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직도 많은 남편들이 술 한번 먹으면 몸못가누게 마시나요?

지슈꽁주 | 조회수 : 770
작성일 : 2012-07-01 09:20:01
어제 직장 상사만나러 가서는 꽐라가 되서 한시 넘어 왔어요
남편이 말이죠
이 사람은 술을 한달에 세번정도 마시는거 같아요
근데 한번마시면 집에 와선 토하고 정신 못차리고
자는 애기도 깨우거나..막 끙끙대며 자구요 으~~으~~~
저를 엄청 피곤 하게 하고 자요
전 일주일에 두번 마셔도 좋으니 적당히 얼큰하게 마시고
오면 좋겠는데 그게 안맞아요
직장동료나 친구랑 먹나 똑같아요
사람 내맘대로 되는건 아닌데 총각때 술 버릇이 그대로 가네요
횟수는 엄청 줄은거거든요
시어른들도 저만나고 자제하는거 같다고는 하시는데
얼마전 딸이랑 오래살겠다고 담배도 끊었는데
술을 어찌 캐어해야 할지.. 좋은 방법이 있을까요?
IP : 220.82.xxx.245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 1. ...
    '12.7.1 11:54 AM (110.14.xxx.164)

    제 주변엔 별로 없어요
    신혼때나 그랬지..
    남편도 술욕심 없어지고 주로 스크린 골프치며 놀다가 맥주한두잔 하고 끝이에요
    가끔 찌질한 동찬 만나면 좀 과하게 마시더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625121 부모님이 집에 왔다가실때 차비 쥐어드리나요? 정말 19:24:18 27
625120 암살 보신 분, 이것도 보셨나요. 1 늘그렇듯 19:21:57 74
625119 전북억양이랑 경상도억양이랑 비슷해요? 5 ㅠㅡㅜ 19:17:04 60
625118 남편 관련된 사람에게 자기를 소개할 때 남편 호칭이요. 1 .... 19:15:35 69
625117 350만원 정도 벌면 저축은 얼마나 해야하나요? 1 쿄교 19:15:35 97
625116 이제 우리는 정부에게 목숨을 사야 합니다 오유펌 19:15:01 66
625115 성시겨믄 그냥 노래만 했으면 이미지 보존했을텐데 1 oo 19:10:45 106
625114 쌀 17kg 정도에 곰팡이가... 2 로마 19:10:04 95
625113 비욘드더랙 직구사이트 비욘드더랙 19:10:03 29
625112 속이 이상하면서 기분이 나빠요 2 .... 19:09:08 136
625111 영어잘하시는 분들 영작 한줄 부탁 드려요 2 dalo 19:05:13 54
625110 누가 댓글에 '김오찌'라고 적었는데 무슨 뜻이에요? 5 ........ 19:04:42 348
625109 베트남에서 왔냐는데.. 1 한국 19:04:12 103
625108 한국요리는 설탕범벅 요리네요 11 어쩌다 19:00:03 435
625107 왼쪽 가슴 바로 밑 갈비뼈 있는데가 아픈데 어디로 가야하나요? 4 ㅠㅠ 18:58:13 127
625106 암살 - 극장에서 언제까지 할까요? 궁금 18:57:02 43
625105 편의점택배로 1 택배 18:53:20 57
625104 옛날 고려당의 사라다빵 기억나시는 분 계세요? 6 궁금 18:53:19 261
625103 (남쪽분들 패스)오늘도 바람 마니 불어 시원하네요 4 님서향아파트.. 18:49:20 232
625102 암살 보고 왔어요 스포없음 6 암살 18:48:41 318
625101 롯대 현기차 삼성 다망하라고 고사들지내시는데 . . . 11 ........ 18:38:52 666
625100 내게 맘없는 남자 마음 어떻게돌리죠? 7 햇살 18:37:21 513
625099 방금 초파리 다 없앴어요 20 초파리 18:26:13 1,866
625098 손가락을 찧어서 피멍이 맺혔는데 어떻게 해야 하나요 3 ... 18:18:19 138
625097 신입 때 직장생활 잘 한다고 인정받으셨던 분들 소환해봐요~ 7 신입 18:18:08 3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