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아직도 많은 남편들이 술 한번 먹으면 몸못가누게 마시나요?

지슈꽁주 | 조회수 : 980
작성일 : 2012-07-01 09:20:01
어제 직장 상사만나러 가서는 꽐라가 되서 한시 넘어 왔어요
남편이 말이죠
이 사람은 술을 한달에 세번정도 마시는거 같아요
근데 한번마시면 집에 와선 토하고 정신 못차리고
자는 애기도 깨우거나..막 끙끙대며 자구요 으~~으~~~
저를 엄청 피곤 하게 하고 자요
전 일주일에 두번 마셔도 좋으니 적당히 얼큰하게 마시고
오면 좋겠는데 그게 안맞아요
직장동료나 친구랑 먹나 똑같아요
사람 내맘대로 되는건 아닌데 총각때 술 버릇이 그대로 가네요
횟수는 엄청 줄은거거든요
시어른들도 저만나고 자제하는거 같다고는 하시는데
얼마전 딸이랑 오래살겠다고 담배도 끊었는데
술을 어찌 캐어해야 할지.. 좋은 방법이 있을까요?
IP : 220.82.xxx.245
짧은 댓글일수록 예의를 갖춰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친 표현, 욕설 등으로 타인을 불쾌하게 하지 않도록 해주십시오.
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2.7.1 11:54 AM (110.14.xxx.164)

    제 주변엔 별로 없어요
    신혼때나 그랬지..
    남편도 술욕심 없어지고 주로 스크린 골프치며 놀다가 맥주한두잔 하고 끝이에요
    가끔 찌질한 동찬 만나면 좀 과하게 마시더군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855782 오바마, 박근혜에 북한 공격 동의 요청? light7.. 03:51:10 11
855781 중국남자들이요 하.. 03:44:47 27
855780 우리나라같은데 또있을까 싶어요 이상해 03:20:26 137
855779 생각외로 괜찮은 사람과 결혼하신분 3 복불복 02:43:25 430
855778 남자 둘 중 하나만 선택 6 02:40:30 265
855777 뒤돌아보면서 쳐다보는 경우, // 02:40:29 146
855776 엄마의 말한마디 4 12389 02:31:25 382
855775 이제 친구에게 카톡보내고 하는 짓은 안할거에요. 3 ..... 02:26:59 724
855774 뉴데일리신문ㅎㅎㅎㅎㅎ 1 ㅆㄹㄱ 02:19:09 171
855773 유럽사람들은 스마트폰 잘 안써요??? 8 lll 02:10:48 749
855772 세탁기 호스가 분리되서 물난리났네요 어이쿠 0000 02:02:15 129
855771 국민 임대아파트로 이사가면 주위에서 대놓고 무시할까요? 2 고민 01:59:24 456
855770 [단독] “차은택, 朴대통령 해외 순방 행사도 관여” 1 국정감사 01:49:36 447
855769 공항가는길 장희진은 애니한테 왜 그래요? 3 해리 01:48:11 768
855768 손혜원 "차은택에게 줄서야 일할 수 있어…이건 차은택 .. 1 국정감사 01:46:07 342
855767 혼자 자는 홀가분함 ㅠㅠ 2 ... 01:41:15 788
855766 너무 힘들어요.... 3 . . 01:40:42 640
855765 겔럭시 S7엣지 쓰고 계신 분 계세요? 4 어떤가요? 01:31:16 352
855764 계산대 배우는거 힘든가요 ? 2 01:25:13 484
855763 스포)님들은 왕소 어느 장면에서 심쿵하셨나요 11 커피향기 01:21:59 491
855762 골드키위 얼마나 놔둬야 말랑해질까요ㅜㅜ 1 ㅜㅜ 01:19:48 118
855761 더 늙기전에 살도 빼고 예뻐지고 싶어요 ..뭐부터 시작해야하죠 .. 5 우선순위 01:16:54 1,163
855760 제가 아이를 너무 과보호 하는 것인가요? 11 육아 01:11:12 879
855759 미국 가는 친구보고 우네요. 23 저희 딸. 01:07:33 2,300
855758 부산 불꽃축제 잘 볼수있는 호텔은 어디쯤인가요? 2 부산 01:06:29 334