM (121.134.xxx.209)

    위나쁜사람에게도 효과있을까요

  • 4. ㄴㄴㄴ
    '13.7.16 7:38 PM (175.223.xxx.72)

    전 양배추물은 아니고 해독주스 마셨는데요
    쾌변 그것도 황금색으로 매일매일
    피부도 전보다는 좋아졌어요

  • 5. 저도
    '13.7.16 7:39 PM (122.37.xxx.113)

    한 3-4일 해봤는데 피부가 좀 더 희게 보이는 느낌은 있고요.
    맛은 연못맛 맞음 ㅋㅋㅋㅋㅋ 근데 크게 거슬리진 않는데
    전 끓여놓는 거 귀찮아서 포기 -_-;;;;;;;;;;;; 넘 잘 쉬더라고요.
    한 통 끓여두면 3일은 먹는다는데 전 하루이틀이면 물이 시큼한 맛이 나서
    원래 맛도 없어서 쉰맛과 헷갈리는건가 싶지만 서도 찝찝해서 관뒀어요.
    그냥 있는 생수라도 잘 마시면 피부 좋아지고 똥 잘 쌀듯 -_-;;

  • 6. 세상은넓고
    '13.7.16 7:51 PM (180.65.xxx.136)

    셀러리 같이 삶아서 드시면 맛이 훨씬 좋아요.

  • 7. 보리양
    '13.7.16 9:31 PM (49.1.xxx.214)

    저도 한 3달 먹었는데요 광채같은 것은 없지만 ㅠㅠ; 원글님처럼 확실히 변비에는 굉장한 효과가 있는 듯. 양배추 농약이 많다해서 많이 빡빡 닦는데요, 씻고 끓이는 거 힘들어도 열심히 하게 되더라구요.

  • 8. 원글이
    '13.7.16 11:53 PM (218.236.xxx.2)

    저는 끓이는 시간보다 양배추 상태를보고 불 끕니다
    투명하게 양배추가 변하믄 꺼요
    그리고 반통에 물 1-2리터 정도 넣음되구요

    세상은 넓고님 말대로 샐러리 넣어서 끓여봐야겠네요 감사해요 ^^

  • 9. 후리지아
    '13.7.17 12:14 AM (221.138.xxx.4)

    요쿠르트 넣어서 먹음 어떨까요? 급 땡기는데 맛이 별루라고 하니...

  • 10. 정말
    '13.7.17 11:36 AM (112.156.xxx.235)

    82 쿡 유용정보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33614 혼자교토패키지 언제 혼자 20:00:39 7
633613 토하는것도 계란 알러지 증상중의 하나인가요? .. 19:59:09 11
633612 층간소음 시달리다 두번 이사하다 결국 탑층 맘이 편안하네요 ... 19:57:25 74
633611 뭘해도 안예뻐요.. 외모요 19:55:30 93
633610 백인 남자를 바라보는 처자들 생각... 1 조금 그러네.. 19:55:23 60
633609 일머리라고 하잖아요. 일 못하는 사람은 뭘 해도 일 못하나요? .... 19:54:06 48
633608 길고양이 감기약은? 1 마요 19:50:06 38
633607 유치원 여자아이 선물로 뭐가 좋을까요..? ... 19:43:03 22
633606 40대 중반 일본 여자분 선물 추천해주세요~ 2 아이디어 고.. 19:42:50 33
633605 서울, 서울근교 경기도쪽, 3년전에 비해서 계속 오르는 추세인가.. 3 2억내외 19:41:35 139
633604 정규직과 무기계약직의 차이점이 뭐죠? 4 보너스차이인.. 19:40:19 256
633603 뭐든지 내 탓 하는 남편 .. .. 19:36:57 150
633602 기모스타킹 세탁기에 그냥 넣고 돌려도 되나요 3 .. 19:36:46 141
633601 입학선물 용돈 얼마가 적당할까요? 1 ㅡㅡ 19:31:56 69
633600 여자들이라면 학창 시절에 예원 같은 애들한테 한 번쯤 19 ㅇㅇ 19:27:27 910
633599 서울에 유명아파트 10개만 알려주세요 11 ㄱㅅ 19:24:43 383
633598 카메라 조언 주세요 dsrl 19:20:26 43
633597 학부 통번역학과는 1 aㄷ 19:18:51 129
633596 피부가 나쁜분들 사회활동하는데 어떠세여 4 고민 19:14:45 312
633595 고야드 생루이 베이지 색상? 가방 19:14:20 111
633594 전기장판이 안따뜻한 이유가 뭘까요 2 오카 19:13:39 152
633593 음악제목 좀 알려주세요 3 궁금해 19:13:34 76
633592 남편 회사 짤릴뻔 했는데 천우신조로 살아났네요,, 7 뜨개질장인 19:11:47 1,292
633591 엄마라는 존재는 뭘까요? ㅠ 13 엄마 19:05:46 825
633590 추석에 방콕가요!! 2 고민고민 19:01:39 235
633589 남자들이 헤어지고 나서 연락이 없다면 정말 미련없는거 맞죠? 6 ㅇㅇㅇ 18:58:42 595
633588 페르세포네 신화에서 잘못 알려지고 있는 부분 mac250.. 18:57:49 162
633587 명동에 혼자 술마시기 좋은곳 있나요?? 1 qw 18:57:24 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